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지키는 공간
과학, 기술, 사회, 철학에 대한 생각을 하는 공간

전체보기 (2034)

포스트 스마트 폰의 시대 그리고 소통 view 발행 | 소통의 문제
격암 2013.02.26 14:42
스마트폰으로 인해 가상 현실이 등장하면???

일각에선 가상현실의 등장과 비행기의 활성화로 인해 다른 교통수단들이
사라질 거라는 말도 나오고 있죠. (스마트그리드로 가는 또다른 길0
미래는 알수 없는거라고 생각합니다. 과거에는 미래인들이 운동을 안해서 외계인처럼 머리만 커질커라고 상상했는데 실제로 보면 현대의 부유한 사람중에는 원시인처럼 근육질인 몸짱들이 늘고 있거든요.

현대의 변화중 하나는 인터넷 쇼핑이 증가한다는 것인데 그 결과 교통수단이 사라진다기 보다는 사람보다 물자를 나를 교통으로 변해간달까요. 그런 변화를 보여주기도 하는 것같습니다. 그게 전부 비행기로 될 것인가는 에너지 문제가 있어서 잘 알수 없지요. 비행기는 가장 에너지 소모가 큰 방법이니까요.

확실한 건 세계 사람들은 점점 더 많이 여행을 하는 것같습니다. 미래에도 과연 우리가 드라이브를 안할 것인가, 비행기만 탈것인가 하는 것도 예측하기 어렵습니다.
좋은글이네요,, 담아갈게요. 좋은하루보내세요^^
좋은 하루 되십시요.
무서운 이야기네요. 스마트폰에 적응해 있는 지금, 새로운 매체가 안 생겼으면 하는 불안감이 있는데 이게 보수주의자의 마음인가 봅니다.

전뇌코일이라는 애니메이션에서 저 구글글라스와 거의 같은 안경이 나오던데 생각나네요. 미래는 알 수 없는게 맞습니다만 잘 준비해서 현명하게 대처해야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글 감사합니다.
뭐 글에서도 썼습니다만 우리는 이미 과거의 사람들이 무섭다고 생각한 일들이 일어난 시대를 살고 있으니까요. 미래에도 그럭저럭 적응해서 살수 있을 겁니다. 이건 별로 안좋은 일이라고 말할 사람도 많겠지만 변화를 막을 명분과 힘이 누군가에게 있는가 하는 것은 의심되는 군요.
무섭지만 막아야한다고 생각한 건 아니에요. 저도 격암 님 생각에 동감이랍니다. 다만 우리들이 충분히 준비되었는지 우려스러운 마음을 감출 순 없다는 것 뿐이에요.

좋은 하루 되세요.
  • 조금다른피드러스
  • 2013.02.27 20:31
  • 답글 | 신고
격암님 그간 안녕하셨죠? 오랜만에 인사드리는 거 같네요(포스트 눈팅만 하고 있었습니닷;;). 기술의 발전이 결국 목표로 두는 건 소통이겠죠. 현대인은 점점 외롭고 고독해지니까요 하핫. 그나저나 구글 글래스 멋진 기술이네요. 시야 및 초점 등 어떻게 구현했는지 좀 찾아봐야겠어요. 좋은 정보 감사드리고 즐거운 하루 되셔요 :)
  • 그녀생각
  • 2013.02.28 00:00
  • 답글 | 신고
'안다는 것'이 삶에 플러스적인 요인도 있지만 마이너스적인 요소도 있습니다.
경우에 따라 다르겠지요.
정보가 쉽게 얻을 수 있는 환경일수록 판단이라는 요소는 더 크게 작용할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럴때 일수록 격암님이 항상 강조하시는 나를 찾는 연습이 더 중요해질것이라고 여깁니다.
복잡할수록 기본으로 돌아가는게 필요하니까요.
생각합시다.
더 생각하고 더 생각하는것만이 수없는 정보속에 흔들리지 않을 위치를 발견할수 있을테니까 말입니다.
물론 그래서 문명의 이기들이 세상을 망친다고 말하는 분들도 계십니다. 적응하고 살아야겠지요. 저는 새로운 기계들이 쓰기나름에 따라 좋은 세상을 만든다고 믿습니다.
좋은 내용 잘 읽어보고 갑니다.
[세계로tv]
감사합니다.
격암님과 조금 다른관점에서 다른의견을 한번 올려보겠습니다.
하드웨어가 단순한 수단이라고 표현하시었지만
단순한 수단으로 표현하기엔 조금 크긴 합니다...
제생각은 하드웨어도 중요하고 물론 컨텐츠도 중요합니다.
아니 오히려 하드웨어가 더 중요할 지도 모르겠습니다.
인간의 발전 행복이라는 궁극적인 관점앞에선
하드웨어든 컨텐츠든 동등한 도구이자 수단입니다.
과거로 부터 통시적으로 생각해오면
인간사회의 발전은 정치 문화적인 발전보단
술적 즉 하드웨어적인 발전이 항상 선도해왔고
그에 뒤따라 컨텐츠격에 속하는 문화 양식 정치는 그 뒤를 따라왔습니다
정치가 가장 늦은편이라고 생각하고요.
농경의 발견..으로 시작된 정착
산업혁명으로 폭발적 생산과 그로인하여 자원수급 시장확대로 인한   제국주의
아직은 오진 않았지만 만약에 말입니다.......
무한동력이 생긴다면 어떻게 될까요....
무한 에너지면 대부분의 자원문제와 하다못해 환경오염문제 같은 것 마저도 해결될겁니다.
무한동력이 가능하냐를 떠나 기술개발 하드웨어 이런 것이 발전을 선도하는 면도 전혀 없는건 아니라는 겁니다.
그런점에서 컨텐츠도 그렇지만 하드웨어도 중요한 것입니다....
가끔 한번 무한동력 광속을 넘어선 공간도약이 가능해져 전우주의 자원을 쓸 수 있는 무한자원의 까지 되면 인간의 사회는 어떤모습을 하게될 것인가 하고 가끔 상상해보곤 합니다.
물론 엄청난 시행착오(컨텐츠적인)를 겪겠지만요..

여담이지만 구글글라스의 기능이 제가 예전에(아마 작년쯤이었을겁니다) 테드 주소링크를 보내드렸었던 것과 비슷하다고 보면 됩니다.
잘읽었습니다. 좋은 하드웨어가 사람들을 깜짝놀래킬 가능성은 물론 언제나 존재하지요.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소통의 문제'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