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내쑈날 지워 그래픽 채널 
\'스파이크\'의 마음 속 자유로운
 지껄임을 받아 적은 낙서

◐ 낙서비평(政治) ◐ (188)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 엑기쓰 모음집!! | ◐ 낙서비평(政治) ◐
스파이크 2019.08.15 00:53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쓰레기만 보지말고, 좋은 글도 읽기를....
조국을 쓰레기라 인정하는 거임...?
근데 자꾸 보임. 조국 쓰레기가...
헐...
어째, 말을 아베나 토왜식으로만 듣나?
정상적 소통이 그렇게 어려워서야.....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에 대해 사모펀드 투자 경위, 위장 매매 등 다양한 의혹이 제기되고 있음. 그가 사모펀드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에 가입한 시점이 대통령민정수석 때이고 약정 금액이 전 재산보다 많은 74억여 원. 조 후보자 가족이 현재까지 투자한 10억5000만 원이 모집된 13억 원 중 대부분을 차지함. 펀드는 그의 가입 두 달 후 영어교육 업체를 인수해 2차전지 음극재 업체로 변경했음. 외관상 수익성이 의문스러운 이런 펀드에 개인이 경우에 따라 전 재산 이상을 투자하겠다는 도박적 결정을 한 경위는 무엇일까나?

고위 공직자의 사모펀드 가입이 불법은 아님. 근데 이는 제도적 허점 때문이지 실제 문제 소지가 없어서가 아님. 사모펀드는 공모펀드와 달리 펀드 운영자와 가입자 사이에 긴밀한 관계를 전제하기 때문에 가입자를 통한 내부 정보 이용이나 부당한 권한 이용의 우려가 있는 것이 사실이니까. 조 후보자가 투자한 곳은 코스닥 시장의 인수합병(M&A) 등을 통해 차익을 노리는 소형 사모펀드 운용사인데 이런 곳에 개인투자자가 투자를 하는 것은 흔한 일도 아님. 조국은 고위 공직자가 되면서 법에 따라 주식을 처분하고 사모펀드에 가입한 것이라고 하는데 일반인은 잘 알지도 못하는 고위험 고수익 투자에 재산을 쏟아부은 것은 상식을 뛰어넘는 도박행위임.

조국 친동생의 이혼한 부인 명의로 된 부산 해운대구 빌라의 실소유주가 조 후보자 부인이라는 건 뭣으로 설명할꺼임? 의혹은 조 후보자의 어머니가 빌라에 전입한 지 4년이 지나 뒤늦게 작성한 임대차계약서에서 불거졌는데 조국의 부인이 집주인, 전(前) 제수가 세입자로 돼 있음. 이건 뭐 아메리칸 스타일로 사는 집안도 아니고. ㅋㅋ 현지 부동산 중개업자들은 “매입 비용을 지불한 것은 조국 부인”이라고 하고 있음. 계약서 내용이 사실이라면 중대한 실정법 위반이며 청와대의 장관 인사 배제 사유에 해당.

조 후보자에게는 1999년 당시 8세이던 딸과 함께 서울 송파구 아파트로 위장 전입한 의혹도 제기 됨. 그는 이명박 정부 당시 장관 후보자들의 위장 전입을 두고 시민의 마음을 후벼 판다는 기고를 한 바 있잖아? 온 갖 깨끗한 척은 지금까지 졸라 해댔는데 우짜쓰까. 2005년 이후 2회 이상 위장 전입한 사람은 공직 후보자에서 배제하는 원칙이 만들어진 것은 하필 그가 민정수석일 때다. 이게 토착왜구나 아베 식으로 듣는거임? 이명박근혜 땐 별것도 아닌걸로 개지랄들을 치던 것들이 조국이나 그 외 그쪽편 사람들에겐 이다지도 관대하신지...이게 정상적 소통이 어려운거냐? 정상적 비판을 하는것 뿐이지. 난 딴거 없어. 같은 잣대를 드리대란거다.
된장독에 눌려 스파이크 부러지는 소리를 왜 구렇게 길게 써놨는데...?
링컨도 처음엔 노예제도 옹호론자 였었지...
우리나라 정치판에 깨끗한 사람이 얼마나 된다고....
개정의 정이 중요하고 개혁의 의지가 좋지않나?
그것도 없는 자들이라면,
우리는 너무 참담하고 절망스럽지 않겠나?!
딱히 할 말 없나 보구나.
좃국이 워낙 깨끗한척 하는 놈인데
실제론 그렇지 않으니 편들어 주기도 그렇고...
네 맘 다 이해한다.
그냥 버려. 저런 새낀...그게 좌파의 자존심을 지키는 길이야.
개혁도 자격이 있는 새끼가 해야 개혁이지. 그리고 네가 한 말은 간략히 줄여 '내로남불'이다.   ㅉㅉ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 낙서비평(政治) ◐'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