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사랑&여러가지』

행복한 요리사 2016. 2. 11. 09:36


뽀로롱 꼬마마녀의

 참 쉬운 아이밥상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는 말이 떠오르게

하는 서문이 곱상하여 몇번을 더 읽어 보다가

이제서야 서평을 올립니다.







2007년도부터 블로그를 시작했다고 하는데

이 분야 문외한인 제가 뽀로롱 꼬마마녀님을

알게된것은 한 3년쯤 전이었나 봅니다.








초등학생인 외동딸을 둔 30대 중반의

생기발랄한 마녀님의 글 속엔 가족사랑이

진하게 배여 있습니다. 처음엔 친정식구들

조차 외면했는데 유일하게 남편이 잘 먹어주어

남편을 위한 집밥을 꾸준히 만들다보니 어느새

요리 실력이 늘었다는 고백이 예쁘네요.

 


     




그사이 여러번의 출판경험과 노하우가 쌓여

고정 독자의 입장에서 배려한 흔적들이 돋보였습니다.









구하기 어려운 재료가 아닌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손쉽게 맛 낼 수 있는

비법들을 공유하며 요리라는 것이

즐거운 작업이라는 걸

알려주고 싶답니다.






아이를 키우면서 직접 경험한 것들이다 보니

어린이간식용으로 아주 앙증스럽고 귀여워

동심의 세계에 흠뻑 빠질것 같아요.

어른들이 함께 먹어도 좋을것 같은

다양한 탕 찌개 국 그리고 밥

전 조림 구이가 있는 퓨전

밥상의 백화점입니다.






요리 & 라이프라는 시리즈 3탄으로

텃밭 샐러드와 일주일 밑반찬 그리고

참 쉬운 아이밥상이 출간되면서

삼위일체가 완성 되었답니다.








요리는 사랑이라고 생각해요.

항상 즐거운 마음, 행복한 마음,

기쁜 마음으로 해야 맛이 있게 된답니다.


-곽인아 저자의 글중에서-










이전 댓글 더보기
책속에서 그래두 일주일반찬이 제일 빛을내내요.
다들 현명하구 똑똑하시네요.
음식을 잘들하니 가족화목이야 두말할것두없겠지요.
요리사님
한주의 마지막 길목인 신나는 금요일입니다.
행복한 생각 많이 하면서 행복하게 보내세요...
안녕하세요. 선인들은 물처럼 바람처럼 살라 지만 그리 쉬운 일은 아니지요.
공을 세워서 자랑하려 하고 남들 위에 군림하려 하는 것이 상식이 되어버린 세상
군림하려 하면 넘어질 것이고 자랑하려 하면 그 공이 오래가지 못한다는 것을 ...

남들이 싫어하는 낮은 곳이 어쩌면 가장 높은 곳일 수도 있을듯---
블벗님이 정성 들여 올려주신 고운블방 잘 보고 갑니다. ♡석암 曺憲燮♡
한권 한권 주방 한켠에두고보면 누구나 최고의요리사가 될것같은 자신감이~

요리사님을비롯해 전부 멋진분들이시지요~

잘보고갑니다~새해 더욱 좋은날들로 가득하시구요~^^
너~업쭉 큰절 올립니다.
블방에 머무르며 가슴 따스한 글들을 주고받으며
좋은 인연으로 함께 하는 것이 즐겁고 좋은 일인 것 같습니다.

블방에 머물며 마음 나누고
그리고 깊이 감사드리며 마음의 흔적 남깁니다.
우리님 건강 꼭 챙기시고 감격, 기쁨, 행복이 넘칠 듯이 가득한 그런 오늘,
언제나 늘 그런 오늘이 되셨으면 바라는 용흥의 마음입니다. 꾸벅~^&^
저도 인터넷에서 자주 보았던 분입니다.
이렇게 가깝게 지내신 분이군요.
특히 요리를 주로 하셔서 공감하는 부분이 많으실 걸로 생각이 됩니다.^^
요리는 사랑, 참 좋은 말입니다.
정성과 사랑으로 만들어야 맛도 좋지요
좋은 접보 입니다
오랜만에 비가 내립니다
먼지 투성이 대지를 적셔 봄을 재촉 하겠네요
즐거운 불금 되십시요
끌림이 있는 제목들 입니다.
관심이 가지네요. ^^
행복한 금욜 되세요~
봄비가 내리나봅니다. 금요일 오후 행복하시고 주말 잘 보내세요^^

(사)한국기술개발협회에서 지원하는 사업으로  제2차 기업R&D 실무자 및 지도사 양성지원사업공고문을 올려드립니다
혹 관심있으신분들은 아래링크주소를 클릭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cuepit.com/board/free/read.html?no=423&board_no=2
하면 된다 라는 모든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아침에 받는 밥상이 그립군요~~
정말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비가 살포시 내리는 주말 입니다^^
행복가득한 주말 되시구요
건강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비내리는 토요일밤에 오늘도 행복한 시간 누리시길 바람니다..
행복봉사회가 3월25일 신년 하례식및 딴따라 발대식을 갖습니다..
저도 닉넴이 기억 나네요.
참 요리 잘하는 분들이 많아요 그쵸?
일요일 오후에 다녀갑니다.
소중한 자료 감사히 보고 갑니다.비가 그치고 날시가 추원진다고 하니
건강 유의하시기 바라면서 편안한 오후 즐기시기 바랍니다.고맙습니다.
안녕하세요반가와요
늘건강하시고늘행복하세요.
저 3권만 있으면
식탁이 아주 풍성해 지겠네요 ^^
이렇게 좋은 분들과 마음이 맞으시는군요
어제저녁에도 책을 들여다 보았습니다
무엇을 따라쟁이 할꼬로 ...^^
두돌이 가까운 손주의 입맛이 왕성하다하네요
맛나고 건강에 좋은 음식을 만들어 먹이기에 벅찬 직장맘들의 걱정꺼리
`행복한 밥상,에 오면 해결될 것 같습니다
무덥고 미세먼지도 나쁘지만
즐거운 불금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