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ue
 맛집, 여행에 관한 블로그

BLUE의 소소한 일상... (64)

블로그 이사합니다.... ㅡ.ㅡ | BLUE의 소소한 일상...
blue 2020.02.07 15:56
많이 섭섭합니다. blue 님 ~
다음 블로그도 변함없이 늘 함께 할 거에요~~~^^
미주 중앙일보에서 블로그를 시작해서 접고
조선닷캄에서 제법 열심히 활동을 했었는데
조선닷캄이 블로그 시스템을 변경하게 되어
다움으로 옮기게 되었었지요.
이사하면서 아쉬운 마음으로 여러편의 이별에 대한 글을 올리기도 하고...

언젠가부턴 내가 아끼고 소중히 여기는 블로그 포스팅들이
우주의 미아가 되어버리게 될 거라는 생각으로 착잡한 마음이 들더군요.
그나마 사진을 시작하고부터는 주로 여행 포스팅들을 전념하지 못하고
사진이나 조금씩 올리고 있으며 나들이도 거의 하지 않고 있지만...ㅋㅋ
그래도 나 자신의 추억을 되돌아볼 수 있는 귀한 공간이지요.

그러므로 미약하나마 살아있는 동안에는
이러한 포스팅을 올릴 수 있는 이러한 사이트들이 있음을
감사하게 여기고 있답니다.

블로그 이사... 많이 힘들어요.
천천히... 하세요. ㅎ


네~ 내 포스팅들이 우주의 미아가 되어버리면 어떡하나....
저도 그게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랍니다.. ㅠㅠ
제가 몇 살까지 살게 될른지는 모르겠지만....
노년에...
제 블로그 돌아보는 낙으로 살고싶은 마음에... ㅎㅎ

맞아요... 블로그 이사... 넘 힘들어요.. ㅠㅠ
어쩌면 이사하다가 중간에 포기할 수도 있을 거란 생각도 ... 조금은 하고 있답니다... ㅎ
이사하시는군요.
이사가 아니라 두 집 살림?~~^^*

저도 야후가 없어지는 걸 보고는 한군데로는 안되겠단 생각이들어서

다음과 네이버 양쪽 살림하는데
주로 다음에 먼저하고 네이버에 복사해 넣고 그런답니다.
언제 네이버에서도 만나요~~ㅎ
네~ 당분간은 두 집 살림이라는 게 맞는 표현이겠죠?
하~ 그런데 몇 달 해보니...
양쪽으로 포스팅하는게... 은근 시간도 많이 잡아먹고... ㅠㅠ
무튼...
일단은 이사 시도~ 열심히 해보고...
좋은 결과를 얻어야겠죠? ㅎ
이사 중이시군요?
저는 처음부터 다음 블로그를 운영하다가   네이버에도 함께 올렸습니다.
그런데 두 곳에 글을 쓴다는 것이 너무 벅차 네이버는 휴업하고 다음에만 올리고 있습니다.
두 곳의 블로그는 옮겨 붙이기가 되지 않더라고요.
글은 되는데 사진이 말입니다.
다시 작업해야 하는데 너무 방대한 분량이라 네이버는 포기하고 다음만 하고 있네요.
이제 가시면 자주 뵙지 못하겠네요.
아~ 가인님도 양쪽으로 하셨었군요...
은근 그러는 분들이 많으시네요... ㅎㅎ
저도 너무 벅차다는 느낌에.....
아무튼... 힘드네요... ^^;;
제가 다음에 깔아놓은 게 너무 많아서리...
그렇게 쉽게 다음을 떠날 수는 없을 것 같아요...
만약 그렇게 된다 하더라도...
오~~~래 걸리지 싶네요.... ^^;;
섭섭하네요.
다음이 여러가지로 다음 블러거들의 글을 소개하는데 많이 인색해서
불편을 많이 느끼고 있는데 기왕 시작한 것을 되돌리기도 이사하기도 번거로워서
그대로 이용하고 있네요.
그저 개인 기록이나 추억을 저장하는 수준으로 만족하면 되지않겠느냐는 생각으로~
정말 섭섭하네요.
다음에 계속 계시지~
하나둘 씩 많은 분들이 다음을 떠나는 걸 봐왔습니다.
왜 그렇게 만드는 지 원망스럽기도 하구요.
그래도 자주 뵙길 바랍니다~~^^*
흑~ 저도 다음을 접는다는 게 너무 섭섭해서....
정말 많이 망설였거든요....
오랜 생각 끝에.....
일단 결심을 하고... 시작은 했는데.....
쉽진 않네요... ㅠㅠ
11년의 기록이... 어디 그리 쉽게 이사가 되겠어요? ㅎ
더구나... 일일이 수작업으로 해야하는 이사... ㅠㅠ
이사하다가 지쳐 떨어질 가능성도 아주 큽니다요... ㅎㅎ
당연히 자주 뵈어야죠... ^^
ㅎㅎ 대세에 따르는게 순리이긴 한데...
저도 네이도쪽에도 같이 복사본 올리곤 하는데
다음이 습관이 돼서 그런지 네이버보다 다음이 편하더라구여^^
젊은애들은 메일,검색,쇼핑도 네이버에서 하던데 전 네이버가
잘 안맞는지 메일,검색을 다음에서 하게되네요^^
암튼 이사가셔셔 부자되세요~ㅎㅎ
부자요??? ㅎㅎㅎ 블로그 이사가서 부자 될 수 있으면 몇 번이고 이사하겠네요 ㅎㅎ
웃긴게.... 저는 다음 블로그를 이용하면서도..
막상 검색은 네이버로 합니당.... ㅠㅠ

겨울동화님도 네이버 블로그를 같이 사용하시고 계셨군요...
생각보다 정말 많으시네요.... 두 집 살림 하시는 분들요 ㅋ
저도 물론 6년간 사용한 다음이 훨씬 편하고 좋긴 한데...
네이버에도 차츰 익숙해지려고 노력 중임다... ^^
오늘의 아침기온은 낮은 편이라지만 낮기온은 활동하기에 괜찮은 편입니다.
비록 거리를 활보하기에는 신종 코로나 때문에 조심스럽습니다만,
조심스럽게 숨쉴 수 있는 방법을 찾아 떠나보시면 어떨런지요?
하여튼 조심하셔서 건강하게 잘 지내시기를 기원합니다.
소중한 벗님, 늘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 ^^
후훗 ~저도 네이버에 글 옮기는 중이랍니다.
하지만 혹시나 하는 불안함에 네이버엔 다락방처럼 보관하는 방식으로
어쨋거나 제겐 다음이 고향같고 정겨운 곳이라
이사를 할 생각은 추호도 없구요~~^^*

이사.. 천천히 쉬엄쉬엄 하셔요~~^^
아~ 그러시군요......
안 그래도 힘든 작업이라...
천천히.. 쉬엄쉬엄 하고 있는 중입니다... ㅎ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BLUE의 소소한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