『주말별미, 안주』

행복한 요리사 2011. 4. 2. 08:14

 

식용꽃 없이도 천연재료로 빚어만든

 오방색화전(花煎)  

 

 

 

 

 

음력으로 춘삼월, 삼월삼일 삼짇날이 다가옵니다.

 

 

어린날의 기억속 삼짇날은 친정엄마께서 식용 봄꽃들을 따다가

예쁜 화전을 만들어 우리 남매의 호기심을 자극하였던 추억으로

 아련하답니다. 

 

 

 

꽃부꾸미, 꽃지지미, 꽃달임이란 이름의, 찹쌀반죽에 먹을 수 있는 꽃들을

붙여서 납작하게 지진 전은 한국요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일품요리,

 

 

 

 

 

그러나 현실속에서는 식용꽃을 구하기가 만만치 않고, 상용으로

시중에 나와있는 화초들은 농약에 자유롭지 못해 함부로 쓸 수도 없게 됬네요.

 

 

 

식용꽃이 없어도 단호박가루 쑥가루, 딸기가루, 자색고구마 가루 등으로 5방색 화전을

만들어 주말의 주전부리를 준비해 보려고 합니다.

 

 

 

 

 

 

 

 재료

 

 

 

찹쌀가루 각각 3컵씩, 쑥가루 1스푼, 단호박가루 1스푼, 딸기가루 1스푼,

자색 고구마가루 1스푼, 호박씨,대추,쑥갓잎

 (색을 보면서 가감 하세요.)

 

 만들기

 

 

 

 

1.찹쌀가루 3컵을 따뜻한 물로 익반죽한다.

 

 

 

 

 

 

2. 찹쌀가루 3컵에 단호박가루 적당양을 넣고 익반죽 한다.

 

 

 

 

 

 

 

3. 찹쌀가루 3컵에 딸기가루를 넣고 익반죽 한다.

 

 

 

4. 찹쌀가루 3컵에 자색 고구마 가루를 넣어 익반죽 한다.

 

 

 

5. 찹쌀가루 3컵에 쑥가루를 넣고 익반죽 한다.

 

 

 

 

 

6. 만들어진 반죽은 촉촉한 면보로 덮어 놓는다.

 

 

 

 

 

 

7. 익반죽한 반죽을 밤톨만큼씩 떼어 둥글납작하게 빚어 놓는다.

 

 

 

8. 여러가지 고명을 올려 장식한다.

 

 

 

 

 

9. 팬에 기름을 두르고 약한불에서 앞뒤 고루고루 익힌다.

 

 

 

 

 

10 완성된 화전에 꿀을 발라 식힌다.

( 뜨거울때 설탕을 뿌려도 된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접시에 담는다.

 

 

 

 

 

 

 

완성입니다! 

 

 

 

삼짇날의 화전놀이 

 

 

 

 

 

 

 

 음력 3월3일 삼짇날. 이 날이 되면 강남 갔던 제비가 다시 돌아오고

진달래와 개나리가 피는 시절,

 

 

 

 

부녀자들이 개울가에 번철과 찹쌀가루 등을 들고 나가서,

진달래 꽃을 따서 그 자리에서 "두견화전" (杜鵑花煎)을 만들어 먹는 풍습이

생겼는데 고려시대부터 전해져 오는 이런 행사를 화전놀이라 했습니다.

 

 

 

조선시대로 접어들어  궁중에서는 궁녀들이 중전을 모시고 비원에 나가서

화전을 부쳐 먹으며 봄의 풍류를 즐기기도 하였고

 

 

 

 

 

 

삼짇날처럼 양이 겹치는 음력 9월 9일 중앙절,( 또는 중구일)에

국화꽃과 잎으로 만든 국화전을 만들며 화전놀이를 즐기기도 하였지요. 

