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Grapher
너는 나의 최고의 순간!

서울맛집 (76)

[서울맛집 / 이태원맛집] 산토리니 - 입으로 하는 그리스 여행 | 서울맛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제1동 | 산토리니
도움말 도움말
와우!~~
이국적인 풍경속에 음식도 색다른 맛이 나오는 군요
깔끔하고 싱그러운 맛이 있을 것 같아요
좋은 작품 즐감하오며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색다른 음시... 제가 이태원을 찾는 이유입니다^^

테리우스님도 항상 행족하세요^^
조은날 가득 가득 하셔요
감사합니다^^
정말 최강이세요~~~ ^^    
기로스하고 수블라끼 먹고싶네요 ㅡㅜ
조만간 같이 가요^^
낙찰... !!!     ^^
예약... !!!     ^^
예전에 자주 찾던 곳인데 포스팅을 잘 해주셔서 기억이 새록 새록 하네요. 잘 읽고 갑니다.
추억의 장소이신가 봅니다
제게도 추억이 어린 장소랍니다
우와 저 친구랑 먹고 싶어서 찾아 본건데 어째 가격대가 하나도 안 나와 있네요 ;-; 죄송한대 가격도 좀 알려주시면 안 될까요? 흙흙흙;-;
가격은 저도 가물가물하네요 기로스가 21,000 수블라끼가 19,000원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가격은 비싸고 맛은 없었던 기억만..... 특히 먹고 속이 너~~무 안좋아서 ㅜㅜ 저는 그랬어요
사람에 따라 만족도의 차이가 있을수도 있죠. 그럴수도 있다는 것 인정합니다
그리고 좀 기름진 것도 사실이죠
하지만 저는 무척 만족스럽게 먹었습니다
저하고 같이 가신 분들두요...^^
때에따라 다른지는 모르겠지만...
제가 갔을때는 서비스도 엉망이고...
느끼해서 먹을만한음식이 없었어요.
감자는 사진처럼 기름에 쩔어있고
돼지고기는 식은걸 데워준느낌. 기름뿌리고 전자렌지에 돌린 느낌이랄까...
기로스였습니다.
집에가서 설사를 두번정도 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뭐... 그랬습니다.
기름진 음식이라서 호불호가 좀 갈리는듯합니다
기름에 쩔어있다고 표현하신 감자튀김은 제 주변의 사람들은 자다가도 생각난다고 하는 감자튀김입니다
언젠가 이태원 산토리니를 소개하는 포스트를 보고 먹어보고싶어서 찾아갔었는데 그 이후로 지금은 단골이 되었어요.
3년동안 다니셨던 맛집들 정리한 포스트를 보고 들어왔는데... 그 때 제가 봤던 산토리니 포스트가 여기 있었네요?ㅋㅋㅋ
릴라님 덕에 이태원 식당들에 빠져서 안가본 곳이 없을 정도가 되었어요 ㅋㅋ 고맙습니다 좋은 곳 소개해주셔서!

