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딩, 길 위에서 만나는 세상
뚜벅뚜벅 걸어, 아름다운 우리 땅 구석구석을 걷고 싶다

가족 이야기 (15)

2020년 설날 | 가족 이야기
가딩 2020.01.31 01:00
1월의 마지막 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멋진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공감 추가하고 갑니다
설날
만족의 명절
전둉은 전통대로
해외여행은 딸하고 가는 것이 최고!!ㅋ
딸없는 사람은 누구하고?
왜 남편은 가지 말아야 될 사람이 되었는가?
반갑습니다 안녕하시지요 ?
피치못할 사정이 있어 두 주일 동안 방을 비웠다가
이제 귀가하여 늧은시간에 들렸습니다
오늘로서 2020년도 1월이 다 가는군요 시간은 빠르기도 합니다
온 세계가 중국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초긴장 상태인 지금
위생관념을 철저히 하여 전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시고
다가온 2월도 보람되고 알차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건강하십시오
맞습니다
벌써 2월이네요
신코로나 땜시 동오회 모임 가는 것도 걱정되는 지경에 이르렀네요
조심 조심 하시길
설날이라는 우리의 명절은 예전에는 정말 손꼽아 기다렸는데...
이제는 세상이 변해 설 명절을 힘들어하는 사람이 많다는 이야기를 자주 듣습니다.
요즈음 미리 서로 안부 전하고 연휴에는 자유롭게 여행 나가는 사람도 많다고 하네요.

어린 시절에는 세뱃돈을 받았는데 어른이 되고 난 후 주는 입장이 되었다가
경제력도 상실하고 백수로 지내다 보니 자식들에게 용돈을 받는 처지가 되었습니다.
이렇게 세월은 흘러간다는 이야기겠지요?
설날,
올해 세뱃돈 주면서 그랬습니다
내년부터 큰아빠가 정년퇴직하면 세뱃돈 없다고
그리고 내년에는 울 애들 세녀석들도 다들 직장 다닐 것이고
그래도 조금이라도 줘야지요

설날은 세뱃돈 주고 받는 재미인데
아직도 전 울 어머니가 세뱃돈 주십니다
물론 저도 드리구요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가족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