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알 외눈박이

-“문 틈새 빛을 담고, 담 벽에 색깔 낙서”-

마늘 꽃 (Elephant garlic)

댓글 0

花·꽃과잎

2020. 6. 22.

 

시골 살아도 처음 봅니다.

코끼리마늘 꽃!

 

-phone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