 

 

 

 

그후 식용 가능한 모든 꽃으로 확대되어 , 봄에는 배꽃으로 만든 이화전,

여름에는 장미로 만든 장미화전을,  만약 꽃이 준비되지 않았다면,

미나리잎파리,쑥 ,대추 석이등으로 꽃모양을 만들어 화전을 빚기에 이르렀지요.

 

 

 

 

 

 

한식의 세계화에 충분히 일조를 할 일품요리라 여겨 이웃님들의

입소문을 기대해 본답니다.

 

 

 

 

 즐거운 4월의 첫번째 맞는 휴일, 멋진 추억의 날들로 꾸며 보세요. ^*^

 

 

 

 

 

 

 

 

 

 

 

 

 

   

 

그냥 가지 마시고 로그인이 필요없으니

아래의 손가락 버튼을 눌러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화전 할때는 익반죽으로 해야되네요..
색이 너무곱고 이뻐요..
익반죽 배워가요...
안개 뽀오얀 새벽입니다
새벽 안개를 보니 넘 좋네요
안개를 보니
시가 생각 나서 얼른 하나 써서 올렸답니다
4월의 첫 일요일
오늘 하루도 즐겁게 보내세요
다녀 갑니다
~정래~
화요일이 삼월삼짓날 이네요.
요즘 좀 한곳에 신경을 쓰느라 절기도 잊었네요 ㅎㅎㅎ
행복한 요리사님 덕분에 봄맞이 제대로 해보렵니다^^
(삼)짇날 챙긴 적이 없었는데 요걸보니 챙겨 먹어야겠다고 (^^)*
정말 먹음직스러워 보이네요..
감기몸살로 입맛이 별로인데도 먹고싶다니 ㅎㅎ 저는 먹보인가봐요~
군침이도는 맛나게생긴떡이네요 (ㅎㅎ)(ㅎ)
젤루좋아하는데요
화전 찹쌀로 만드는거지요 색이 고우네요 맛있게 먹구 갑니다
정말 고운 떡이로군요
떡을 기름에 부쳐내는 줄 이제야 알았답니다.
고운마음을 담은 화전 잘 먹고 갑니다.
조은 밤 되세요
어찌 이래 이쁠가요?? 마치 식탁에 동백꽃 .. 진달래.. 벚꽃.. 목련.. 개나리...
이렇게 핀거 같아여...
제가 떡을 좋아해서... 떡을 보니 그냥 못지나치겠어여.. 전 한접시도 모자랄듯하네여..
보기에도 좋은떡이 먹기에도 좋다더니.. 딱 이에여^^
비밀댓글입니다
우와...넘 이뻐요
꽃이 시각과 후각의 즐거움을 주는줄 알았는데 미각의 즐거움도 주는군요^^*
넘 맛있겠어요!!!
이 귀한 요리를 하시는 곳이 대천인지요?
일본에 가보니 떡을 음식을 오래 보존하고 향을 더하기 위하여 충청 지역에 자생하는
후박나무 잎을 이용하고 있더라구요.
우리 조상님들은 명감나무 잎을 염장해서 사용했고 보존 기간을 연장하기 위하여 일본에서는
정종도 많이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예쁜 떡 잘 보고 갑니다 웃는 하루 되세요^^
저 가루들은 어디서 파는가요? 해먹고 싶어도 가루를 못 구하겠어요ㅡ.ㅠ
맛있겠다.지금이 제철인 화전 만들기는 나도 오늘은 진달래나 따러갈까나?
너무 예뻐서 먹을수 잇을런지..^^
비밀댓글입니다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ㅎ




제 블로그에도 초청합니다^^

홍콩직수입명품 블로그인데
커스텀급 퀄리티보고 믿고 구매! ! !
사람들이 다들 예쁘다 칭찬해서 기분이 너무좋아요ㅎ
5년넘게 운영되는곳이라 믿고 살수있었던거 같아요ㅎㅎ}
화전이 너무 예뻐서 먹을 수가 없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