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죽, 면』

행복한 요리사 2012. 5. 25. 08:24

빛고을 집들이하며 익힌 추억속  

 청경채돈가스덮밥

 

 

 

 

 

 

 

 

 

 

 딸아이 노래 응원갔다 학교 근처 포장마차에서

돈가스덮밥을 팔고 있는 옛 동료직원을 만났었는데

그날은 정황없어 돌아와 다시 만나보려고

 가봤더니 없더랍니다.

 

 

 

 

 

 

 

 

 

 

서해안시대를 개막하자고 많은 협력사들을 설득해 함께 

빛고을로 내려갔던 모대기업의 중견간부였던 그는

"시장있는곳에 공장이" 라는 회사정책전환으로 해외로

생산거점이 다시 옮겨가고 광주공장은 생산물량이 감소,

동반진출했던 기업들이 하나 둘 문을 닫자 그이후로

행방이 묘연해졌던 분이랍니다.

 

 

 

 

 

 

 

 

 

남편은 직원들을 설득하여 수원에서 광주로

이전시키었고 저역시 함께 이사를 갔습니다.

그분들이 이사올때마다 함께 모여 집집마다 다니며

집들이 음식을 만들어 주곤 했습니다.

몸은 힘들었지만 즐겁고 행복했던

 시간들이었답니다.

 

 

 

 

 

 

 

 

그당시 이사온 가족들과 현지직원 가족들을

융화시키기위해 만들어 먹었던 주 음식이

돈가스였습니다.

 

 

 

 

 

 

 

 

 

[豚]kasu는 포크 커틀릿( pork cutlet)의 카츠레츠(カツレツ)

에서 발음이 같은 勝つ (かつ) katsu로 인식되어 일본 학생들이

시험전에 먹는 필수음식이 되었는데  젓가락으로 먹을 수 있게

 칼로 미리 썰어 놓고 채를 친 양배추를 곁들여서 밥과 같이

먹는 일본화 된 서양요리라고 하더라고요. 

 

 

 

 

 

 

 

 

 

특히 어린이들이 좋아해 그입맛에 맞추려고 다양하게

재료를 첨가하였고 소스도 여러가지 만들어 아이들이

먹기 좋게 썰어 밥위에 얹어 주곤 했답니다. 

 

 

 

 

 

 

 

 그때 그시절 그맛을 살려

추억의 돈가스덮밥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재료

 

 

 

 

 

 

돼지고기(등심)600g,치킨튀김가루,밀가루,카레가루1/2컵씩,

계란2개,슬라이스치즈4장,빵가루 청경채,

양배추,포도씨유 적당량씩.

 

* 고기밑간양념: 소금,후춧가루,생강가루 약간씩

*돈가스소스: 케첩5큰술,간장,설탕,

머스터드소스,매실청1큰술씩,

(기호에 따라 가감하세요.)

 

 

 

만들기

 

 

 

1. 위의 돈가스소스 재료를 넣어 잘 섞는다.

 

 

 

 

 

 

2. 고기를 망치로 두드려서 얇게 편다음 앞뒤로

소금,후춧가루,생강가루를 골고루 뿌려준다. 

3. 빵가루에 분무기로 두세번 물을 뿌려 준비한다.

(기름에 넣었을때 빨리 타지 않는다.)

 

 

 

 

 

4. 카레가루,치킨튀김가루,밀가루를 잘 섞어

2의 고기를 넣어 고루 묻힌다.

 

 

 

 

 

5. 2의 고기에 슬라이스 치즈를 넣고

다른 고기 한쪽을 올린다음 고기끼리 닿은 부분은

고기망치로 다시한번 살살 두드린다.

  

 

 

 

 

6. 카레가루,치킨튀김가루, 밀가루 섞은것을 잘 묻힌다. 

 

 

  

 

 

 

7. 계란을 풀어 잘 묻힌다음 빵가루를 

눌러가며 꼼꼼하게 묻힌다.

 

 

 

 

 

 

8. 나머지 빵가루에 파슬리가루를 넣고

잘 섞은다음 고기를 넣어 잘 묻힌다.

 

 

 

 

 

 

 

9. 오목한 팬에 포도씨유 기름을 넣고 타지않게 튀긴다.

 

 

 

 

 

 

10. 완성 그릇에 밥을 담고 9의 돈가스를

 먹기좋게 잘라 담는다.

11. 파랗게 데친 청경채를 올린다음

1의 돈가스소스를 고기위에 뿌리거나 곁들인다.

