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티
여행지와 맛집에 대한 소개는 제 주관적인 느낌을 서술한 것입니다.

전체보기 (1014)

서대문 맛집 제주돈골에서 따끈한 고기국수 먹고 왔어요!
먹티 2019.09.17 11:19
고기만 조금 더 주면 아주 좋겠군요 ㅎㅎㅎ
상황이 대단히 어수선해지고 있습니다.
그래도 우리 이웃들은 건승해야 합니다.

풍성한 결실의 가을 되시기 바랍니다.
이제는 날씨가

제법 시원하게 느껴지는게

가을의 계절이

농익어 가는것 같습니다

사랑하는 불친님

오늘 하루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저녁 맛나게 드시구요

,,,,,,,,,,,,,,,,,,,,,,,,,,,,,,,,,,,,,,,
화창한 수요일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잘보고 갑니다
추석한가위 친지들과 함께 잘 보내셨지요,
칼국수인데
걸쭉한게
집에서 만들어 먹는 맛
이런 집이 있었군요.
이쪽에 은근히 좋은 집들이 즐비한 것 같습니다.
아내와 즐거운 시간 만들어봐야 겠습니다...^^
고기국수와 계란말이...
참 맛있어 보입니다...^^
가을이 무르익어 가고 있습니다,
좀 있으면 단풍도 곱게 물들겠지요?

천고마비의 계절에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인사드립니다.~♣
천고마비 계절을 맞이하여
가을 하늘은 맑고 푸르고 가을볕이 따사로움을 느끼는 날
가족들과 함께 즐거움이 가득한 나날 되시기
바라며 정성담은 블로그 잘 다녀갑니다.~♥
마음도 건강하고 즐거운 금요일 웃음으로
마무리하시고 행복한 주말을 맞이하세요
9월 21일 주말 좋은아침입니다.
새날인 오늘을 선물로 감사와 기쁨으로 맞습니다.
오늘이 세계 평화의 날이고 치매 극복의 날이라 합니다.
한 주간 수고하고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멋진 주말로 보내세요..
행복이 가득하시고요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는 모양이지요?
상쾌해야 할 주말이 비가 많이 오는 주말이 되었네요.
태풍 피해 없도록 잘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행복이 철~철~ 넘치는 즐거운 주말 되시기 바랍니다.
남녁지방은 지금 태풍과 호우로 비산상태입니다.
피해 없도록 대비 잘 해야겠습니다.

정성들인 포스팅에 머물다 갑니다.
주말 잘 쉬셨지요?
새로운 주간도 화잇팅입니다.
새로운 한 주 새날을 감사드리며 기쁘게 오늘을 맞습니다.
오늘이 절기 중 16번째 추분으로 밤과 낮의 길이가 같다고 합니다.
여름이 가고 본격적으로 가을이 온다고 합니다.
힘차게 하루 열어가요... 행복이 가득하실거에요
**멀리 있어도 가슴으로 가까운 사람들**

우리는 서로 모르는 사이지만서로를 아끼며 염려해 주는
사랑하는 사이가 되었습니다.
맑은 옹달샘 같은 신선한 향기가 솟아나는 곳
그저 그런 일상에서 알게 모르게 활력을 얻어 갈 수 있는 곳
그래서 행복한 우리가 되었음을 느끼는 곳서로
아끼며 아낌을 받는다는 느낌 때문에

또 다른 이에게 미소 지을 수 있는 마음의 여유를 누릴 수 있게 해준
또 다른 세상허무한 시간을 느낄 때
서로에게 자극이 되어 분발할 수 있는 향기가 숨어서 흐르는 곳...
사랑과 그리움과 이별의 향기로살아온 시간 속에서 무디어진 감성을
아름답게 일깨워 주는 곳

우리 모두는 서로에게 받은 것이 너무 많기에
조금씩 조금씩 내가 얻을 수 있었던
사랑과 기쁨과 슬픔을 표현하고 공유하는 곳
누구에게나 열려진이 공간에 우리의 작은 향기도
때로는 필요로 하는 이에게..
맑은 샘물과 같은 향기가 됩니다.
우리는 멀리 있어도가슴으로 가까운 사람들이 되었습니다.

항상 변함없는 방문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늘 건강 하시고
행복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불변 의 흙*
고기국수,
맛있다는 이야기만 들었지 장소도 몰라서 아직
맛도 못봤습니다. ㅎㅎㅎ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다녀갑니다.


성경 말씀이나 신앙을 이야기 할 때면, 사람들은
내 생각에는 이렇다. 또는 저렇다라고 말을 합니다.
단순히 말하는 것이 아니라 강력하게 주장하는 것을
보게되는데, 신앙은 나의 주장을 접어두고
'성경은 뭐라고 말씀하시는가?'하는 부분에 마음을
써야 말씀이 이해가 되는 세상의 지식과는 다른
세계임을 말씀드립니다. 내 생각과 하나님의 생각이
같다면 굳이 성경을 배우고 신앙을 배워야 할 필요가
없을 것입니다.
성경은 사람들의 생각과 전혀 다른 뜻을 이야기 하기
때문에 '말도 않되!'라는 대답을 들을 때도 있다는
사실이 웃음짓게 합니다. 조금만 내 생각을 내려놓고
하나님의 말씀에 귀를 기울여보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