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나브로
 길에게 길을 묻고, 길위에서 느끼며 기록하는 블러그

나의 이야기 (40)

2012 정기 회원전에 초청합니다. view 발행 | 나의 이야기
시나브로 2012.10.26 18:00
시나부로님 죄송합니다
씨밀레와 수석여행인데요 님께서 남겨 놓으신 주소와 연락처를 잘못하는 바람에 날아 가버렷네요
죄송하지만 다시한번 남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감사합니다.
다시 남기겠습니다.
오늘도 편안한 하루 되세요^*^
멋있는 하와이사진을 또 보게 되네요..
꼭 가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미리 연락주시고 오시면 제가 점심 대접하겠습니다.
와~~~울 형부대단하시다. 꼭 보고싶은데 맘만 갈 수 있다니...이 아쉬움을 어찌하오리까?
그래도 늘 담을 기다려야 겠지요?
대단하긴요...쑥스럽게...ㅎㅎ
마음이 중요한 것이지요.
다음에 기회는 많을테니까요.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나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