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맛짱이 나들이 계획을 세우고 도시락을 준비하였어요.

일주일내내 마음먹고 오랜만에 외출계획을 잡았더랬지요~

맛짱의 옆지기더러..내가 도시락준비 해 놓을테니 ..어디로 갈것인지 생각해 두라고 했지요.

그리고 뚝딱뚝딱! ㅎㅎㅎ

 

 

알록달록 유부초밥과 집어먹기 좋은 크기의 사각모양 연어가스,

봄내음이 나는 쑥달걀말이, 과일을 준비하였답니다.

 

맛있는 도시락들고 어디를 다녀올지 궁금하시지요?

장소는 다녀와서 말씀드리고, 도시락 포스팅 정리하여 봅니다.

 

[참고]♪소풍&나들이 도시락모음(김밥,샌드위치,주먹밥등등)

 

 

◈ 봄나들이, 유부초밥 & 연어가스 도시락 ◈

 

 

[재료] 노르웨이 연어 400그램, 소금, 후추가루, 레몬즙 3숟가락, 부침가루, 빵가루, 튀김기릅

          소스(타르타르소스or 머스터드,케챂,마요네즈)

 

위에 사진은 조금전 마트에서 구입하여 온 싱싱한 노르웨이산 연어랍니다.

 

그 멀고먼 나라에서 한국까지.. 얼마나 오래거릴까?하고 생각을 하시겠지만,

노르웨이 연어는 어획한지 36시간안에 한국으로 와서 1~2일 내에 소비가 된다고 합니다.

 

소비가 완전 빠르답니다.

오늘은 짙어가는 봄속에 나들에 좋은 도시락을 준비하였답니다.

구입하자마자 냉동실에 넣어 살짝얼려서 손질을 하였어요.

 

 

 

겈만 살짝얼은 연어는 껍질을 벗기고, 먹기좋은 정도의 크기로 잘라줍니다.

 

 

연어에 레몬즙, 소금과 후추가루를 뿌려 밑간을 한다.

 

 

연어에는 단백질, 지방, 칼슙, 인, 철, 비타민 B1, B2 니아신 등이 균형있게 들어있고

특히 다른 어류에서는 별로 볼수 없는 비타민 A가 풍부하며, 해산물로는 드물게 비타민 D가 들어 있는

대단한 스태미나 식품입니다. (신재용의 음식보감 연어편)

 

  

 

연에에 부침가루를 골고루 묻인뒤에 달걀옷, 빵가루 순으로 묻여줍니다.

 

 

요런 모양이예요. 음~~ 이것을 ..사각연어가스라고 할까요? ^^

 

 

 

달구어진 기름에 노릇하게 튀긴뒤에 온기가 없이 식혀줍니다.

 

* 집에서 드실때는 튀겨서 바로 드시면 되고, 도시락으로 준비할때는 식혀서  넣어주어야 바삭함이 유지가된다.

 

ㅋ~ 연어가스는 이렇게 튀기기만 하면 끝! 완전 쉽지요?

 

 

완전히 식은 연어가스를 도시락에 이렇게 넣어주기만 하면 되요.

 

........................................................................................................................................................................

 

연어가스와 함께 넣어줄 달걀말이도 만들었어요.

 

 

[재료] 달걀 3개, 소금 2분의1차스푼, 파, 쑥 35그램, 당근가루, 기름

 

달걀에 소금과 파를 넣어 섞은뒤에 팬에 넣고,

 

 

잘게 썰은 쑥과 당근가루를 넣은뒤에 돌돌 말아서 익힌뒤에 먹기좋은 크기로 잘라 담아줍니다.

 

 

궁합이 잘맞는 쑥달걀말이랍니다.

 

 

연어가스와 쑥달걀말이를 함께 담았답니다.

 

.......................................................................................................................................................................

 

다음은 연어가스와 함께 넣어줄 유부초밥이랍니다.

 

 

[재료] 밥 한공기반, 조미유부 14개(배함초, 양념 포함),검은깨. 당근가루, 데치브로컬리 약간씩

 

유부는 양념이 되어 있는 것을 구입하였는데요,

밥을 비빌때 당근가루와 검은깨, 데친브로컬리를 추가로 넣어 비벼주었답니다.

 

 

유부숫자만큼 주먹밥을 만들어 유부속에 넣어주면 완성!

 

 

도시락에 넣어주기만 하면 됩니다.

 

 

한찬합에는 방울토마토와 데친브로컬리, 생밤을 넣었어요.

꼭 같은것이 아니더라도 있는 것으로 준비를 하여도 좋답니다.

 

 

소스는 따로 병에 넣고 오도독 거리는 노란단무지와 락교를 다른 도시락에 넣어 주었어요.

 

* 소스는 타르타르소스가 없어서 머스터드, 케챂, 마요네즈를 넣었고, 초고추장과 간장도 넣었습니다.

 

알록달록 유부초밥과 집어먹기 좋은 크기의 사각모양 연어가스,

봄내음이 나는 쑥달걀말이, 과일에 브로컬리까지 넣었더니 아주 화려합니다.

 

 

요래 두껑을 덮어서 주머니에 넣으면 되는데요,

2~3명이상 먹을 수 있는 양이랍니다. ^^

 

 

브러컬리는 초고추장에, 연어가스는 드시기전에 레몬즙 살짝 뿌린뒤에 준비한 소스를 뿌려서 드시면 된답니다.

내일은 어린이날이 끼어 있는 황금연휴이지요?

 

 아이들이 계신분들은 간단한 도시락 준비하여 가까운곳에 나들이라도 다녀오세요.^^

 

[어제도시락] ♬ 아침에 만드는 도시락 반찬 3가지

 

 

도시락 준비는 끝났으니 이제 나들이 떠날까요?

맛짱은 맛있는 도시락 싸들고, 오랜만에 콧바람쐬러 다녀오겠습니다. ^^

 

 

★ 이 포스팅은 노르웨이수산물협 협찬으로 작성하였습니다. 

 

[3월 도시락]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 맛짱도시락 모음

[4월 도시락]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 맛짱도시락 모음

 

 

[5월 도시락 시작하였습니다.]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 맛짱도시락 모음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