듬북이의 나들이

듬북이가 만나고 노는 자연과 아이들, 누리 나들이

부채버섯

댓글 0

주름버섯목/애주름버섯과

2018. 12. 5.

♠ 국명: 부채버섯

♠ 학명: Panellus stipticus (Bull.) P. Karst.

♠ 식.약용 여부: 독/약용






 2018. 12. 2. 인근 야산에서


* 갓은 2cm 이하. 연한 황갈색∼연한 계피색, 콩팥형. 짧은 대가 있고 질기다. 활엽수에 다수 중첩해 난다.

갓: 폭 0.5∼2(3)cm 크기의 극소형. 반원형∼콩팥형. 표면은 연한 황갈색∼연한 계피색인데 미세한 털이 있거나 쌀겨모양, 안쪽으로 강하게 굽어 있으며, 가장자리 쪽은 다소 물결모양으로 굴곡 되기도 한다. 다수 중첩해서 발생. 살은 허연색∼연한 황색. 질기다. 비식용.

주름살: 연한 갈색∼계피색. 폭이 좁으며 촘촘하다. 주름살이 서로 맥으로 연결되어 있다.

대: 5∼10mm(굵기3∼5mm), 갓과 비슷한 색 또는 황토갈색. 측생.

발생: 여름∼가을 및 초겨울. 활엽수의 죽은 줄기, 그루터기 등에 다수 중첩해서 발생. (분포) 범세계적.

-한국버섯

 





















 

 

 

자실체는 가죽질 또는 반가죽질로 질기다.

균모의 지름은 1~3cm이고 부채모양 또는 신장형이며 마르면 가장자리가 안으로 말리나 습기가 있을 때 원형으로 회복된다.

균모 표면은 마르고 황색, 계피색 또는 목재색이며 마지막에 유백색으로 퇴색된다. 표피는 가는 인편으로 갈라지고 가끔 중앙부 또는 기부에 홈파진 동심원의 환문이 있다.

균모 가장자리는 아래로 말린다. 살은 질기고 백색이며 맛은 맵다.

주름살은 황갈색 또는 계피색이고 밀생하며 폭이 좁고 얇으며 주름 사이에 횡맥이 있다.

자루는 짧아서 길이는 0.2~1.5cm, 굵기는 0.3~0.5cm이며 약간 굽고 아주 질기며 속이 차 있고 균모 표면과 동색이며 짧은 털이 밀생한다.

- 백두산의 버섯도감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