음.. 저도 이태원 돌아다니면서 가본 곳중에 한 곳 소개해드릴게요 ㅋㅋ 이미 가보셨을지도 모르겠지만...흔치 않은 불가리아 레스토랑이에요.
이름은 'Zelen' 이구요
산토리니에서 나와서 왼쪽으로 가시면 끝에 홍석천 씨가 운영하는 '마이타이'가 있잖아요?
그 마이타이 맞은편에 있어요 ㅋㅋ
이태원이라 역시 가격대가 조금 높긴 하기만 가볼만 할 것같아요 ㅋㅋ
다른 분 께서 사주시는거라면 더더욱 깊은 맛을 느끼실 수 있을거에요 ㅋㅋ자주올게요!!  
불가리아 식당... 관심이 확 가는데요...^^
위치는 대충 알듯하고... 다음달에 꼭 가봐야겠습니다
대표메뉴좀 소개해 주세요
불가리아 음식은 한번도 안먹어봐서 정보가 전혀 없네요
다른분이 사주는 것은 기대해기 힘들고.... 아마 제가 2인분의 가격을 지불하게 될듯합니다...ㅡㅜ
불가리아 음식도 터키음식이나 그리스음식과 비스무리합니다. 발칸반도가 예전에 모두 터키한테 지배를 받은 적이 있어서 그런지 문화가 서로서로 닮아있어요. - 그럼에도 서로 죽어라 잘만 싸우지만(...) - 불가리아 요리는 터키요리와 훨씬 가깝습니다. 음식에 요구르트 많이 쓰고요, 고기도 넣고, 그리스요리에 비해서 야채를 좀 덜 쓰고, 터키요리에 비하면 향신료를 덜 씁니다. 담백해요ㅋ
저도 완존 맛나게 먹었던 생각이 납니다. 그리스 음식이 워낙 메디테리니언 음식의 대표주자로 건강한 식탁으로 전세계적으로 유명하줘...기름기 줄줄이라고 얘기하는분들도 있는데 여기서도 그런지는 모르지만 그리스음식은 기름이 대부분 올리브오일이줘, 올리브의 주산지로서 우리나라 사람들이 모든요리에 파마늘 넣듯이 하나의 대표적 음식재료입니다. 건강한기름이라 많이 먹어도 나쁘지 않줘. 치즈넣은 파이가 있었는데, 그게 시금치파이보다 훨 맛났었어요. 아..가을에가서 먹기 딱인데요..바빠서 못가네요.
치즈넣은 파이의 맛이 궁금하군요
항상 먹던 것만 먹었는데 다음에는 치즈넣은 파이를 시도해봐야겟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그리스어로 띠로삐따(τυρόπιτα)라고 하는 거군요. 개인적으로 심심하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산토리니에서 파는건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사실 시금치파이(Σπανακόπιτα - 스빠나꼬삐따)에도 치즈가 들어가기는 해요. 이게 없으면 그냥 푸석푸석한 시금치맛밖에 안나죠.
,일요일날 이태원에 가서 가볍게 브런치를 먹으려 하는데 갑자기 릴라님 블러그가생각나서 들어와 봤어여... ^^ 어디 좋은데 없을까여? ^^
제가 이 댓글을 너무 늦게 보았네요
이따가 뵐수 있는건지 궁금하네요
작년에 산토리니 한번갔다가 다시는 안갑니다. 물컵이 얼룩덜룩 비린내까지나고 식탁도 더럽고..;; 맛은 그럭저럭 괜찮았는데 감탄할 정도는 아니였던듯...제가 그런날을 골라서 갔는지 몰라도 음식점이라면 어느때라도 청결해야할건데요..;;;
이상하네요
제가 갔을때는 단 한번도 그럴때가 없었는데요
제가 알기론 서울에 그리스 음식점이 딱 3개 있는데, 이곳이 그리스에서 맛본 음식과 가장 유사한 퀄리티를 자랑했던걸로 기억합니다. 특유의 올리브유 냄새랑 오레가노 향기도 함께요ㅋㅋㅋ - 파는 술중에서 그리스에서만 마실 수 있는 레찌나랑 우조도 있다는건 감격 또 감격ㅠㅠ - 그리스랑 터키를 다녀온 이후로 - 사실 터키음식도 그리스음식과 매우 유사하답니다. - 향수병 비스무리한게 도지면 집에서 그리스인 친구한테 배운 레시피대로 무사카나 돌마데스(산토리니에는 없는데 굉장히 많이 먹는 요리에요 포도잎에다가 쌀밥을 싼거죠)를 만들어먹곤 했답니다. 기로스는 터키인들이 운영하는 케밥집에서 해결하고요ㅋ

글 보니까 또 가보고싶네요. 산토리니가 녹사평역 쪽에도 크게 지어놨던데 그쪽을 가봐야 겠습니다. :-) 글 잘 읽었어요!
저도 맛집 하나 소개시켜드리자면요 - 이미 가보셨는지도 모르겠지만ㅋ - 이태원 소방서 바로 옆에있는 미스터 케밥(Mr. Kebab)이라는 터키음식점입니다. 가게는 굉장히 작은데 사장님부터 요리사까지 모두 터키사람들이에요. (물론 한국말은 '아주' 잘합니다ㅋ 다들 한국에서 사신지 5년 이상 된 분드리라ㅋ) 음식 퀄리티도 터키에서 먹던것과 똑같습니다. (한국사람 입맛에 맞춘다고 조금 싱겁게 만든다고는 합니다) 제 3년 단골집인데 '외즈규르(Özgür)'가 소개해줘서 왔다고 하면 아마 더 잘 해주시실지도 몰라요ㅋ 제 터키이름입니다. :-) :-)
스크랩해갈게요^^
저도 그리스 음식을 좋아해서 가끔 찾아가는 곳이예요.....
한가지 아쉬운 것이.. 예전(한10여년 전...?) 보다 맛과 양이 많이 적어졌다는거... ㅠㅠ
첨 생겼을 즈음 가보신 분들은 공감하실 듯...

참, 저도 괜찮은 맛집 한 곳 소개시켜드릴께요...
효창공원 쪽에 용문해장국.... 메뉴는 해장국 딸랑 하나..
주말마다 부모님 모시고 아침식사하러 다닌지 벌써 10년이 넘었네요...
해장국 좋아하시면 괜찮은 집이예요.. 손님들도 거의 오랜 단골들이고..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