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 저편 굽이치는 산맥넘어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

문화 & 문학 (152)

2012 신춘문예 당선작 詩 배경음악 첨부 | 문화 & 문학
한국의산천 2011.12.31 22:42
형! 아쉬운 한해가 지나가네요,항상 보살핌과 관심속에서 지켜보아주신 은혜에 감사드리며 몇시간 남지않은 올해 잘보내시고
새로운 한해을 맞이하여 건강하시고 하시는 모든일들이 소원성취 하심을 기원드림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신춘문예 당선을 축하 드립니다
얼마나 기쁘셨을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ok95872000
  • 2012.01.01 12:20
  • 신고
감사합니다.
謹 賀 新 年
님의 향기로운 발자취에 감사드리며
任辰年 새해 福 많이 받으세요
감사합니다. 퍼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퍼갑니다~
임진년 새해 기쁨 가득 하세요.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모셔갑니다.
모셔 갑니다.
  • 희야
  • 2012.01.04 14:58
  • 신고
저는 시조 공부를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봄비>라는 기성 시인의 시조와 많이 닮아서 적어봅니다.
<봄비>
         나순옥
은침 하나 하나
맥을 짚어 꼿는다
찬란한 태몽 앞에
밀려나가는 냉증
대지는 몸을 뒤틀며
입덧이 한창이다.
저두~담아가요...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귀한 자료 고맙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좋은 정보 감사 드립니다
신춘문예....
4대 일간지 신춘문예는 가히 바늘귀 통과 입니다.
그만하기에 시인으로서의 역량도 인정 받구요.
작품들 소개 수고 하셨습니다.
요즘의 주제가....자살, 독거노인....사업실패등....사회적인 밑바탕을 소재로한게 많네요
그것이 그만큼 공감 되어지고 있다는 반증이기도.....
한국의산천님 덕에 정독했습니다.고맙습니다.
               그리고 제방으로 옮깁니다. 감사합니다.
2012년 신춘문예 당선작을 고스란히 모아 놓으신 수고로움에 머리숙여 감사드립니다. 스크랩합니다~!
한때
신춘문예때문에 가슴 앓이를 했던 기억이 납니다.

손의 자유 발의 자유 정신의 자유 멋집니다.
우리 언니가   이 자유를 너무 잘 누립니다.
감사히 담아갑니다.
  • 솔향기
  • 2012.11.17 20:23
  • 신고
감사합니다.

'문화 & 문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