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빈첸시오
산을 좋아하고
바다를 좋아하고
인간을 생각하는 사나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