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사는이야기속으로

☎청파산행과여행기☎ (965)

금학산이 울고 있더라...철의삼각지 금학산 947 3m 산행 | ☎청파산행과여행기☎
청파 윤도균 2019.11.17 13:47
걷고 오르고 ㅡㅡㅡ,
산은 그 왜 많은것을 선사합니다
계절이 가을임을 부인할 수가 없고 가쁜숨 몰아쉬며
즐거워하는 모습을 부러워 하며
텅빈 방카를 보며 안보가 허물어지는 현실을 개탄합니다
최형과 함께 왔으면 더 좋았을텐데 하며 올랐습니다 언제 다시 가봐도 좋은 산입니다 이제 춥기전에 고대산에도 다녀올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