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農자료 창고

전체보기 (4537)

씨앗에 대한 잘못된 정보 | 씨앗-작물
石基 2019.06.14 16:08
제작년 이웃 밭에 버려진 가을무를 먹어보니 아삭하고 제법 맛이 좋았습니다.
몇개를 장다리 박았는데 꽃은 흐드러지게 피었어도 열매는 몇 꼬투리 안되더군요.
그 기술에 감탄했습니다.ㅎㅎ        
불과 열알 남짓한 씨앗을 다시 파종하려 남겼는데     토종무 채종과 겹쳐 뒤로 미루었습니다.
작년 여름에도 동네 밭에 심겨진   봄무가 어떤 이유인지 모두 꽃대를 올려 방치되어 제가 씨앗을 수확하여 올 봄에 심었습니다.
현재까지 잘 자라서 무가 굵직합니다.
아마도 상업적인 품질은 어렵다고 여겨지지만 봄철 파종용 토종무가 없는 제게는 꼭 필요한 씨앗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GMO나 개량종 씨앗들에 대하여 알아야 할 필요를 느낍니다.
그것들이 나의   의견에 안맞을 수는 있으나   무턱대고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면 곤란하다 생각합니다.
더 깊이 공부하고 사실에 근거한 반박과 대응을 할 필요는 있겠으나 , 지금처럼 사람들의 공포를 조장하는 방법으로는
더욱 중요한 이슈들을 놓치기 쉽다고 여겨집니다.
예. 저도 선생님 의견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씨앗-작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