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자연
지상의 아름다움을 통하지 않고서는 천상으로 향하는 층계에 오르지 못하리~~

모네의그림이야기 (20)

르누아르가 그린 모네의 초상화

신문을 읽고 있는 모네-1872 같은 동료 화가들 사이일지라도 웬만큼 친하지 않고서는 자신의 모습을 모델로 초상화를 그리도록 허락하는 경우는 드믄 일인

모네가 말년에 그린 '울고 있는 버드나무'

울고 있는 버드나무-1917 (Weeping Willow-1917) 모네(Claude Monet 1840~1926)는 자신을 화가이자 정원사라고 할 정도로 지베르니에 심열을 기울려 아름다운 정원을 조성하고 수련(水蓮)연작(連作)

모네의 "양산을 쓴 여인" 속에 인물은 누구인지 [1]

Woman with a Parasol-1875 이 [양산을 쓴 여인]은 모네(Claude Monet 1840~1926)가 1875년 아르장퇴유 근처에서 그린 작품으로 야외로 향한 불타는 예

모네의 포푸라나무가 있는 아르장퇴유의 초원입니다.

포풀러나무 사이로 비치는 햇빛의 효과-1873 [아르장퇴유,생드니항 구빈원 근처 오브리 저택] 이것이 모네가 아르장퇴유에서 살 때 집 주소인데 그가 1871

모네의 설경(雪景)

The La pie(까치)-1869 모네가 이 작품을 완성하기 전 해인 1868년 살롱전에 살롱 심사위원으로 있던 도비니가 각고의 노력을 기울린 덕분에 출품했던 작품

모네의 워터루 다리 연작 [1]

Waterloo Bridge, Lodon-1899~1901 Waterloo Bridge, Overcast Weather-1899~1901 Lodon The Waterloo Bridge-1903 The Waterloo Bridge, The Fog-19

모네-수련이 있는 연못 [1]

위에 있는 사진은 모네가 만년에 그린 일본풍의 다리(Japanese Bridge)라는 작품으로 뉴욕 맨하튼에 있는 현대미술관(The Museum of Modern Art)에서

모네의 가족 이야기

The Monet Family in the Garden-1874(마네의 그림) 그 당시 쌀롱의 심사위원들은 인상파 화풍의 작품 세계를 이해하지 못하여 이들의 그림은 쌀롱전에서

모네가 제일 마지막으로 그린 수련 연작(睡蓮 連作) [6]

모네는 수련 연작 그림에 넹페아(Nympheas)라는 제목을 달았는데 이것은 그가 지베르니에서 키운 변종 백수련을 일컫는 학명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수련

모네는 사랑하는 부인을 먼저 저 세상으로 보냈습니다. [5]

Madame Monet with Her Son-1874(르누아르가 그린 그림) 지금 까지 모네의 그림 이야기를 진행하면서 모네의 부인인 카미유(Camile)의 모습을 보여 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