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생은 삶의 詩로 마감을..
  내 맘처럼 
내 가슴으로 
님들에게 다가 가는 시와 삶의 글입니다

메라니와 삶의 야이기 (228)

군것질[ 삶의 이야기] | 메라니와 삶의 야이기
산란 메라니 2020.01.31 11:21
어느새 경자년 1월도 끝날입니다. 세월의 빠름이 빛을 추월해 버렸네요.
끝날이 불금이니 2월의 첫날은 쉬는것부터 먼저하는군요.
일단 쉬고나서 열심히 일하자?
다행히 2월이 28일이 아니고 하루 더 많아서 29일입니다.
내가 욕심쟁이 사장이라서 일할 날짜 따지는게 아니고
살아온 날보다 살아갈 날이 턱없이 적으니 아쉬워서 그러는 거지요.
불금부터 휴일까지 3일간 즐겁고 행복하게 잘 지내세요.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메라니와 삶의 야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