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작 글방

덕전(德田) 2020. 4. 24. 23:26

 

 

참회(懺悔)와 서원(誓願)

 

불자의 길을 걸으면서 항상 마음속에 깊이 새기고 있는

진리의 말이 있습니다 초발심 자경문의 구절이지요 .  

삼일수심천재보 (三日修心千載寶)

백년탐물일조진 (百年貪物一朝塵)  

사흘동안 닦은 마음은 천년의 보배요,

백년동안 탐한 재물은 하루아침의 티끌이로다.

 

삼일만 간절히 마음 닦아도 천년을 덮고도남을 보배를 지닌다 했는데

미혹한 이 중생의 마음속에서 일어나는 삼독심을 스스로 다스리지못하니

수행도 정진도 헛수고요 성불은 요원(遙遠)하다는 생각입니다.

언제나 부처님 가르침에 귀를 열지만 법당문을 나서면 공염송이

되고마니 이 얼마나 어설프고 부족한 불자인지요.

부처님 진리를 법문으로 배워 익히면 실행하고 실천하며 살아야 하지요.

열을알면 최소한 일곱,여덟은 실행에 옮겨야 할것입니다.

()를받고서 수행정진 한다면서 언제나 실천행(實踐行)이 어려우니

실행하지 못하는 마음공부가 무슨 의미가 있겠습니까

뜻도 없이 울어대는 앵무새의 노래와 무었이 다르랴 싶습니다.

 

저는 직장생활을 30여년 하고 정년으로 퇴임한 평범한 가장입니다 .

저의 조모님께서 1950년대 말에 진각종에 입문(入門)을 하셨구요

그 며느님이신 제 어머니께서 조모님의 이끌어 주심에 따르시고

그 며느리인 저에 내자(內子)가 역시 어머님의 말씀을 따랐고

아래로 제 며느리 자진참여로 여인4대를 잇는 불자의 집안이랍니다.

       

그러나 저는 직장(職場)에 근무한다는 핑계로 심인당 가기를 꺼려 했지요

마치 그일은 다른가족이 해야하는 것으로 당연시 했으니까요

직장에만 충실하면 그것이 전부인줄 알았던 젊은 시절이 있었지요

연세 오십전에 홀로되신 편모(偏母)를 모시고 살아온 6남매의 장남으로

집안의 주손 역할도 만만치는 않았습니다 만

 

저에게는 회한(悔恨)이 있습니다.

2006년도 4월 경주의 황성공원 이팝나무 꽃이 눈처럼 날리던 봄날에

그리도 애지중지 하시던 아들,손주 간병수발 한번 받지도 못하시고

저에 어머님은 급환(急患)으로 영원한 이별의 길을 가셨습니다.

무릇 생멸(生滅)이 우리의 숙명이지만 인연있어 부모자식으로 만났다가

때가 되면 떠나야 하는 너무나 자명(自明)한 이치를 알고 있으면서도

생각조차 하지못한 황망한 이별앞에 참회의 눈물 주체할수 없었답니다.

언제나 옆에 계실줄만 알았고 아들,손주 지혜밝아 창성하라 염송서원

오래도록 하실줄만 알았으니 얼마나 우둔하고 못난 아들이였는지요

 

어머님 생전에

남자는 모든행동 가벼히 하지말라 하셨고

남에게 비난받는 삶을 살아서는 안된다 하셨지요

생전에 하고져 하셨던 일중에 가장 마음에 회한으로 남아있는

것이 어머님 뜻을 받들어 진각종 입문(入門)을 등한시 했던 것입니다

못난아들이 뭐 그리 대단하다고 자성일이면 법당에 데리고 가려 하셨습니다

그때는 왜 그렇게 어머님의 말씀이 귀넘어에 있었는지요?

실없는 핑계로 응하지 않았던 그 철없고 어설프던 행동들이 어느날

홀연히 떠나시고 난 뒤에야 깨달은 불효하고 어리석은 아들이였습니다

      

어머님의 49재 회향 영전에 늦은 약속을 드렸답니다

생전에 그리도 원하시던 어머님의 뜻을 따라서 이 아들 심인당

입문해서 열심히 수행 하리란 약속을 했었지요

그로부터 14년의 세월이 지난 지금

이제는 이 아들의 머릿결도 점점 희여집니다

세월 지나면 회한의 일들이 흐린 기억으로 잊혀지리라 생각했지만

아직도 법당에 나가앉으면 어머님의 체취(體臭)가 거기 있는 듯 하고

등굽은 노 보살님의 거동이 제어머님을 뵙는 듯 하답니다

 

저는 이렇게 참회(懺悔)하고  서원(誓願)합니다

어머님이 간절히 바라시든 불자의 길을 착실하게 갈것입니다

집안의 주손(冑孫)으로 어머님의 장남으로 모든행동 고쳐 고쳐

부끄럽지 않은 삶을 살것입니다

지혜는 사람의 밝은 마음에 있다는 그 가르침

삼독심(三毒心기꺼이 내려놓으라는 생전의 말씀

오래도록 명심하여 새기겠습니다

 

