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별미, 안주』 (358)

꼭꼭 숨어라 잡채보인다~ 남은 음식으로 김치잡채전 | 『주말별미, 안주』
행복한 요리사 2019.09.20 10:20
바람과 비가 스쳐 지나간 자리에는
상처만 고스란히 남아 있네요
태풍으로 인한 피해는 없으셨는지요
새로은 한주가 살포시 열리는 월요일
오늘도 건강을 기원드립니다
감기 조심 하시구요
고맙습니다. 이루나님!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안녕하십니까요?
즐거운 휴일은 가족과 함께 잘 보내시고
태풍의 피해는 없으신지요?
새로운 한 주를 힘차게 출발하시기를 바라면서
정성껏 올려주신 알찬 포스팅에 즐감하고 쉬었다가 갑니다.
방문해주심에 감사를 드립니다.
태풍 피해는 없었어요..^^
정겨운 포스팅 김치잡채전에서
입맛돋구고 감니다.
즐감하며 공감함니다.
ㅎㅎ...감사합니다.
맛있게 드시고 가세요.^^
그대 떠난 여기 노을진 산마루턱엔
아직도 그대 향기가 남아서 이렇게 서 있소.
그대여 나의 장미여.나를 두고 가면 얼마나 멀리 가려고
그렇게 가고 싶어서 나를 졸랐나?
나의 그대는 휘파람 휘이히~ 불며 아주 떠나버린 줄 알았었소.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듯 오랫동안 소식도 없고
무엇이 그리도 바빴는지 숨결조차 느낄 가 없었소.

좋은 노래 가사에 내마음을 실어 띄우고 싶어서...
몇자 남에 싯귀, 도용해 글을 씁니다.
어찌지내셨나요.귀하신 지우님
오래 두문불출하다가. 지난 10여일간 Washington D.C 와
New York다녀오느라 꽤 오랫동안 집을 비웠습니다.
그리움도 보고싶은것도 참고 나도 휘파람 휘이히 불며...
벌써 9월도 한주만을 남기고 있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알찬 결실 풍성하게 맺으시는
가을 맞으시기를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글이네요...
건강하시죠?
시간이 참으로 빨리도 갑니다.
밤과 낮의 길이가 같은 추분이네요.

건강하고 의미있는
한 주일 되시기 바랍니다.
정말 빠르게 가네요..
한국인님! 편히 쉬세요.^^
밀가루를 쓰지 않으시고 계란만 쓰셨군요.
한 입 베어 물면 바삭 하는 소리가 날 것 같네요.
빵 틀에 구워 내신 것 처럼 모양도 예쁩니다.
네~ 뜨락에 내린 별님!
잘 계셨지요..^^
파스타 소스 만드는 법
잘 배우고 왔어요..
보기에도 맛있겠더라고요..^^
아 그러셨어요?ㅎ
맛 보여 드릴 수 있음 얼마나 좋을까요.
분명 행복한 요리사님 손을 거치면
그 맛에 미가 첨가 되어 훌륭해 질 텐데 말이예요.
우~~왕! 김치잡채전 이 요리 또한 술안주감으로 그만 이지요?.
간식으로 먹기도 좋고..언제 어느때든 젓가락만 있으면..
맛볼 수 있는 요리 김치잡채전..알뜰한 행복한 요리사님의
깊은 맛이 샘솟는 요리의 달인!~추석 명절지나고 가을이 오는 길목..
코스모스가 살살이꽃 이라는 이유를 알겠습니다..
명절 남은 잡채로
맛있게 요리하신 김치잡체전..한입 먹어 보고 갑니다.
수고하신 손길 축복드리며..오늘 하루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행복한 요리사님 감사합니다.^^*
항상 감사합니다.
말아톤님! 편히 쉬세요.^^
  • 삭제된 댓글입니다.
  • 2019.09.23 20:23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오늘도 기쁜 날!
좋은 내용 잘 보았습니다.
아홉번째 달도 잘 보내시길…

이곳도 들러 주시길....생명의 양식도…
http://blog.daum.net/henry2589/344009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
안녕하세요.
태풍피해는 괜찮으신지요.
살쌀함이 더해지는 9월의 하순 가을이 성큼 곁으로
다가오고 하늘높이 뭉게구름사이로 따사로운 햇살 내려쬐는
길가 은행나무 아래에서 잠시 사색에 잠겨봅니다.
오늘도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편안한 저녁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霧堰드림
편히 쉬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안녕하세요.
벌써 9월의 마지막 금요일 불금입니다.
삶이란 세상을 살아가면서 복잡하고 아슬아슬 하고
또한 한편으로는 행복하면서 화려하게 살아가는 삶도 있을것입니다.
삶이란 많이 가져도 걱정 없어도 걱정 살아가면서
걱정이 태반인 인생살이 인것 같습니다.
우리가 말로는 행복해라 사랑해라 쉽게 던지는 말일지는 몰라도
우리사회의 삶은 그렇지 못한것같다.
힘들고 아파도 인내하고 희망을 가지고 참고 있는 삶이 우리들의 전부가 아닐가 합니다.

霧堰드림
고맙습니다. ^^
잘하셨어요
감사감사 드려요
보고 갑니다
수고 많으신 작업 일
꼭 건강 맘 챙기세요
http://sslife.kr/kohe3478
http://www.ondollife.kr
http://hello-b.kr/kohe3478
https://01093212978.tistory.com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
김치와 잡채의 조합이
너무 기발해서
느끼하지 않고 맛나겠어요
모양도 너무 예버요.^^

top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