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들빼기의 들꽃세상
이 땅의 주인은 우리보다 먼저 터잡고 살아온 그들입니다...

방명록

   
등록
방문 감사합니다. 사람은 누구나 조상의 원죄 피를 받고 태어난 죄인입니다.
또 이 세상에는, 아무도 영원히 살지 못합니다, 죄인을 구원하는, 하나님 아들 예수님을 믿고,
죄와 멸망에서 구원받고, 영혼의 내세 천국을 준비하시면, 영원히 후회하지 않습니다.
끝까지 믿지 않는 사람은, 내세에 가서 영원히 후회합니다. 샬롬.
   
등록 취소
   
등록 취소
첫 날에
새벽 공기는 신선해 좋다
새벽 공기는 차거워 좋다
신선함과 차가움 가운데
유월의 첫날 새벽길에서
반디불 무리들의 춤사이
무척이나 반짝이는 무리
태고의 선조들이 숨쉬는
청정지역의 골짝이에서
새벽 공기는 시선해 좋다
마냥 차거워서 그냥 좋다
   
등록 취소
   
등록 취소
고들빼기님~!
안녕하시지요~?
늘 감사 드리며 즐건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
   
등록 취소
   
등록 취소
  • 들꽃향기
  • 2015.02.08 13:06
어제는 참~ 좋았답니다.
작가님의 정성어린 설명에..
아직두 여운이...
나 이렇게 커피숍에 홀로 앉아 카달로그의 그 꽃밭을 누비고 있네여~^^
   
등록 취소
   
등록 취소
울 친구 왔다 갔군요.
친구에게서는 늘~
마음 속에 담고 있는 들꽃이
향기되어 풍겨나오는 듯 합니다.
틈 나실 때 간혹 들러보시면
새로운 들꽃들이 친구를 반갑게 맞아줄 겁니다. ~~^^
   
등록 취소
  • 들꽃향기
  • 2015.02.07 09:05
올해로 4번째 전시회를  하신다드렀습니다.
자연을 벗삼아 아름드리 작품으로 피어난 그 꽃들..
온 땅이  들꽃세상이 되어 잔잔한 감동이 되기를 기원합니다~~~^^
   
등록 취소
   
등록 취소


≪단군의 족보≫


염제신농 소전(왕)은 배달국 8세 안부련(安夫連) 환웅의 아들로 성은 강(姜), 이름은 석년(石年). 고향은 섬서성 보계. 하남성 진(회양)에 유웅국을 세움, 영토는 회대(회수와 태산 지역:회수 북쪽 안휘성 강소성 산동성 하남성)와 기(기주:하북성) 역년 530년.

한국 문자학회 회장을 지낸 고 소남자 김재섭님은 자신의 저서 <금문의 비밀>에서 김부식의 <삼국사기>와 중국에 금문학자 낙빈기의 <금문신고>를 인용하여 유웅국 7세 제양후토 소전의 아들, 제유유망 소전(姜信)과 황제훤원, 그리고 손자인 소호금천씨를 경주 김씨와 김해 김씨의 조상이라 함.


사마천의 사기(史記)와 자치통감외기(自治通鑒外紀) 제왕세기설(帝王世紀說) 등의 기록에 의하면 단군은 염제신농의 강(姜)씨 성의 후손이다.

①염제신농소전(炎帝神農少典) ②제승염거소전(帝承炎居少典) ③제림절병소전(帝林節並少典) ④제래회기소전(帝來戱器少典) ⑤제백축융소전(帝伯祝融少典) ⑥제칙공공소전(帝則共工少典/계곤씨의 아버지) ⑦제원계곤(帝원啓昆/치우천왕의 아버지) ⑧자오지환웅(慈烏支桓雄은 배달국 치우천왕) ⑨치액특환웅(蚩額特桓雄) ⑩축다리환웅(祝多利桓雄) ⑪혁다세환웅(赫多世桓雄) ⑫거불단(居弗檀桓雄)환웅(단군의 아버지) ⑬단군왕검(檀君王儉) 출생 B.C. 2370년으로 단군은 유웅국에 태조인 강석년(염제신농/안부련 환웅의 아들)의 후손이다.



고담 노증평님은 동국역대(東國歷代)와 홍사(鴻史)를 인용하여 단군의 족보를 아래와 같이 표시하였다.

1.신농 2.제승 3.제임 4.제내 5.제백 6. 제즉 7.제양 8.제유-① 제괴 ② 제망 ③ 제성 ④ 태제(泰帝) ⑤ 홍제(洪帝) ⑥ 단군왕검(檀君王儉)


   
등록 취소
   
등록 취소
을미년 첫주일이네요. 오늘도 좋은 일, 즐거운 일, 행복한 일들이 되시기 바랍니다
   
등록 취소
   
등록 취소
감사합니다.
님께서도 을미년 한 해 하시는 일 마다 행운이 함께하길 기원합니다. ^^
   
등록 취소
  • 문금선
  • 2014.08.26 00:48
산중에 피어난 작고 이름모르는 들꽃들...
무심결 지나쳤던  들풀한포기...
그 작은 소중함에 이제 나이를 먹었나보다 합니다.
친구, 좋은일하는 거 참 마음에드네요.
이름있는 들꽃이되어, 다시 나에게 오게해준 친구의 마음이
참 따뜻하고 이쁘네요.
이쁜 들꽃 많이  보여주세요

   
등록 취소
   
등록 취소
오~
친구야 방갑네~~~
초대에 응해줘서 고마워~~~
이 녀석들 쫒아다니는 재미를 취미로 삼아  내 스스로를 힐링하고 있다네.
자주 들러 소식 나누자고~~^^
   
등록 취소
  •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 2014.08.17 15:59
오늘이면 이미 개학 했겠네요~~ㅎ
자주 놀러 오세요~~^^
   
등록 취소
고들빼기님~!
안녕하시지요~?
요즘은 이쁜 꽃들 보러 안가시나요~?
제 블방에 꽃이 모르는게 있어서리... 한번 봐주세요. ^^
   
등록 취소
   
등록 취소
동네 주변으로만 몇차례 나갔다 왔어요. ㅎㅎ
여전히 열심히 다니시는군요.
너무 보기 좋아요. ^^
   
등록 취소
고들빼기님께서 아름다운 꽃을
아름답게 담으시는 사진을 보고 싶습니다.
8월 시작하는 첫날
엄청 덥겠지만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
   
등록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