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수화 화첩기행

소나무 2017. 12. 7. 23:21



울진 행곡리 소나무 - 박영오 작 (2016년. 120호)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은 떠남과 되돌아옴을 반복한다고 믿고 있습니다.
겨울 뒤에는 봄이 오고 다시 여름, 가을이 예견되어 있듯이 떠남 속에는 되돌아옴이, 만남은 떠남이 이미 전제되어 있습니다.
모든 존재는 끊임없는 소멸과 생성, 헤어짐과 만남의 수레바퀴 속에서 떠남은 되돌아옴을 의미하며 되돌아옴은 또 다른 떠남을 전제하고 있습니다.

인간의 삶도 떠남과 되돌아옴, 소멸과 생성이 반복되는 우주 수레바퀴 속에서 벗어나지 못하겠지요.
시계 속의 시침과 분침이 서로 만남과 헤어짐을, 떠남과 되돌아옴을 반복하듯이 말입니다.
단지 인간의 일은 시계 바늘처럼 일정한 규칙이나 시간이 정해지지 않았을 뿐이겠지요.
인간의 만남이 우주 법칙 속에서 만남과 헤어짐 또 다음 만남을 예견할 수 있지만 정해지지 않은 시간이라 언제 다시 만날 수 있을지, 다음 만남이 몇 겁의 시간이 될지 알 수 없을 뿐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정해지지 않은 그 긴 시간의 연속선상에서 지금 만남이 언제 다시 이어질지 알 수 없기에, 노랫말처럼 지금 우리 만남은 우연히 아니라는 생각이 들고 그래서 더욱 소중하게 여겨집니다.
그래서 이 순간의 모든 만남이 더욱 소중하고 지금 이 시간을 아쉬워합니다.

오늘 내가 알고 있는 모든 사람을 소중하게 여기겠습니다.
그냥 스쳐 지나가는 사람조차도 말입니다.
연극 무대에서는 그냥 스쳐 지나가는 사람은 없습니다.
정해진 각본에 따라 등장하고 물러갑니다.
지금 현존하고 있는 우리는 각본을 모른 채 연극 무대에 선 배우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한 사람 한 사람 모두가 주인공입니다.
우주 현상과 인간에게 일어나는 모든 현상의 연출자는 당연히 이 우주의 생성과 소멸, 만남과 헤어짐 그리고 다시 돌아옴을 주관하는 우주의 절대 원리가 아닐까요?
그 원리를 아는 것이 불교에서 말하는 '깨달음', 니체가 말한 '초인'이 아닐까요?




(글 그림 박영오)



이전 댓글 더보기
적송을 그리신건가요?
그쪽에 적송이 있나봅니다.
저는 금강산 가면서 군락지를 봤거든요.

쌀쌀한 날씨입니다. 건강 하세요.
님의 말씀에 오늘 가슴이 뭉클 해집니다..
나역시 느끼는바 큰것을 알게 됩닏..
제마음의 한구석을 일게 하시는 말씀 감사 합니다..
상상도 못하는 경지의 분위기에 한참을 머물러 봅니다
소나무가 살아있는것 같습니다.
멋진 작품 감상하며 머물다 갑니다.
소나무가 살아 움직입니다.^^*
시절인연~
시기가 되어 일어나는 모든것은
우리 맘대로 안되는것 같습니다
기온이 냉랭한 주말아침~
소나무 그림을 보고있으니
힘이 불끈 솟아 온기가 마음을 녹이네요ㆍ
건강하시고 행복하시어서
한주 마무리 잘 하십시요ㆍ
인생은 다시 연습할 수 없는 것
늘 그리워하는
초록 시간에 새긴 숲의 외발톱 발자욱이 고독한 겨울
~
겨울 /
....
다시 노래를 부를 수 있기를 기대한다네
가던 길을 멈추고
운명이 그대 눈을 그윽히 바라보는 곳에
어둠을 한 주름씩 걷어주었다
*‥─♣
/서리꽃피는나무
멋진 작품에 잠시 머물다 갑니다.
즐감하고 공감 드리며~
추위 잘 이기시길요...
그림여행 아름답습니다,
건강한 시간되세요.
참으로 생동감있는 (나무가 생동감 있다니까 좀 이상한데) 그림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소나무님 반갑습니다.
늘 푸른잎으로 꿋굿하게 자리잡고 서있는 소나무의
늠름한 모습이 보기가 좋습니다. 공감 더합니다.
밤새 하얀눈이 온세상을 덮었네요.
눈이오면 괜시리 설레는 마음은 아직도 마음속에
열정이 남아 있나봅니다.
소나무님 눈길이 많이 미끄럽습니다.운전 조심하시고
눈길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창문밖의 소복한 눈을보며 함께 차한잔 하고싶어
따뜻한 모과차 한잔 두고 갑니다.좋은하루 보내십시오.
저도 예전에 묵화를 조금 배웠습니다만 이 블로그에 들어오니 다시 그림을 배우고 싶네요.
그때도 그랬지만 소나무 묵화의 매력을 떨칠 수가 없고... 다시 그림을 한다면
이젠 소나무만을 그리고 싶습니다, 멋집니다!
노송의 기상이 느껴지는 멋진 작품이군요.
전국이 대설절기의 강추위를 보이고 있습니다.
감기 조심하시고 이번 한주도 활기차게 시작되세요.^^
이 곳을 지나다가 사진으로 담으려 했는데 만만찮더군요 ~~
다음 울진 탐석여행때 꼭 한번 들러 보아야 겠습니다.
건강 단디 챙기시고 아름다운 여정이 쭈욱 이어지시길 기원해 봅니다.
카(~)(~)(~)(~)(~)(~)
욕심이 생기네요.
이런 작품
벽면에 커다란하게
걸어놓고
오가며 쳐다보면 좋겠다는 생각(~)(~)(~)(~)```
참으로 소나무의 기상을 기되로 담으셧습니다.
넘 멋져요.
소나무의 모양이 압권입니다.
물론 소나무님의 필력으로 인하여.
모두가 유한한데, 소나무만 무한한 듯 합니다.
좋은 그림 감사합니다.
건강하세요!!!
어렸을 적 소나무에 반해 끄적이던 바로 그 소나무와 닮은 것 같습니다.
우연히 블로그에서 화가님을 처음알았습니다
좋은 그림 감상하여 습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마음가짐 하나에 의하여 천국과 지옥을 경험합니다.
이 날이 우리 님들의 행복한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