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1일 일요일 맑음


베트남 다낭 여행 3박 4일중 2일째 여섯번째 이야기


함께한 이 : 김동구, 한춘자, 김태우, 최미라, 강을원, 이공여, 유중안, 홍경화, 홍구식, 김숙자,

    5부부 10명이 베트남 다낭의 멋진 풍경을 기대 하고 베트남 다낭으로 출발한다.

일정 : 2018년 11월 10일, 토요일부터 11월 13일, 화요일까지 3박 4일 동안의 행복한 여행


저녁식사후 호이안의 야간 먹거리시장과 야시장 투어를 하게 된다.

휘황찬란한 야간 경관 조명이 춤을 추는 호이안의 전통거리과 야시장,

수많은 사람들이 인산인해를 이루어 발디딜틈이 없을 정도이다.


 



세부 일정표




저녁식사를 마치고 이제 호이안의 야간 거리를 활보해 봅니다.




야간이어도 빛이 나네 빛이 나~~~




자유부인, 꽁약각시, 장미, 솔향, 나는나비




장미, 동하




나는새, 나는나비




수 많은 관광객들로 발디딜 틈이 없을 정도입니다.

먹거리 포장마차들도 즐비하게 있었는데, 조금 전 배불리 저녁을 먹은터라 음식시식을 못 해 본게 많이 아쉬움을 남깁니다.




파격세일, 싸다 싸~ 덤핑 덤핑!, 한국말로 써 놓은거 보이죠?

그만큼 한국사람이 많다는 얘기~~~ㅎㅎ




각종 악세서리들도 조명을 받아 휘황찬란~~~




가방 가게도 구경해 보고 계속 눈팅만 하고 다니네요.




호이안의 야경도 참 아름답습니다.




호이안의 소품들







각종 등기구들도 예쁘네요.




화려한 호이안의 야경




나는새, 나는나비




동하, 장미





솔향, 청솔




자유부인, 자유














코코넛 나무도 




코코넛 열매도 야간 조명을 받아 아름답네요.








낮에 봤던 그림과는 확연히 다른 호이안 거리입니다.




즐김의 재미가 있는 호이안의 야간투어




시끌벅적함이 있어 생동감이 넘치고




옮겨다니는 걸음걸이가 많아 재미가 있고




화려한 색감이 있어 휘황찬란하고




그 자리에 있음에 행복합니다.




호이안의 야경은 여기까지이고, 베트남 다낭 여행 이틀째의 여정을 마치게 됩니다.


다음 이야기는 다낭에서의 3일째 투어의 첫번째인 바나산 국립공원입니다.


http://blog.daum.net/kdk4876/18172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