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속 간직한 열정을 태워라
내가 하고 싶은 것은 하고야 만다. 여기에 그 흔적을 남긴다.

전체보기 (13)

이건 사이가 좋은건지... 원수지간인지... | 집사일기
삐뚜루미 2013.12.10 13:51
우와....울 집 애들과는 완전 딴판이네요
울집애들이 쩜 많이 순한듯ㅋ
그냥 하악~ 거리거나 도망가거나...이렇게 붙어서 싸운적은 한번도 없었답니다
새깽이가 상대꼬리 살랑거리면 그걸 만지고 장난칠려고 했었는데.....;;;;

제가 보기엔 자세를 보니 서열싸움인것 같네요....위에서 상대 얼굴부분이나 자세가 두 발로 억누르는 모습이
꼼짝못하게해서 자기힘을 과시하면서 더 강하다는걸 보여주고 싶어하는것 같아요
울 라쿤이랑 밤비도 저렇게 가끔 싸웠답니다...울 라쿤이 젊을때 한성깔하는 녀석이라 서열1위였는데
몇년뒤에 울 밤비가 서열1위되면서 오락가락 종종 싸우기도 했죠

아랑이 성격 만만치 않네요 ㅎㅎㅎㅎ
뭐.. 동영상엔 안나왔지만
저렇게 한바탕 하고 좀 쉬다가 또 한바탕 하고... 이걸 무한 반복한답니다 ㅋㅋㅋ
다음엔 좀 쉬고있을때 둘다 숨을 할딱 할딱 거리는 영상을 찍어봐야겠네요
엄청 귀여워요 ㅋㅋㅋ

'집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