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솔산방

일반산행 (26)

북악산.. 한양도성길 트레킹 | 일반산행
도솔 2019.01.07 09:16
반갑습니다.~♣
목요일 건강 잘 챙기시고 즐겁고
행복이 가득한 하루되시기 바라며
정성담은 블로그 잘 다녀갑니다.
감사합니다.~♣
오랜만에 기온도 적당하고 날씨도 좋고
미세먼지도 없는 날이었습니다.

남은 겨울 날씨가 죽 이랬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주말도 즐겁고 행복하세요.^^
추운하루입니다.
감기조심하시고
감사히 잘 머물다 갑니다.
하세요 거운 불금입니다
날씨가 또 추워진다고 하네요..건강에 유의하세요
♪♬♪♬♪♬      ♪♬♪♬♪♬
   ♪♬    ♪♬   ♪♬    ♪♬
   ♪♬     ♪♬  ♪♬      ♪♬
   ♪♬      ♪♬♪       ♪♬
   ♪♬               ♪♬
    ♪♬               ♪♬
    ♪♬     행복 사랑이   ♪♬
     ♪♬    활짝    ♪♬
     ♪♬          ♪♬
      ♪♬        ♪♬
       ♪♬       ♪♬
        ♪♬    ♪♬
         ♪♬  ♪♬
           ♪♬
안녕하세요?
주말로 이어지는 금요일 한주간 수고 하셨습니다
저녁 시간이 가까워 갈수록  
차고 건조한 바람이 강하게 불고 있습니다.
추위에 건강 유의하시고 즐거운 저녁시간 되세요.. ^^
뚝뚝뚝 떨어지는 기온의 변화...
차가운 바람을 품안에 앉으며 산책을 마치고 들어와
님께서 곱게 올려주신 정겨운 작품을 접하며 차 한잔
마시는 여유로움을 주심에 감사를 드리고 가면서
감기조심 하시라는 인사를 드립니다.
사랑하 올 불로그 벗님들!
평안하신지요?
한 여자로 태어나 꽃다운 20세에 남편을 여의시고
유복자인 절 낳으시니 꽃길 아닌 질곡의 여정길
언 발을 녹여 줄 방바닥은 꿈도 못 꾸고 시어머니 모시며
오롯이 저 하나 만을 위해 한 평생 살아오신 내 어머니께서

지난 1월 21일 오후 9시 17분
제 어머니께서 선종하셨답니다.
그 슲음이 불효자였다는 자책감으로 울고 또 울었지만~~~
내 방문 노크하시며 밥 먹자 하시던 어머니 목소리는 다신 들을 수 없습니다.

영원한 것은 아무 것도 없음을 인정했지만
지난 남루한 시간들이 어머니를 데려가니
텅 빈 집안에 홀로 남겨진 육신이 초라하기만 합니다.

고운님!
제 아픔을 함께 나누고픈 님들이 계시니 위안이 됩니다.
인연에 감사드리며 가내의 평화를 빕니다.

한문용 드림
벌써 1월의 마지막 주말입니다.
날씨도 좋고 그리 춥지도 않네요.

편안한 주말 되시고 즐거운 추억도
많이 만드시기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북악산 한양도성길 포스팅 아름답네요
감사히 보고 갑니다
날씨가 먼지가 또 많아지고 기온도 내려갔습니다.
겨울이니 추운 것은 당연하지만 먼지 때문에 걱정입니다.

중국발 먼지도 큰 걱정이고 게다가 국내 화력 발전소에서
나오는 미세먼지도 대단하다는군요.

가엾은 국민들 건강 상하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훌륭하신 나리들은 그런 걱정은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top
12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일반산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