이제는 할수없는 일이되고 말았기에

꿈에라도 어머님 뵙고 함께 심인당 가서 좋은법문 한나절만 듣고싶습니다

어머님이 참 많이도 보고싶고 그리운 봄날입니다

내 어머니 안심정 보살님의 극락왕생을 엎드려 서원합니다

육자대명 왕진언  옴마니반메훔() () ()

 

 

이글은 불교진각종  "법(法)의 향기" 2019년 5월호 에 실린 글입니다

부족한 불자가 참회록으로 쓴 글이라 부끄럼을 무릅쓰고 블로그에

올렸습니다   블친님의 이해를 구합니다     

 

    

실명 : 이상원

불명 : 혜도 (慧道)

소속 : 경주 홍원심인당

직명 : 진각종 경주교구 신도회장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자작 글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회(懺悔)와 서원(誓願)  (103) 2020.04.24
경자년 새해아침에 .....  (92) 2020.01.01
천륜,천성과 인륜,인성  (150) 2019.06.26
자각(自覺)  (80) 2019.03.07
자원봉사  (75) 2019.01.09
앵무새의 노래  (77) 2018.12.17
이전 댓글 더보기
주말을 보내고 돌아온 일상은
봄날이 주는 쾌적함으로 활기를 찾게 하는군요
하늘은 맑고 바람은 더욱 부드러워지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날 행복한 하루 만들어 가십시요.
좋은 글 잘 읽고갑니다.

월요일에 들렸다가 갑니다.
4월 마지막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오늘도,그리고 이번 한주도
따뜻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ᗜ˘ ✿˘◡˘✿
德田님~~안녕하세요.....(⌒ε⌒)

상쾌한 월요일 아침이에요˚**♪♪**─˚♡。
"봄햇살같은 사람..
그런사람하나 있음은 늘 행복입니다...♪♡˚。。
봄바람 처럼 내게와서,,
고운 미소와...(*⌒-⌒)。
산들거리는 바람을 넣어주고 가는사람..
잊은듯 하다가도,,
다시 한발씩 다가서는 사람..
그런사람은 우리마음의 비타민입니다.."

휴일 잘보내셧나요..?
봄은 늘 그렇게 화사하게 다가옵니다...(ㆆᴗㆆ)
우리가 꿈꾸는 봄은 늘 그렇게 몸살앓듯 왔다가
꿈꾸듯 ..사라지기에 더 애틋한가봅니다.......(─˚─)

다시 시작하는 한주 건강하시구요..!!
4월 마지막 주
사랑~
행복~
기쁨~
넘치는 한주 되시고,,
항상 좋은일만 생기면서 웃음꽃 피었으면 합니다...♥(^o^)♥

))  (^-^ *)
┠((─╊☜따뜻한
┃♡ ┣┛차한잔
┺━━┹ 과함께
여유있는월요일 아시죠?

`” °•✿ ✿•°*”` ★정겨운 이웃님★ `” °•✿ ✿•°*”`

안녕하세요..♬(^0^)~♪ `” °•✿ ✿•°*”`4/27

즐거운 새로운 주간 맞이 합니다.
해마다 찾아오는 봄이지만 봄은 늘 새롭습니다.
봄맞이 대청소라는 말처럼,새 봄을 맞아 봄맞이
마음청소 한번하고 가실께요~ㅎㅎ
"새술은 새부대에"라는 말처럼 우리 마음속에
쌓여있는 버리고 싶은 기억들을 깨끗이 비워보는 겁니다.

새봄에 새마음으로 새롭게 시작해 보는 겁니다.
올 봄 분명히 비워둔 마음자리에 봄을 닮은 행운과
행복들이 가득 채워 질겁니다. 나날이 더 행복한
봄날 보내시길...코로나 땜시리 꾳 놀리 도 못가고
집안에서 마음이 우울 하고 하지만 모든 것
감사하면서 건강 유의하시고 새로운 마음으로
희망찬 날되시고 멋진 삶을 지내시길 기원합니다.
~♡..^^*★♥(=^▽^)/ ♪

`” °•✿ ✿•°*”` ♣ 이슬이 드림♣ `” °•✿ ✿•°*”`
올려주신 아름다운글 사진 공감하며
한참을 봅니다.