 

 

 

 

 

 

 

 

12. 치즈돈가스도 튀긴다음 먹기좋게 잘라담고

양배추채와 청경채를 올린다.

 

 

 

 

 

 

 

 

 

 

 

 

 

 

 

 

 

 

 

 

 

 

 

 

 

완성입니다

 

 

 

 

 

 

 

 

 

 

 

 

 

 

 

 

 

 

 

 

 

 

 

 

 

 

배려하는 마음으로

아래 손가락버튼을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으아~~치즈가 들어간 돈까스~넘넘 맛있겠어요~^^
청경채에 쌈싸먹~~으면 되겠어요 ㅎㅎ
아이 어려선 집에서 자주 했었는데...
아이가 커가니 밖에 음식 먹는 날이 더 많네요...
요리사님 보면서 늘 반성합니다...
모짜렐라 치즈를 넣어서 맛나게 먹엇던 기억이 있어서
치즈 돈까스는 다 맛나 보입니다.
청경채와 덮밥으로 먹음 또 다른 맛이것어요....
보기에도 넘 맛잇을것같습니다
청경채 돈까스 생소하게들려요ㅎㅎ
5월의끝자락 행복한 주말 보내셨슴합니다^^
요리사님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초록이 짙어만 가는 가정의 달 오월
마지막 금요일 저녁 시간입니다
하늘이가 오늘은 방문인사가 늦었지요
황금 같은 연휴 행복하게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ㅡ
하늘이 다녀 갑니다 / (♥)
채소와 먹는 돈가스가 좋습니다.
청경채가 아주 좋은 채소죠.
맛난 돈가스 잘 먹고 갑니다.


▶(안녕)하세요,
(♥)
오늘"참,많이 더웠던
하루가 아니 였었나 생각 합니다,
(키스)
시간이 밤으로 향하면서
그래도 조금은 시원해 지는것 같네요,
(섹시)
또한 밤이 더욱 깊어가면 살쌀하죠
계절 변화바람 공기에 감기 건강 조심하시고요,
(러브)
▶꽃피는장미 블로그에 발자국을 남기고(急)갑니다, ^*0*^

깔끔한 돈까스맛 감사합니다샘^^
늘~감사드려요
사비나님!
편히 주무시고요~
행복한 연휴되세요. *^^*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행복한요리사님...오늘은 청경채돈까스덮밥이네요.
솜씨를 담은 요리가아니라 사랑을 담은 요리를 하시는 모습이 참 아름답습니다.
오늘은 우럭매운탕을 끓였답니다.
초록샘님!행복한 연휴되세요. ^^
제가 돈까스 엄청 좋아하는데
만드는 방법 잘보고 감사히 메모해갑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한 연휴 되세요.^^
5월의 마지막 주말 입니다(꺄오)
가정의달 5월 (즐)겁고 행복하게 보내세요(고고씽)
소망하시는 모든꿈도 이루시고,좋은일만 있으시길 바랍니다^_^(파이팅)
행복한요리사님~~
좋은 아침입니다
오늘부터 3일간 연휴네요
연휴의 첫 날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다녀 갑니다
~정래~
독려할때 만들었던 돈까스였군요..
여러 인연이 스쳐간 음식...
맛나게 보고 갑니다.
저번에도 청경채를 이용한 요리를 선보인것 같은데
이번에는 돈까스덮밥 채소와 육고기의 만남
잘 어울립니다.
와 맛있겠다. 바삭하고 고소하면서 씹히는 맛이 좋겠어요.
돈까스가 참 맛나보입니다. 색도 그렇고 두께도 그렇고...가게에서 사먹는 돈까스보다 훨씬 맛나보입니다.
저희도 돈까스를 좋아해서 자주 해먹는듯한데(~)
마른 빵가루에 스프레이로 물주기(~)(~)
잘 배워갑니다..
맛난 돈까스(~)저도 한점 먹구요...(ㅎㅎ)
요리사님.
맞습니다.
청경채를 곁들인 돈까스는 처음이예요.^^*

은지의 노래 소질은 대단해 보여요.
물론 공부로 승부하는 것이 모든 부모의 소망이지만,
한번은 대학가요제에 나가서 그 소질을 인정 받는 것도
괜찮아요. 요리사님.
젊을 때 꿈이잖아요,
젊을 때 하고 싶은 욕망이기도 하구요.
여긴 언제 와도 진수가 성찬인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