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케미스트 주얼리
종로구 인의동 효성주얼리시티 1층 75,79호,80호 02-6260-3535 www.banzidabang.com

종교주얼리 (178)

십자가목걸이를 제작 & 판매점으로 알려진 반지다방 | 종교주얼리
피리부는 사나이 2019.12.02 15:11
안녕하세요?햇볕은 포근하고 따뜻하지만
잠시 외출하니 차가운 바람,먼저 생각하고,우리는 말하는,
생각하는 신념과,지혜가 있습니다.혹,나를 통하여,아픔이 되었는지.
격려,용기가 되었는지.햇볕처럼 돌아보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차가운 바람,옷따뜻하게 입으시고,감기조심하세요.
소중한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늘 건강빕니다.
기분좋은날 되소서.
♧행복이 배달되었습니다
..*"""*..*"""*.
*┏o━━━o┓*
┸행복배달┸
12. 2(월) 오늘의 명언
상대를 있는 그대로 수용하라
사람은 길들이는 존재가 아니다
부부는 서로 결점을 감싸주는 사람이다
사랑은 최대한 허물을 덮어주는 것이다
잔소리가 기적으로 바꾸어지는 사람은 없다
바라고 얻기 위해 이루어진 가정은 무너진다
약점은 수용하는 풍토에서만 개선될 수 있다
사랑은 두 사람의 모자람과 넘침이 만나는 것이다
〃´`)
  ,·´ ¸,·´`)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종교인들께서 기뻐하실
예쁜 십자 목걸이 잘 보고 갑니다.
하시는 사업 번칭하시길 바랍니다.
즐거운 한 주 이어가세요.
토소님 감사합니다
날씨가 많이 추워졌습니다.
본격적으로 겨울이 시작되었나요?

추위에 감시 조심하시고
건강한 연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연말 좋은 일만 가득하시기 바랍니다.
아름답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영어 T 타우십자가로 말하거든요
그런 십자매달도 있는가요?
디자인들이 하나같이 깔끔하니 좋습니다.
종교와 상관 없이 십자가는 사랑과 희생의 상징이기도 하지요...^^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영하의 닐씨가 제법 피부를 차갑게 합니다
움추리지 마시고 즐건맘으로 오늘 맞이 하십시요**

정성담긴소중한 포스팅 감사하게 잘보며
친구님의 열정을 느끼고 갑니다요
반가운님의 따스한 응원으로
기분좋게 출발하게 되네요~**

강추위에 감기 걸리지 않게 조심하시고
따스한 물도 자주 드시면 좋습니다*
힘껏 웃서시고 웃음 가득한날 되시길 바라겠읍니다 ~^^
*
하세요

많이 쌀쌀한 12월의 초순입니다.

멋진 목걸이 디자인이
참 많네요

좋은 정보 잘 보고갑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기온이 뚝 떨어진 겨울날씨가 많이춥네요.
이제 본격적으로 겨울이 시작되나 봅니다.
항상 건강에 유의하시고 활기찬 나날되세요.
안녕하세요 반갑고 정겨운님~^~
춥지만 온기주시는 친구님의 응원에
마음도 훈훈하군요 늘 감사드리며
정성과 훌륭함이 돋보이는 포스팅에 즐감 하고 갑니다~^^

#그대가 어느 모습
어느 이름으로 내 곁을 스쳐 지나갔어도
그대의 여운은 아직도 내 가슴에

여울 되어 어지럽다
따라나서지 않는 것이
꼭 내 얼어붙은 발 때문만은 아니었으리

붙잡기로 하면 붙잡지 못할 것도 아니었으나
안으로 그리움 삭일 때도 있어야 하는 것을
그대 향한 마음이 식어서도 아니다

잎잎이 그리움 떨구고 속살 보이는게
무슨 부끄러움이 되랴
부슨 죄가 되겠느냐

지금 내안에는
그대보다 더 큰 사랑
그대보다 더 소중한 또 하니의 그대가
푸르디푸르게 새움을 틔우고 있는데---이정하"겨울나무"

항상 친구님의 안부를 생각하고
응원드리오니 건강한 웃음으로
깊어가는12월 알차게 잘 정리 되었음해요~♪
춥지만 다함께 큰 웃음으로 화이팅 입니다**
~방도리 드림~
안녕하십니까? 88김치반찬 인사드립니다.
하루가 다르게 겨울 날씨로 줄달음치고 있는
요즘 겨울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읍참마속(泣斬馬謖)

11월 3일 읍참마속 관련 키워드가 네티즌들의 관심을 집중 받고 있다.
읍참마속이란 울면서 마속의 목을 벤다는 뜻으로 공정한 업무 처리와
법 적용을 위해 사사로운 정을 포기한다는 뜻이다.
읍참마속이란 사자성어는 제갈량이 위나라를 공격할 무렵,
그의 공격을 받은 조예는 명장 사마의를 보내 방비토록 하였다.
사마의의 명성과 능력을 익히 알고 있던 제갈량은 누구를 보내
그를 막을 것인지 고민했다. 이에 제갈량의 친구이자 참모인 마량의
아우 마속이 자신이 나아가 사마의의 군사를 방어하겠다고 자원했다.
마속 또한 뛰어난 장수였으나 사마의에 비해 부족하다고 여긴 제갈량은 주저하였다.
그러자 마속은 실패하면 목숨을 내놓겠다며 거듭 자원한다.
결국 제갈량은 신중하게 처신할 것을 권유하며 전략을 내린다.
그러나 마속은 제갈량의 명령을 어기고 다른 전략을 세웠다가 대패하고 말았다.
결국 제갈량은 눈물을 머금으며 마속의 목을 벨 수밖에 없었다.
한편 제갈량의 이러한 선택은 당시 엄격한 군율이 살아 있음을 전군에 알리기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일이었다.

편안한 밤 되십시오.
畵庭 올림
안녕하세요 반가운님~^^`
매우 추운 금요일 입니다
동장군의 위세가 대단하지만
마음엔 늘 따스한 친구님의 훈기로 가득합니다
오늘도 정성드린 훌륭한 포스팅에
감사로 함께 아침을 열어 갑니다***

*사철 간직한 청운의 꿈은
갈바람에 흩어지는 낙엽되어
거리를 어지러이 떠도는데

헐벗은 나무는 준비도 없이
눈보라를 맨살로 받아내고
들릴듯 말듯 온몸으로 운다

안으로 울분을 삮인 가지들은
긴 여정을 숨죽여 시작하는데
성큼 다가선 서슬퍼른 나그네

마치 아무일도 없다는 듯이
순백의 세상을 눈부시게 펼쳤다
피빛으로 날을 세운 꽃잎 애처롭다 --겨울꽃/김혜진

송년회초대장이 수북하게 쌓이네요
다들 무리하지 않고 조용한 송년회기 되었음 합니다
12월의첫 금욜 유익하고 웃음터지는 소중한날 되시옵고
친구님을 진정한 맘으로 응원합니다~**
~방도리 드림~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