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 그리운 나라 **
꿈과 미지의 세계, 그리운 그 곳을 찾아서......

UAE(아,두)+그리스 (18)

그리스 여행 11 - 코린토스(코린트, 고린도) 운하 | UAE(아,두)+그리스
낭만방랑자 2019.06.03 06:00
낭만 방랑자님 안녕하세요?
잘 주무셨죠?
멋진 풍경을 소상한 설명과 함께 감사히 감상을 하였습니다.
여행지에서 마음 아픈 안타까운 일이 있으셨군요?
저는 동남아 여행 때 카메라를 가방 째 추억을 몽땅 잃어버린 일도 있었습니다.
더욱 건강하시고,
새로운 한주도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카메라를 가방째 잃어버린 적이 있으셨군요.
정말 안타까운 사연이네요.
주말이 다가옵니다.
행복한 주말과 휴일 되시길 바랍니다...
그 옛날에 저런 운하를 만들겠다고 생각한 것만으로도 대단 합니다.
코린토
성경의 고린도로 유명한 곳이로군요 ^^*
그 옛날에 운하를~~~
생각만으로도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그리스라는 나라는 대단한 나라였어요 지금은 디폴트 상태지만
한때는 전유럽을 지배할 정도의 힘을 가진나라 그힘에서 저렇게
어려운 난공사를 결행 세계의 3대운하를 건설했네요
아무리 석회암이라지만 상상이 어려운 대역사 감탄사가 절로나옵니다
그시대는 여기를 지나가지 못할 배는 없었겠지요?
그런데 디카가 물먹어서 어떻게해요 요즘은 폰도 사진이 잘 나오던데
대체가 가능 했겠지요
운하가 뚫린 당시에는 대부분의 배들이 통과할 수 있었겠지요.
지금은 워낙 큰 배들이 많아서 그런 배들은 어려울 수도 있겠지만요...
아주 소형 디카를 가지고 다니는데, 이렇게 난리를 쳤네요.
다행히 말려서 다시 쓸 수 있게 되었지요. ㅎㅎ...
운하가 작품이네요.
이런 운하를 만들 생각이 들었나봐요.
필요에 의해...
코린트 이야기, 잘 들었습니다.
예전에 이규태 코너에서 읽은 기억이 나네요...
오래 전부터 코린트 운하를 보고 싶었는데,
이번 그리스 여행에서 드디어 보았지요.
워낙 경사가 가팔라서 그런가
생각보다는 규모가 작게 느껴졌답니다.
우산 쓰고 보느라 더 제대로 보지 못한 아쉬움이 있네요...
안녕 하세요 !
6월의 새로운 주가 시작 하는 날이네요
하늘이 맑아 보여서 마음도 상쾌 하네요
오늘도 덥다는 소식이지요
들녘에 농부님들은 바쁘시겠네요
새로운 주 건강 하시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시길...
6월도 벌써 중순이니 더울 법도 하지요.
내내 건강 잘 지키시고 즐거운 나날 되시길 바랍니다...
마치 칼로 잘라 놓은 듯하네요,
정말 인간의 무모함(?)은 대단합니다.
지금은 기술이 좋아서 더 확장할 수 있을터인데...
그냥 놔두는 것이 더 좋아보입니다.
비가 내리는 와중에 수고 많으셨습니다.
남편분께 너무 뭐라 하지 마세요...^^
벙말 칼로 잘라놓은 것 같지요...
생각보다 폭이 좁긴 하더군요.
아무튼 땅을 저렇게 갈라놓을 생각을 했다는 게 놀라웠어요.
같이 인증사진 남기겠다고 하다가 그리 되었네요. ㅎㅎ...
생각했던 것보다 운하 폭이 참 좁네요
많은 배들이 지나다녔을 곳인데
사람의 힘도 참 위대한 듯 합니다
고운 한 주 되십시오
네. 생각보다 폭이 좁았어요.
당시로서는 괜찮았겠지만
요즘은 워낙 큰 배들이 많아서
아주 대형 배는 다니기 힘들겠지요.
아무튼 위대한 인간의 힘을 보았답니다...
신기하고 멋진 곳이네요..
낭만방랑자님! 코린토스 운하..
감사히 봅니다. ^^
위대한 인간의 힘을 느꼈던 곳이지요.
잘 봐 주셔서 감사하고요.
내내 행복한 날들 이어가세요~ ^^
정말 대단한 운하네요~
수직에 가까운 절벽을 예전에 깎았으니 얼마나 힘들었을까요.
카메라를 방수되는 걸로 하나 더 마련하셔야겠네요~~^^*
아~ 방수 되는 카메라~~~
그렇군요... ㅎㅎ...
세계3대 운하중 하나인 코린토스 운하에 대해 너무도 자세히 포스팅 하셨어요
석회암을 거의 수직에 가깝게 뚫은 대역사이군요
두 바다를 연결한 운하 장관입니다
부군의 배려함이 오히려 나쁜 결과를 가져 왔군요
그래도 잘 하실려고 한것이라 나무라진 마세요 ㅎㅎ

항상 두분이 여행 다니시는것 참 행복해 보입니다
오늘도 두분이 즐거운 하루 되십시오
전부터 꼭 보고 싶었던 운하였는데,
소원 풀었지요.
생각보다는 운하 폭이 좁았어요...
그래도 저런 공사를 할 생각을 했다는 게
믿어지지 않을 정도였어요...
대단하네요
그리스포스팅에
머물다갑니다~~
정말 대단한 생각을 했지요.
요즘이야 기술이 발달했으니
조금 쉬울 수도 있겠으나
120년도 더 전에 저런 운하를 개통했으니
당시로서는 대단한 공사였을 것 같아요...
이젠 더울날만 남았지만
그래도 6월은 아직 괜찮지요?
즐거운 6월
행복한 6월 보내시길 바랍니다^^
낮에는 공장히 덥지요?
그래도 즐겁고 행복한 날들만 이어가시길 바랍니다~~~
그리스로마시대에 건설했다고도 들은거 같은데 그건 아닌가봅니당
그리스 로마시대에 여러 번 구상했지요.
네로 황제도 공사에 착수했었지만 암살로 막을 내린 적이 있었고요.
현재 개통된 것은 120여년 전이라고 하네요...
우리나라 3대명절 단오(端午)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잘보고 갑니다
공감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13. 코린트라는 지명은 들어 본 것 같은데 운하는 처음 봅니다.
공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내내 즐거운 날 되십시오...
지나는 길에 잠시 내려 코린토스 운하를 보았지요.
다시 보니 옛 추억도 생각나고 좋네요.
그리스만 육박으로 다녀오셨네요
진정한 여행가시네요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