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하다

댓글 7

카테고리 없음

2019. 10. 11.

 

모두가 갔다.

나도 가야겠다.

아마도 금요일인데다

가을을 즐기러 갔나보다.

나도 가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