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별난 별유의 페이지
어서와요 별난이들, 기다리고 있었어요!
Dream Pop [단편] | 단편
별유 2018.08.20 05:18
1. 음악과 함께 해야 좋습니다. (미처 음악을 듣지 않으신 분들은 다시 보셔도 좋습니다 더 좋습니다 > < )
2. 오랜만입니다
3. 인랑의 한을 여기서 풉니다
4. 컴백 예고 같은 글이니 가볍게 봐주세요오..
5. 이해가 안 된다구요? ... 굳이 하나하나 이해 안 해도 되는 글입니다. 그냥 둥글게 둥글게 읽어주세요. 노래 멜로디만 흥얼거리는 것처럼
6. 저 또한 의식의 흐름대로 쓴 글이니까요!
7. 사랑합니다. 남은 여름도 으쌰으쌰 하시길♥
그와 그의 밤은 황홀했다 라는 구절이 인상 깊어요 왠지 인랑을 한번쯤 보고 싶어지네요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강동원은 여전히 잘생겼고 글의 흐름은 여전히 재미있고 여러모로 좋네요 헤헿. 인랑 안봤는데 ㅠㅠㅠ 이 비쥬얼이면 그냥 보러갈걸 그랬네요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흐어어엉 ㅠㅠ작가님 ㅠㅠㅠㅠㅠ작가님 ㅜㅜㅜ오늘도 기대없이.들어왔다 작가님글보고 너무 반가운 나머지 눙물이..흑...이렇게 선물을 주시다니...감사해요 작가님♡
작가님의 또. 다른   새로운작품들을 감상할수있다는건 언제나 행복한일인거같아요...😭�😭�😭�
진짜ㅠㅠㅠㅠㅠㅠㅠㅠ 들어오자마자 너무 행복해졌어요 ㅠㅠㅠ 작가님의 글들은 장르의 스펙트럼이 무궁무진해서 더더더더더 좋고좋고좋습니다요 진짜루다가.. 필력이똥이라 이설레고 기쁜맘을 더이상표현못하고 표현의한계에 막히는게 너무 가슴아플따름입니다아 ㅠㅠ
오랜만인만큼 더욱더 즐겁게
감상했어요!!! 궁금증이 많이남는 작품이라 더더 뭔가 좋아요... 또다시 수십번 재탕달려야지요오 헤헿
작가님글은 읽을때마다 또다른느낌이여서 더더 좋아요.. 특히나 이런분위기의 작품은요😣�😣� 오늘도 좋은글감사하고 앞으로도 쭉쭉 잘부탁드려요!!
작가님 인랑보셧구낰ㅋㅋㅋㅋㅋㅋㅋ
작가님ㅜㅜㅠㅠㅠㅠㅠ 오랜만이에연ㅠㅠㅠㅠㅠ이렇게ㅜ좋은글을 가지고 오시다니 정말 대박입니당ㅠㅠ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하...인랑
작가님 글이랑 사진 보니까 꼭 보고싶어졌어요...
글이랑 사진 조합만으로도 보고싶어지게하시다니...

혹시나하고 들어온 블로그에 새로운 글.너무설렜습니다
늦어도 되니 천천히 돌아오세요~☺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흐어엉 작가님 너무 좋아요ㅠㅠㅠ 몽환적이였어요... 눈만 보고 다 알고 마지막앤딩도 좋고.....역시 작가님...♥
이런 꿈같은 이야기 너무 좋아요 너무 몽환적이에요ㅠㅠ 작가님은 더좋구요!!! ㅋㅋㅋㅋ 아 그리고 오늘 2100일이에요 별유작가님이 탄생하고 별난이들이 탄생한 아주 중요한날이죠!!   앞으로도 좋은글 많이 써주세요 사랑해요❤
인랑볼때 두사람의 키스신이 이해가 잘 안됬는데,, 작가님글 읽으니깐 감정선이 잘 느껴져요ㅜㅜㅜㅜㅜ
작가님 너무 기다렸습니다!!
사운드클라우드가 오류가 떠서 노래를 못듣네요 ㅠㅠㅠ 혹시 무슨 노래인지 알 수 있을까요?
Herbal Tea - Kitchen Floor
Computer Science - Happy Summer
Tanaya Harper - Graceless
입니다!!! 인디음악이라 멜론 같은 데에 있는지 모르겠어요. 유투브엔 있으니 들어보시면 좋을것같아요! 🎶�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너무좋아요작가님ㅜㅠㅠㅠㅠㅠㅠㅠ진짜 사랑합니다ㅠㅠㅜㅠ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별유님 저도 사랑해요 (수줍)
ㅜㅜㅠㅠ진짜 기다렸어요 글 감사합니다ㅜㅜ(넙죽
하루를 살아가는 활력소에오ㅜㅜㅜㅜㅜㅜㅜ.....
글솜씨가 좋질 않아서 행복하다는 표현 말곤 표현할 길이 없네요 허허.. 암튼 사랑합니다 알라뷰.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 주인과 글쓴이만 볼 수 있는 글입니다.
등록
텍스티콘 텍스티콘

'단편' 카테고리의 다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