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솔산방

여행 이야기 (18)

여수 투어와 금오도 비렁길 트레킹 | 여행 이야기
도솔 2017.04.24 21:04
금오도 비렁길은 산악회에서도 공지가 뜨는 것을 본 적이 있는데 참석은 못했었네요.
향일암 부근은 2월이면 첫 야생화 촬영 출사하는 곳인데 실제 향일암은 가보지 못했구요.
좋은 직장동료를 두신 덕에 여수의 멋진 곳을 고루 보셨군요. 22, 23일은 정말 날씨가 좋았는데
산에나 갔으면 좋았을 일을 직장에서 갑자기 야유회 가자는 바람에 이주째 산행을 못하고 있네요.
멋진 여수의 모습 즐감하고 갑니다. 앞으로 이어질 연휴에 멋진 곳들 기대해 봅니다.^^
이틀간 날이 너무 좋아 봄날의 따스한 기운을 가득 담고 왔습니다
여수는 무박으로 향일암과 금오도 비렁길 34코스 돌면 좋을 것 같습니다
비렁길가는 신기항과 향일암이 가까운 거리에 있어 좋습니다
야유회보다 산행을 더 좋아하시니 산매니아가 다 되되신 듯 하네요
나들이하기 좋은 계절입니다
유익하고 보람있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차 한잔 -

험한 세상에
구비마다 지쳐가는 삶이지만
때로 차 한잔의 여유속에
서러움을 나누어 마실 수 있는
마음을 알아주는 단 한 사람

굳이인연의 줄을 당겨묶지 않아도
관계의 틀을 짜넣지 않아도
찻잔이 식어갈 무렵
따스한 인생을 말해줄 수 있는 사람
그런사람과 함께하고싶습니다. . .

아름다운 봄향기가 고운님과 함께
하시기를 >>.> -불변의흙-
말씀을 들으니 마음이 따뜻해 지는 것 같습니다
고운 말씀 감사드립니다
1박 2일 일정의 여수여행을 알차게 즐기고 오셨군요
저한테는 먹거리 장터가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여수의 향일암은 너무 멀어서 접근하기가 쉽지는 않은데
여유로운 여행 일정을 계획하여 한 번 다녀오고 싶습니다
여수는 남해바닷가에 있는 도시라 먹거리가 풍부합니다
저는 거기에 거주하시는 분이 맛집을 데려가 매끼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향일암과 비렁길3~4코스 추천합니다
도솔님 하세요 여수에 오셨군요
가막만의 호수같은 바다에서 요트체험의 낭만이 부럽기만 합니다
가까운 곳에 살아도 경험하지 못하였지만 님의 여행기를 보니 갑자기 가고 싶어지는 군요
황홀한 여수 밤바다와 숙소에서 일출 광경의 풍경이 너무 멋집니다
이순신 공원과 금호도 비렁길 여수에 아름다운 곳은 모두 섭렵하셨네요
여수에서의 좋은 충전으로 새로 시작하는 이번주에는 도솔님에게 좋은 일들만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
반갑습니다
여수는 볼거리 먹거리가 많아 여행하기 좋은 곳 같습니다
시원한 바닷바람과 아름다운 섬풍경를 감상하며 걷는 비렁길이 기억에 많이 남습니다
요즘 날씨가 너무 좋아 자꾸 어디론가 가고싶은 마음이 더합니다
화려한 봄, 겁게 보내세요
4월의 마지막 주 화요일입니다.
편안하고 여유로운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휴일이 많은 5월 첫 주의
즐거운 계획도 잘 세우시고요...

즐겁게 머물다 갑니다.
감사합니다
항상 좋은 일만 곁에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램을 가져봅니다
맑고 화창한 봄날을 맞아 행복한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열차를 타고 갔다기에 궁금했는데 지인의 초청이 있었군요.
모든 일정 뒤로 하고 달려간 보람이 있었겠습니다.
맑은 날씨의 남해안의 풍경이 그림같습니다.
향일암과 비렁길, 모두가 좋은 곳이겠죠.
요트까지 체험에 맛난 음식까지 드셨으니 그날의 기분은 최고였겠지요.
새로운 풍경이 눈이 휘둥그레합니다.
즐감하고 갑니다.
날씨가 좋아 많은 관광객들로 혼잡 했지만 아름다운 남해바다의 풍경을 충분히 긴 것 같습니다
정다운 사람들과 소중한 추억도 좋았구요
나중에 기회가 되면 다녀오실 것을 권해드립니다
요즘은 날씨가 좋아 연녹색 나뭇잎과 각종 꽃들이 눈을 겁게 해주고 있습니다
금주도 행복한 한주 보내시기 바랍니다
북한으로 인한 극심한 긴장이 잠시
소강상태에 빠진 듯합니다.

그래도 방심은 금물이지요.
항상 뒤통수 치는 놈들이니까요.

철은 계절의 여왕이라는 5월로 가는데 상황은
선거로 핵문제로 안밖이 시끄럽군요.

나라도 안정되고 우리네 생활도
안정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휴일이 많은 새로운 한 주 계획
잘 세우시기 바랍니다.

즐겁게 머물다 갑니다.
나라 국방이 튼튼해야 외침을 막을 수 있고 지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역사가 이를 말해 주고 있습니다
다음 정부도 국방을 주도적으로 튼튼히 해 자주국방의 강군의 기틀을 다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우리도 우리 후손도 삼천리 금수강산을 맘편히 다닐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좋은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옛 직장동료와 좋은 추억을 만들고 오셨네요.
멋진 동료가 있어서 도솔님은 행복하시겠습니다
산행아닌 여행에서의 여유로움과 빠져서는 안될 그 고장의 먹거리...
저는 오랜만에 넓고 넓은 바다를 눈에 담고 갑니다.
옛 직장동료가 잘되어 초대를 하였는데 기쁜일에 초대되어 거웠답니다
덕분에 여수 맛집에서 다양한 음식을 먹어본 것도 새로운 경험이었습니다
항상 바닷가에만 서면 몸과 마음이 시원해 짐을 느끼는 것 같습니다
산행에서 심신을 힐링하시기 바랍니다
고운 벗 도솔님 반갑습니다
향기 가득한 님의 뜰에서 여수투어 아름다운 풍경 다시한번 감하며 쉬어 갑니다
사랑과 행복 그리고 웃음을 주었던 사월이 떠나려고 합니다
주말에는 아름다운 자연에서 마음을 힐링하시어
님의 여정길에 활기가 넘치고 행복한 시간으로 가득채워졌으면 좋겠습니다
하세요
남도의 따스한 바다 봄바람에 에너지 충전을 하고 왔습니다
충전을 했으니 에너지를 어디로 써야할지 생각좀 해봐야 겠네요
이심전심으로 기를 전달해 드리니 활기찬 5월 기시기 바랍니다
가정의 달 5월에는 행복 만땅 충전하시기 바랍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여행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