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천재들의 모임

우리의 잃어버린 대륙 옛 땅을 찾으려는 사람들의 모임입니다.

윤여동설 - 백제 왕들의 시호에 붙인 "근(近)"자의 비밀 - 최초공개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0. 8. 7.

윤여동설 - 백제 왕들의 시호에 붙인 "()"자의 비밀 - 최초공개

 

[본 역사천재들의 모임 블로그 “근초고왕을 알면 백제가 보인다(3)(2008.1.31등록)”에 게시되어 있던 글을 별도로 떼어내어 다시 올리는데, 이는 대륙백제와 반도백제의 역사를 이해하는데, 매우 중요한 내용이기 때문이다]

 

   백제의 왕 중에 시호에 "근()"자를 붙인 왕은 세 명인데, 근초고왕, 근구수왕, 근개루왕(개로왕)이 바로 이들이다.

   13대 근초고왕은 5대 초고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인 것이고,

   14대 근구수왕은 6대 구수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였으며,

   21대 근개루왕(개로왕)4대 개루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여 시호로 정한 것인데 우리는 지금까지 이들이 왜 선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여 시호로 정하게 되었는지 그 확실한 이유를 알 수 없었는데, "" 자가 바로 백제의 왕들이 장자파와 차자파로 나누어져 왕위 다툼을 벌였던 흔적이었음을 필자가 밝혀냈던 것이다.

 

☆ 서울 석촌동 적석총을 백제 근초고왕의 능으로 추정하는 견해가 있으나 그것은 백제(대륙백제)의 건국지를 한반도로 생각한 사람들이 아무런 근거도 없이 그냥 추정한 것일 뿐이다. 백제(대륙백제)의 건국지는 지금의 진황도 도산(都山) 남쪽 부근이었고, 근초고왕은 바로 그 대륙백제의 왕이었다. 따라서 근초고왕의 능은 지금의 하북성 도산 남쪽 난하 동쪽 부근에서 찾아야 하는 것이지 한반도 서울 부근에서 찾을 일이 아니다.

 

백제 왕위계승도(일부)

 

장                                                             시조 온조왕

자                                                                    

계                                                                    자(실명 :온조왕보다 먼저 죽었다)

승                                                                    

기                                                             2대 다루왕

                                                                       

                                                                       (실명 : 다루왕보다 먼저 죽었다)

                                                                       

                                                                3대 기루왕

                                                                       

                                                                       (실명 : 기루왕보다 먼저 죽었다)

                                                                       

                                                                4대 개루왕

                                    (장자파)                                                      (차자파)

                                           ................................................I..................................................

                                          ↓                                                           ↓

                                   5대초고왕                                                      구태

                                          ↓                                                           ↓

                                   6대 구수왕                                                      자(실명)

                                         ↓                                                            ↓

왕                                      자(실명 : 구수왕보다 일찍 죽었다)           8대 고이왕

위                                      .I..............................

다                                     ↓                 ↓                                         ↓

툼                             7대 사반왕             자(실명)                          9대 책계왕

기                                                        ↓                                         ↓             

                                                  11대비류왕                             10대 분서왕

                                                           ↓                                         ↓                  

                                                 13대 근초고왕                          12대 계왕

                                                           ↓                                         ↓

분                                                                                                          반도백제(한반도)

국                                              14대 근구수왕                                       시조 무광왕

기                                       ..............................I....................

                                        ↓                                         ↓                             

                              15대 침류왕                             16대 진사왕                ?(실명)

                                        ↓                                                                        

                              17대 아신왕                                                             ?(실명)

                                        ↓                                                                        

                              18대 전지왕                                                             ?(실명)

                                         I...........................................                  

                                        ↓                        ↓                                              ↓

                             19대 구이신왕            20대 비유왕                                모도왕

                                                     .......................I.....................

                                                    ↓                         ↓                                 ↓

                                    21대 개로왕(근개루왕)       22대 문주왕                    곤지

 

 

   앞서 4대 개루왕의 차자 구태의 후손인 8대 고이왕이 개루왕의 장자 5대 초고왕의 후손인 7대 사반왕으로부터 왕위를 찬탈함으로써 백제 왕실에 피비린내를 풍기기 시작한 후 백제의 장자파와 차자파간의 왕위찬탈전이 펼쳐지게 된다.

  7대 사반왕은 장자파였고, 8대 고이왕, 9대 책계왕, 10대 분서왕은 차자파였다.

  그리고 11대 비류왕은 장자파였고, 12대 계왕은 차자파였다.

  13대 근초고왕은 장자파였는데, 이때 차자파인 12대 계왕에게도 성장한 아들이 있었다.  

