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소나무 2017. 11. 3. 20:26

 






영덕 옥계'침수정' 화첩기행 - 박영오 작 (2017년 10월 말)



옷깃 속으로 서늘함이 밀려오는 깊은 가을입니다.
서늘한 기온과 함께 심리적 시간이 빨라지는지, 지겹던 지난 여름이 언제 그랬던가 아득하게 느껴집니다.
가을은 짧게 지나가고 이내 겨울이 다가오겠지요.
나이에 비례해서 세월의 빠름과 삶의 무게가 점점 무거워진다는 것을 이미 알고 있었지만, 가을이 되면 새삼스레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그리고 가을은 외로워지는 계절인가 봅니다.
붉게 물든 단풍은 화려하지만 이내 지는 저녁놀처럼 그렇게 사라져가고, 스산한 바람소리, 옷깃을 파고드는 서늘함, 점점 어두워지는 시간이 빨리 오고, 미련 없이 뚝뚝 떨어지는 낙엽, 힘없이 나풀거리는 나비.......
그 외로움에 익숙해져갈 무렵이 되면 가을은 이미 끝나가겠지요.

라이너 마리아 릴케 시(詩) “가을날”이 생각납니다.

“가을날”

주여, 때가 되었습니다.
여름은 참으로 위대했습니다.
해시계 위에 당신의 그림자를 드리우시고
들판 위엔 바람을 놓아 주십시오.
마지막 열매들이 영글도록 명하시어,
그들에게 이틀만 더 남극의 따뜻한 날을 베푸시고,
완성으로 이끄시어 무거운 포도 송이에
마지막 단맛을 넣어 주십시오.

지금 집이 없는 사람은 더는 집을 짓지 않습니다.
지금 혼자인 사람은 오래도록 혼자로 남아서
깨어나, 읽고, 긴 편지를 쓸 것입니다.
그러다가 나뭇잎 떨어져 뒹굴면
가로수 길을 이리저리 불안스레 헤매일 것입니다.

(글 그림 박영오)


