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된 산행
우두산 Y자형 출렁다리 걸어봤어? | 경상도
즐풍 2019.11.01 14:00
출렁다리와 우두산 암능에 시간을 많이 보내신 것 같습니다
출렁다리는 이색적으로 생겨 많은 관광객들을 불러 모을 것 같습니다
저도 내년에 비계산으로 해서 출렁다리를 다녀와야 겠네요
모처럼 세분의 산객들이 뭉쳐 산행을 하셔서 더 즐거운 산행을 하셨을 듯 합니다
우두산 조망이 좋은 산인데 약간의 미세먼지에 조망이 아쉬움도 있네요
우두산은 다시봐도 멋진 산이라 또 한번 다녀오고 싶은 산 입니다
멋진 출렁다리와 아름다운 우두산 풍경 잘 보았습니다
우두산 출렁다리는 Y자형의 독특한 출렁다리인데다 잔도까지 설치되었습니다.
내년 4월 항노화힐링랜드 준공에 맞춰 개장하면 더 많은 인파가 몰리겠지요.
혼잡을 피해 다녀왔으나 벌써부터 소문 듣고 찾는 사람으로 많이 혼잡합니다.

우두산은 도솔님과 이미 다녀온 산이지만 여전히 매력적인 산이더군요.
정상엔 참나무에 단풍도 들어 제법 가을 산행하는 기분도 만끽했습니다.
미세먼지 없는 계절에 찾으면 어느때라도 좋을 겁니다.

이번주말 거제도 계룡산 잘 다녀오시기 바랍니다.


즐풍님과 그림사랑님을 모처럼 만나 반가웠고 함산을 하니 어느 산행보다도 즐거웠습니다.
애당초 비계산을 거쳐 오를 계획이 새로 생긴 출렁다리를 보지 못하게 됨을 알고 거리가 짧은
B코스를 도착전 결정하게 되었죠. 다행히 두분 생각도 같아서 내내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우두산은 3년전에 두번이나 갈 기회가 있었지만 우중으로 인해 오르지 못한 인연없는 산으로
생각했는데 이번에 Y자형 출렁다리까지 생겨 그동안의 아쉬움을 다 털어 버릴 수도 있었습니다.

스마트폰으로 찍은 사진이 전문카메라 보다 더 잘 나왔군요. 이런 정도라면 구태여 무겁게 카메라
멜 필요가 있겠냐는 생각까지 갖게 되는군요.
이 블로그를 보는 산객이라면 안가고는 못 배길 멋진 포스팅과 글입니다. 홍보의 효과가 그냥 농담이
아닐 것으로 여겨집니다. 장군봉을 못 가본 것은 어쩔 수 없는 판단이었으니 그리 아쉬움은 없답니다.
블로그 작성은 아직 사진도 정리되지 못해 엄두를 못내고 있는데 미리 잘 보고 갑니다.
즐풍님의 인증샷은 이메일로 보내드렸으니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저도 갯버들님, 그림사랑님과 함산하게 되어 무척 반갑고 즐거웠습니다.
갯버들님 덕분에 출렁다리를 온전히 보게 된 것도 큰 행운입니다.
세상에 없는 Y자형 출렁다리라 더 많은 이목과 관심으로 향후 폭발적 방문이 기대됩니다.

저도 카메라를 포기하고 스마트폰으로 사진 찍을 때만 해도 몹시 우울했는데, 의외로 괜찮은 느낌입니다.
물론 카메라에 견줄 바는 아니지만, 이 정도면 무난한 수준입니다.
이제 폰카가 점점 발전하니 곧 카메라를 대체할 날도 그리 멀지 않은 거 같습니다.

장군봉, 바리봉, 고견사 은행나무는 다음 기회를 만들어야겠습니다.
다시 갈 기회를 만들기 위한 수순으로 생각해주시면 한결 마음이 편하겠지요.
다음달 월출산에서 반갑게 뵙겠습니다.


아주 오래간만에 즐풍님과 갯버들님과 함산하게 되어 넘 반갑고도 기뻤습니다.
저는 사진을 아주 많이 찍기 때문에 산악회 산행에 있어서도 항상 나홀로 산행했는데,좋은 분들과 함산하니
산행도 즐겁고 기분도 아주 좋았습니다.

스마트폰의 사진이 저의 사진기 사진보다도 화질이 훨씬 좋네요~~~
메일로 보내 주신 사진 잘 받았습니다. 고맙습니다.

봉정암은 불자들만 숙박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봉정암 숙박 담당 핸폰은 010-5361-2828   사무실은 033-632-5933~4 입니다.
소속 사찰명을 알려줘야 하니 일산의   아무 사찰명을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담 좋은 산행지에서 뵙기를 바랍니다.
외삼춘께서 주셨다는 아호 지송은 산행 때 들었습니다만 아직은 그림사랑님이 더 익숙합니다.
그림사랑님의 산행에 대한 열정으로 많은 사진을 찍고 산행기를 작성하는 열정에 찬사를 보냅니다.
제게 많은 자극이 돼 새로운 열정이 생깁니다.

폰 사진이 제법 좋긴 하지만, 먼거리는 역시 부족한 느낌입니다.
2~3년 지나면 카메라와 견주어도 손색없을 만큼 발전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땐 가벼운 스마트폰으로 사진 직어도 될 세상이 오겠지요.

봉정암 전화정보 감사합니다.
새벽에 오색에서 올라 대청 찍고 봉정암으로 가는 것 보다 전날 쉬엄쉬엄 오르는 게 좋겠습니다.
소중한 정보 감사드리며 늘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기암괴석 덕분에 구경 잘 하고 감니다
감사 감사
도라도라님
늘 좋은 시간 되세요.



'경상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