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농촌 오아시스 OASIX
사막같은 우리 농촌에 오아시스를 건설중입니다.

나의 이야기 (47)

오리알,달걀 부화 도전 | 나의 이야기
장서방 2015.03.18 23:39
온도만 맞춰주면 부화 가능하군요...
처음 보았습니다.. 아이스박스 부화장...??
저도 처음 시도하는거라....ㅎ
몇일 지나니 절반정도는 배아가 분화를 하는거 같습니다.
초기 온도 조절만 실패하지 않았으면 거의 다 되었을듯 합니다.
몇마리나 알을 깨고 나올지 ...너무 기다려 지네요..ㅎ
오리는 허구헛날 꽥꽥거려서 시끄러울 것인데요^^
아직 오리는 부화가 안되어서..
꽥꽥거리고 시끄럽더라도 한마리라도 부화되면 좋겠습니다.ㅎ
닭이 보통 28일 인데 오리는 몇일인지 기억이 나지 않네요^^
꼭 성공하시길 빕니다.
부화해보니...닭은 3주인 21일만에 알을 깨고 나오네요.
오리알은 소식이 없길래 인터넷 검색해보니...28일 걸린대서 1주일   더 기다려보는중입니다.
부화 후기 기다려봅니다.
전 청계를 입양시켜 키우는데
알낳기를 손꼽아 기다려보네요.
후기 올려야 되는데.. 게을러서..^^
3마리 태어났네요.. 곧 병아리 모습 올리겠습니다.

나리님 청계닭도 얼른 알 낳아서 부화도 하고 병아리 키우는 모습 기대하겠습니다.
영상 잘 보았습니다
모두다 건강하게 부화되길
기대합니다

'나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