  12대 계왕의 아들입장에서는 자신이 올라야 할 왕위를 근초고왕이 빼앗아간 것이었다.

  그리하여 근초고왕과 계왕의 아들은 20여년간에 걸친 왕위찬탈전을  펼치게 되는 것이고,

  최후로 근초고왕이 승리하여 대륙백제의 왕위를 이어가게 되는 것이고,

  패한 계왕의 아들은 어디론가 도망쳐야 했는데,

  관세음응험기에 "백제 무광왕이 지모밀지로 천도하고 새로 절을 지었다"라고 기록되어 있는 무광왕(武廣王)이 바로 12대 계왕의 아들이었고, 지모밀지는 지금의 한반도 익산 금마 왕궁리를 말하는 것이다.

  이때 무광왕은 대륙백제를 떠나 한반도로 도망쳐와서 익산 금마에 도읍하고 새로이 백제(반도백제)를 세우고 왕위에 오름으로써 세상에 두 백제인 대륙백제와 반도백제가 존재하게 되었고, 그로부터 100여년 후에는 이 반도백제가 강해져 대륙백제를 흡수통합하게 된다.

            

  한편 무광왕과의 왕위쟁탈전에서 승리한 대륙백제 13대 근초고왕은 그 여세를 몰아 고구려 평양성(필자주 : 현 하북성 승덕시 피서산장)을 쳐 고국원왕을 죽이고, 요서 진평현을 빼앗아 차지하여 대륙백제를 대제국으로 키워 놓고 죽자 대륙백제의 대신들은 그가 장자파 초고왕의 후예라는 것을 부각시키기 위해 그의 시호를 근초고왕(近肖古王)이라 했던 것이고, 근구수왕 역시 장자파 초고왕의 아들이었던 구수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여 그 역시 장자파의 맥을 이은 왕이라는 것을 부각시키려고 했던 것이다.

   다만 근개루왕(개로왕)은 그와는 다른 의미로 4대 개루왕의 시호에 근자를 붙였는데, 이는 이때 개로왕이 대륙백제와 반도백제의 통합을 제안한 왕이었고, 실제로 두 백제의 통합을 추진하다가 고구려 장수왕의 침공을 받아 한성이 함락되어 잡혀 죽었다.

   그러자 대륙백제의 대신들은 그가 두 백제가 모두 장자파와 차자파로 나누어지기 전 왕이었던 4대 개루왕의 후손임을 표방하며 통합을 추진했기 때문에 그가 죽자 그의 시호를 근개루왕이라 했던 것이다.

   그런데 실제 두 백제 즉 대륙백제와 반도백제가 완전한 통합을 이룬 때는 동성왕 때였다.

   개로왕이 고구려군에게 잡혀 죽고 문주왕이 왕위에 올라 급히 웅진으로 도읍을 옮긴 후 다시 두 백제의 통합을 추진하자 그에 반대하는 해씨들이 문주왕과 반도백제의 왕자였던 곤지를 죽여버리고 삼근왕을 왕위에 올리자 반도백제 모도왕은 화가 났고, 대륙백제 해씨들을 제거하라는 명령을 내리게 된다.

   그러자 외척인 진씨들이 해씨들의 추대를 받아 왕위에 오른 대륙백제 삼근왕을 제거하게 되는 것이다.

   그리고 나서 반도백제 모도왕은 자신의 둘째 손자이며, 죽은 곤지의 둘째 아들이었던 모대를 대륙백제로 보내 왕위에 올리는데 이가 곧 삼국사기 기록 속 백제 24대 동성왕이고, 이로써 반도백제가 대륙백제를 흡수 통합하게 되는 것이다.

 

☆ 모도왕은 반도백제의 건국시조인 무광왕의 고손자로 보이는 사람인데, 전북 익산에 익산쌍릉이라 부르는 반도백제 왕릉으로 비정되는 고총이 있다. 그곳이 정말로 반도백제의 왕릉이라면 우리는 머지않은 후일 한반도에서 무광왕과 그의 아들, 손자, 증손자 등 반도백제왕릉을 찾을 수 있을 것이고, 또 모도왕, 남제왕의 능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따라서 백제 최대의 강역을 이룬 때는 근초고왕 때가 아니라 사실은 반도백제와 대륙백제가 통합을 이룬 동성왕 때인 것이다.[필자주 : 반도백제 모도왕 때라고 해야 더 정확한 구분일 수 있을 것이다]

   그리하여 동성왕 때 북위가 수십만 기병을 동원하여 대륙백제를 침공했으나 백제는 통합된 힘으로 그를 물리치고 승리할 수 있었던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