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천재들의 모임

우리의 잃어버린 대륙 옛 땅을 찾으려는 사람들의 모임입니다.

15 2020년 06월

15

카테고리 없음 윤여동설 - 전연 모용황의 고구려 환도성 침공로 “북도평활(北道平闊) 남도험협(南道險狹)”은 남과 북이 바뀌어 잘못 기록되었다

윤여동설 - 전연 모용황의 고구려 환도성 침공로 “북도평활(北道平闊) 남도험협(南道險狹)”은 남과 북이 바뀌어 잘못 기록되었다 [고구려 목저성(木底城)으로 추정되는 지금 관청수고 서쪽의 진변성(鎭邊城)터] 삼국사기 고구려본기 16대 고국원왕 12년(A.D.342) 조를 보면, “봄2월 환도성(丸都城)을 보수하고 또 국내성(國內城)을 쌓았다. 가을8월 왕이 환도성으로 옮겨왔다. 겨울10월 연나라(전연) 임금 황(모용황)이 용성(龍城)으로 도읍을 옮겼다. 입위장군 한(모용한)이 황(모용황)에게 청하기를, “고구려를 먼저 빼앗은 다음 우문을 쳐부수어야만 중원을 도모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하였다. 고구려로 가는 길에는 두 길이 있는데, 북쪽 길은 평탄하고 넓으며(北道平闊), 남쪽 길은 험하고 좁았다(南道險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