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    성    귀
    자연과 글을 좋아하는 마당

푸성귀의글 (192)

악소리나는 양평 용문산 가섭봉 | 푸성귀의글
푸성귀 2018.09.18 09:56
사랑하는 블벗님 안녕하세요.
반가워요.밤에 비온후라 날씨가 추워졌어요
내일은 더 추워 영화로 떨어진다합니다.
눈도내린다하구요 내일이 소설이라 그런가봅니다.
감기조심 하시구요 건강하게 잘 보내셔요.
좋은글 감사합니다.남은시간도 행복으로 가득 하세요...
반갑습니다.
얼음이 얼기 시작한다는 소설입니다.
그래서인지 추워졌다는...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늘 반가운님~
이른 아침 먼곳을 가야 하기에 오늘은 인사글만 남깁니다.
내일 다시뵙겠습니다.

한 주를 마감하는 행복한 금요일 아침입니다.
아름답던 노란 은행잎은 우수수 떨어져 낙엽이되었고,
쫒겨가는 가을은 아쉬움이 가득인양 속도를 늦추고 있습니다.
가을의 끝자락 건강 유념하시고 즐겁고 행복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반갑습니다.
11월 마자막 주간인데 알차게 보내시고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영하의 날씨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잘보고 갑니다
반갑습니다.
11월 마자막 주간인데 알차게 보내시고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11월 26일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어요.
좋은한주 좋은하루 보내시고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제 블로그에도 공감하트 부탁드려요.^^
반갑습니다.
11월 마자막 주간인데 알차게 보내시고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2018년11월27일 화요일! 한생애 사는동안 우리는 우연이든 필연이든 많은 사람과 끊임없이 인연을 맺고.
살아갑니다.비단 사람과 사람의 인연이 아니어도 기르는 애완동물이나 화초등 동식물과의 인연 또한 예
사롭지 않은 만남입니다. 하물며 우리의 만남도 우연히 아니라고 생각하니 소중하게 생각하며 살았으면
좋겠습니다.이 세상에 사랑을 거부할 만큼 넉넉한사람도 없으며.이세상에 사랑을 나누지 못할 만큼
부족한 사람도 없답니다.추워진 날씨에 건강잘챙기시고 소중한 하룻길도 행복으로 채워가시기 바랍니다.
반갑습니다.
연일 미세먼지가 괴롭히네요.
마스크를 쓰고 다니기도 불편하고....
건강에 유의하시고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추운 겨울로 접어들 12월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네요
건강 유의하시고 오늘도 행복 만땅하세요^^
반갑습니다.
모처럼 햇살과 하늘이 좋습니다.
게다가 불금...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갑자기 강추위가 찾아오니...
지난 가을이 엄청 그리워집니다...^^
반갑습니다.
겨울을 실감케하는 무서운 추위입니다.
그러고보니 오늘이 대설이군요.
그래도 불금이라서 좋다는...
건강관리 잘 하시고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방가운 친구님 !~
   안녕하세요^0^            
♡오늘은 일년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
동짓 날. 작은 명절이기도 합니다 ♡
올 한해도 마무리할 시간이 다된것 같읍니다.♡
남은시간 소중하게 잘 보내시고
쌀쌀한 날씨 감기조심 하시고 건강 하세요♡
늘함께 해주시어 감사합니다♡
^0^~~~
반갑습니다.
성탄을 앞둔 월욜입니다.
좋은 일들로 기쁨이 가득하시길 바라며
Merry Christmas
감사합니다.
빠르게 지우는 저녁노을...
오늘도 님께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고마운 작품을
턱고이고 앉아서 접하고 가면서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감기조심 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반갑습니다.
어제 눈이 내려서 오늘은 땅이 촉촉합니다.
햇살도 좋아서 나들이 하기에는 딱인데 근무중이라...
멋진 주말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2019년 1월의 첫 주말 밤 입니다.
즐거운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변함 없으신 방문과 좋은 말씀에 감사 드립니다.
고맙 습니다()
반갑습니다.
어제 눈이 내려서 오늘은 땅이 촉촉합니다.
햇살도 좋아서 나들이 하기에는 딱인데 근무중이라...
멋진 주말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어제는 즐겁게 보내시고
보름달에게 소원도 비셨는지요

오늘은 어제보다 기온이 조금 높고, 약간의
구름 낀 날입니다
새로운 일상의 시작, 활기찬 수요일
보내시기바랍니다^^

*인내와 극기는 어떤 산도 넘는다.    
- 마하트마 간디-
반갑습니다.
눈도왔고,비도 왔으니 이제는 자연이 봄이 왔음을 알리겠지요.
문제는 미세먼지...
오늘도 좋은 일들로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푸성귀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