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북경,장안가에서

역사사건 (청 초기) (65)

대명황실의 후예는 청나라의 귀족이 되었다 | 역사사건 (청 초기)
중은우시 2013.05.01 19:09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부명아, 나중에 청나라 말기에 증국번, 증국전 형제의 상군세력을 장강상류에서 청나라 관군을 이끌고 견제하는 역할을 하는 그 사람이로군요. 참 공교롭네요. 이런 게 바로 이한제한인가?
주원장의 후예가 만주족이 되서 지금 소수민족으로 취급받는다고?ㅋㅋㅋ
  • EugineYoo
  • 2019.11.15 10:25
  • 신고
위키백과 영문판에서 주씨 학살했다는 기록을 보고 의아심이 생겨 검색하던 찰나에 어후 이글을보니 역설적으로 만주족이 명나라 황족들을 얼마나 잔혹하게 탄압했는지 더 잘알겠네요. 겨우 내세운게 태조까지 거슬로올라가는 먼 방계, 사실상 평민을 지네 한인팔기에 편입시킨게 고작이었구나. 남명 관련인사들 죽였다는 기록은 썩어날 정도로 많은데 당장 이글에 나오는 안치의 의미도 절대 긍정적인게 아니고. 이걸보고 만주족이 자비롭네 운운하는건 딱 현 짱깨 공산당식 다문화 딸딸이 역사관이랑 일치함.

'역사사건 (청 초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