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장게장

예전에는 집에서도 흔히 해먹고 음식점에서 밑반찬으로 딸려 나오던 평범한 음식이었습니다. 간장게장정식을 따로 먹는다는 생각은 하지 못했었고, 음식점에서 주면 감사히 먹고, 안주면 안주었다는 생각조차 못하던 있는듯 없는듯 우리주변에 있었던 그런 음식..

 

15년쯤 전이었나? 인천 송도에 있는 유명 꽃게찜집에서 가족모임중 꽃게찜을 시켜먹는데 간장게장이 나왔습니다. 너무 짜지도 너무 달지도 않게 적당히 간이 된것이 너무나 맛있어서 말 그대로 게눈 감추듯 먹어치우고 한그릇 더달라고 했더니 추가요금 6,000원을 내야한다고 해서 밥집인심 사납다라고 생각했던 기억이 나네요. 아마 그 시점이 간장게장이 비싸진 시기가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 봅니다. 

 

저렴했었던 간장게장... 언제 이렇게 가격이 올랐는지... 유면 게장집에 가면 보통 한마리에 2만원에서 2만 5천원이나 하더군요... 사먹으라는것인지 그냥 가라는 것인지... 심지어 한마리에 3만5천원하는 간장게장이 나를 깜짝 놀라게 한 일도 있었습니다.... 왜 이리도 비싼지...

 

릴라는 간장게장을 너무 좋아하기에 그 비싼 가격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간장게장을 사먹습니다. 예전에는 가끔 직접 담궈먹기도 했는데 요즘은 게을러져서인지 도통 담그지를 않네요. 직접 담그면 훨씬 저렴한 가격에 먹을수 있는데요. 그리고 제 주변에서 제 간장게장 맛을 보기를 원하는 사람들이 한둘이 아닌데요... 

 

그런데 9,000에 간장게장을 먹을수 있다는 정보를 입수했습니다. 직접 담궈도 그 비용에 먹을수 있을지 의심스러운 가격입니다. 돌게장이나 황게장이야 9,000원보다 저렴한 가격에도 먹을수 있지만 꽃게장의 경우는 사정이 다릅니다. 일단 가서 확인해 보기로 했습니다. 장소는 제 고딩시절의 추억이 가득한 신포동입니다. 만약 꽃게장의 맛이 없더라도 예전의 추억을 즐기고 오면 됩니다.

 

 

 

 

 

 

정말 9,000원이군요. 너무나도 착한 가격입니다. 크기야 좀 작겠지만 무슨 상관이 있겠습니까? 간장게장 2인분을 주문합니다.

 

 

 

 

 

 

간장게장 2인분 18,000원상입니다. 저렴한 가격이지만 신사동의 값비싼 게장집보다 더 많은 반찬이 나옵니다. 대체로 반찬들이 제 입맛에는 조금 짜긴 했지만, 제가 싱겁게 먹는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보통분들의 입맛에는 잘 맞을 정도의 간이라고 생각합니다.

 

 

 

 

 

 

 

 

 

 

 

 

 

운이 좋았는지 항상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차디차게 식은 호박전이 아니라 따뜻한 호박전을 먹을수 있었습니다. 제가 이곳을 방문한 시간이 꽤 늦은 시간이었음을 감안해 본다면 아마도 부쳐 놓은 것을 다시 데워서 주는것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항상 이렇게 해줄수도 있고, 어쩌면 한가한 시간이라서 혜택을 받았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작지만 조기도 한마리씩 나옵니다. 미리 구워놓은것이 아니라 바로 구워준것이라 작은 크기에도 불구하고 식욕을 꽤 돋워주었습니다. 

 

 

 

 

 

 

오늘의 주인공이 등장했습니다. 혹시 인도양에서 잡히는 삼점게가 아닐까 의심을 했었는데 꽃게 맞습니다. 게등딱지를 뒤집어 놓고 인증샷을 찍는다는것이 깜빡했네요. 저렴한 게장정식집에서는 가끔 삼점게를 사용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삼점게는 등딱지에 커다란 점이 세개 박혀있어서 한눈에 알아보실수 있습니다. 보통 삼점게로 담근 게장정식의 경우 5000원 이하의 가격에 판매되는데 게가 무르고 살의 단맛이 전혀 없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크기가 조금 작고 다리가 한두개씩이 부족합니다. 아마 이런 이유로 저렴하게 판매할수 있는듯 합니다.

 

 

 

 

 

 

알이 가득한것이 시각까지 만족시켜 줍니다. 

 

 

 

 

 

 

맛을 봅니다. 좋습니다. 가격대비로 생각하면 아주 훌륭합니다. 살짝 짠맛이 돌기는 하는데 심한 정도는 아닙니다. 제 입맛에는 조금 싱거우면 더욱 좋을듯합니다.

 

 

 

 

 

 

이맛에 게장을 먹죠...^^ 

 

 

 

 

 

 

가까운 곳에서 저렴한 가격에 꽃게장백반을 먹을수 있는 곳이 있다는 것을 확인한 기분좋은 저녁이었습니다. 사실 어울리지 않게 한여름에 몸살을 앓고 있었는데 집에 돌아와서 다시 아프긴 했지만  이순간은 아픈것을 잊을수가 있었네요...ㅋ 

 

 

 

다담

주소: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동 17-12 (외환은행 뒷골목)

전화: (032) 766-0258

 

 

 

↓아래 손꾸락모양 view on과 인기글, 최신글의 숫자를 누르셔도 해치거나 물지 않습니다

 

 

 

 

↓유익하셨다면 아래 추천 버튼 한방씩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블로그코리아에 블UP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