이전 댓글 더보기
옥계계곡 참 좋은곳이죠
침수정 아래 물색이 아름다운 옥색이었지요
그림 좋아요.
공감과 배려 그리고 마음을 나눈다는 것은 일상을 보내는 가장 행복한 방법입니다.
오늘 하루도 이렇게 만나는 모든 분들에게 마음을 전합니다.
가을은 깊어가고 오늘은 비가 예고되어있는 날이지만
아름다운 가을 만끽하는 그런 하루 보내야겠습니다.
화폭에 담으신 그림과 정말 똑같은 모습이네요..
바위 위에 정자가 있어 더욱 멋진 그림이 되는것 같습니다..
건강하시고 멋진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안녕)하십니까요(?) (굽신)
오늘은 겨울의 문턱에 들어선다는
입동(立冬)이지만 큰 추위는 없이 아침부터
안개가 자욱하게 시야를 흐리게도 합니다.
화사하게 웃으면서 (즐)겁고 행복한 화요일 맞이하시기를
바라면서 올려주신 글과 사진에 (즐)감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건물도 산도 참 멋진 풍경인것 같아요
아름다운 계절입니다.
소나무님의 가을속에 머물다 갑니다.
남은 시간도 행복한 시간으로 채워가세요.
사랑은 줄 수 없을 만큼 가난한 사람도 없고,
받지 않아도 될 만큼 부유한 사람도 없다는 말이 있네요
날씨가 좀 싸늘하지만 익어가는 가을의 상큼함을
느끼며 오후 시간 즐겨보는 것은 어떤가요...
이른 아침 평화롭고 여유로운 시간이 하루를 시작할 준비를 하게 합니다
바라보면 주변의 많은 것이 아름다운 모습으로 다가오는 가을이 깊어가는군요
오늘도 조그만 것에서도 소중한 행복을 찾는 즐거운 하루를 보내야겠습니다.
………─▶ £σνε уσυ ◀─………
│   *             
│     と▶(방가).((남녀)).(방가)◀つ    
│    (* ^ ^ *)       
│ ┏━━━━(.)━항상 따듯한 마음 주심에(.)━━ ━┓ *
│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
│ *마음┃ 편안하고 멋진날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          
┗━━━━▶ 행복나눔(2017.11.08*━━━━━━━┛   
└ ………─▶йарру đαу
↘─↙↘─↙↘─↙↘─↙↘─↙↘─↙
│감││사││드││립││니││다│
↗─↖↗─↖↗─↖↗─↖↗─↖↗─↖
*(☆)*행복사랑((러브))나눔ベŀΖδ*(☆)*
└── ♧。 ── ♧。── ♧。──┘
^()^(굽신)
* _Π____*。
*/_____/\
| 田田 |門|* _Π____*。
*/_____/\
| 田田 |門|
ׇ‡‡‡‡‡×‡‡‡‡‡‡×‡‡‡‡‡‡×‡‡‡‡‡‡
┌─┬┐┌─┬┐
│(♥).├┘│(♥)├┘ (~)(^^)*
└─┘...└─┘
┌─┬┐┌─┬┐
│(♥).├┘│(♥)├┘ (~)(^^)*
└─┘...└─┘
┌─┬┐┌─┬┐
│(♥).├┘│(♥)├┘ (~)(^^)*
└─┘...└─┘
Ƹ̵̡Ӝ̵̨̄Ʒ✿Ƹ̵̡Ӝ̵̨̄Ʒ✿Ƹ̵̡Ӝ̵̨̄Ʒ✿
------------ ㅇ-ㅇ-彡
     /`ミ_ノ
    /      |
( (   /  ヽ   ノ
 ) ) │  | | |
( ( |   | /
ヽ__ヽ_)_ㅡㅡㅡㅡ]
▶오늘도 좋은만남 이세요(~)(~)(!)(!)
▶불친님의 따듯한 마음에 늘 감사을 전합니다
▶환절기 건강에 유의하시길 소망합니다.
▶님의 건강은 우리 모두의 건강입니다.
. ┌────┒         。○ㅇ˚。       
. │행복‥╂─┐       ○。˚。¨       
. ┕━━━━┛┌┼┐[마음입니다]◀   
. ‥‥‥‥‥‥└┘└───────────
┏━┓╋╋┏━┓╋╋┏━┓╋╋┏━┓╋╋┏━┓
┃행┃****┃복┃****┃하┃****┃세┃****┃요┃
┗━┛╋╋┗━┛╋╋┗━┛╋╋┗━┛╋╋┗━┛
"님은 따뜻하세요(~)(!)" 님은 내 곁에 미소입니다(~)(!)(!).
() ♧ ♧ ˚*˚*
(와우)(!)(!)오늘 하루는 선물입니다(~)(~).,·´ ¸,·´`)
한 폭의 화첩 그림 앞에서 마음이 편해지는 것.
사람 마음을 편하게 해주는 것만큼 소중하고 귀한 게 또 있을까 한 점의 그림 앞에서 생각해 봅니다.
영덕 옥계 '침수정' 화첩기행을 감상하면서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묵직하고 차분히 마음을 잡아 주는 풍경의 흐름속에 채색의 돌올한 아름다움이 다가오는 수묵담채화.
그 매력에 흠뻑 빠집니다. 감사합니다. 소나무 님.^^*
환절기에 건강 잘 챙기시고
행복가득한 좋은시간 보내세요.
별 것이 아니라고 보면
시시하고 쓸모없고
참 바보 같은 인생이지만,

귀하다고 여기면 너무 귀하고 고귀하여
세상의 어느 것보다 인생은 찬란합니다

따스한 공간에서 차 한잔하면서
아름다운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면
귀한 인생을 살아가는 것 아닐까요...

어느듯 목요일 한주 마무리 할 때 입니다
즐거운 오늘 맹글어 가시길요
길섶의 잡초 사이마다 고개숙인 갈대들은,
겸손해서 숙이나
늙어서 구부려져 숙이나
시야에 갈대를 담으면 웬지 서글퍼짐은 왜일까요?

가을은 결실의 계절임에도 허무함에 가끔 시달립니다.
울 벗님들은 어떠신지요?
간만에 찾아 뵙습니다.
담으신 작품앞에 발길 멈춰봅니다.
늘,
고운 인연이 이어지길요.

늘봉드림
가을도 서서히 익어갑니다,
아름다운 시간되세요,
환절기 건강도 챙기시고요,
수려한 풍경이 수묵화로 더욱더 아름답네요~~^^
날씨가 많이 추워지네요~~
건강하고 좋은날되세요~~^^
옥계 침수정을 화폭에 넣었군요,
정말 멋진 작품입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깊어가는가을 끝자락이네요.
멋진 금요일 되세요.^^
내일은 1년중 가장 멋진 숫자를 가진 날
1111날 입니다
진실한 마음으로
편안한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잠시 머물다 갑니다
흑백에 색을 입히니 또 다른 풍경이네요.
역시 사진보다 더 아름다운 그림입니다. ^^
감상 잘 했네요. 저도 소나무를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