4월의 마지막주 월요일 웃는일이 함께하시길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파아란 하늘이 고운
녹색의 봉우리마다 살며시 미소짖는
상큼한 아침입니다

정성담긴 훌륭한글 아름다운 이미지에
휸기 느끼며 잘 보고 갑니다**

4월의 마지막 새한주 즐겁고 힘차게
맞이 하시옵고 며칠 남질 않는 4월도
행복으로 잘 마감 되었음합니다

친구님~모닝커피 한잔 드시며
출발하는 새한주의 여유 가져볼까요~^^~

늘 훈훈한 응원과 관심의 안부에
큰힘이 되고 있지요~^

친구님의 웃음과 행복 보따리 챙겨 드립니다
고맙고 감사합니다**~
~방도리 드림~
향기로운 마음과 예쁜(~)
미소로 작은 행복에 젖(~)
어 보시고 삶의 여정에(~)
🍃
마음의 여유로운 하루(~)
시간을 가져 보시길요(~)
🍃
오늘도 좋은일 기쁜일(~)
가득 하시길 바라며(~)
코로나를 이겨내시는(~)
건강한 한주 보내셔요(~)
영원에서 영원으로 이르지 않은 곳 어드메랴
작용의 사랑으로 실천 되지 않음이 어드메인가
본원은 본래로 본태지고 세월지는 마음정신이니
자존 자기자신을 사랑으로 자연천체의 삶으로
안영 안녕 안안하세요.
주말 잘 보내셨나요? 날씨가 아직도 차네요.
중국이나 한반도나 상황이 정상이 아니니 날씨도 이상한가 봅니다.

중국에서는 38년만에 만주와 내몽고 등지에 폭설이 내렸다는군요.
기온도 하루밤 사이에 23도나 떨어져 영하 3도를 기록했구요.
중국인들은 하늘의 저주라고 생각한다나요?

중국 서남쪽은 메뚜기떼의 공습이 기다리고 있고
중국 중부에서는 삼협댐이 불안한 상태고
중국에 올 한해 한바탕 난리가 날 모양입니다.

참으로 격변의 시기입니다.
그저 몸 건강하시고 편안하세요.
고은글 즐감합니다,
주말은 잘 보내셨는지요,
벌써사월의 마지막 주 끝자락인 월요일 이네요
새로이 시작하는 한줏길도 늘 행복하고 기쁜일이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님의 집을 방문 멋진 포스팅과 마음을 채워주는 글들을 둘러보고
나 자신의 키움을 느껴 봅니다
이제 신록의 계절 5 월이 눈앞에 성큼 다가왔습니다
5 월의 문턱을 넘으며 사회적 불안감이 모두 해소되고 평화로운
일상이 이여지기를 기대해봅니다
오늘 하루도 저물어 갑니다
남은 시간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고운님!! 안녕하세요?

날씨가 바람이 많이 불어
산책하기도 힘이 드네요.
코로나 19도 차츰 종식되고
마음이 그래도 조금은 편해 지네요.
언제나 행복 가득 받으세요.
감기도 조심하시고요.
덕전님께서 올리신 귀한 글 ,
감사히 봅니다.
그렇게 다들 회한의 세월을 살다가는것 같습니다.
그래도 사시는 동안에는 늘~ 건강하시길 기원드립니다~!!
오늘 하루도 다 가네요.
남은 시간도 좋은 생각 많이 하면서 행복하게 보내시길 원합니다.
안녕하세요?갈수록 선연한 꽃 빛깔,모습은 더욱 아름다운데
한낮에 소쩍새가 울고 지나갑니다,우리의 성급한 마음에
꽃들이 갈아엎기를하고,답답하시더라도,거리두시기에 .
애쓰주시길 바랍니다,자연을 지켜야합니다.
소중한 포스팅입니다,감기조심하세요,늘 건강빕니다.

안녕하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어느새 4월이 다 지나가고 마지막 주를 맞이하고 있네요.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BF)


◈진정한 인연◈

진실은 진실된
사람에게만 투자해야 한다. 그래야
그것이 좋은 일로 결실을 맺는다.

아무에게나 진실을 투자하는 것은
위험한 일이다. 그것은 상대방에게
내가 쥔 화투패를 일방적으로 보여
주는 것과 다름 없는 어리석음이다.

우리는 인연을 맺음으로써 도움을
받기도 하지만 그에 못지않게 피해도
많이 당하는데 대부분의 피해는
진실 없는 사람에게 진실을
쏟아부은 댓가로 받는 벌이다.
..............................................................
울님!안녕하세요.
이제 사월도 끝자락을 향해가고
있군요. 하루하루가 소중합니다.항상
기쁨과 즐거움이 가득하시길빌며...
을님의 건강을 위하여 기원합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정다운 벗님(~)반갑습니다(~)(!)오늘 하루도 잘 보내고 계시는지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힘들었던 지난날을 모두 털어버리고 신록의계절
5월을 기쁨과 희망으로 가득한 행복한 날들이 되시길 기도 드립니다.
님과의 고운 인연을 감사드리며, 건강 하세요(~)사랑합니다.(~) (♡)(♡)(^^).(^^)
오늘도(~) 건강하시고, (즐)겁고 복된 5월이 되세요(~)(~)*""*

祥雲// 자고 가는 저 구름아 드림.´°`°³оо(☆)
죽기전에 깨달으면 늦지 않은거라 생각됩니다
누구나 옆에 있을땐 좋은걸 모르고 살아갑니다
부모도 자식도 일도 마찬가지입니다
매일 반복되기 때문에 소중함을 잊고 살아가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