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타지는 mtb가 있다.

 

 

                                                                                                잘타지는 mtb가 있다. (2011.10. 09.) : http://blog.daum.net/yearim/16898969

 

 

 

mtb라고 맨날 험한 길만 다니지는 않는다. 포장 도로에서도 타고 임도에서도 타고,  오르막과 내리막 길도 다니고 레이싱도 한다.

그래서 주행성능(라이딩 효율)과 서스펜션 성능(세그 셋업)을 배분하는 피팅을 해야 한다.

                                                              

 

 

지난 여름 수리산 임도 오거리에서 쉴 때,

이선생님과 문환이가 얕은 계단을 내려 오는 재미를 반복하는 걸 사진 촬영하게 되었다.

 

이때 이선생님의 엘리먼트로는 계단의 중간에서 중심을 잃어 두번 시도해도 내려 올 수 없었는데<사진-5>

 

처음 타는 남의 mtb인 문환이 러쉬로는 흐트러짐 없이 잘 내려 오면서 본인도 "문환이 mtb가 잘 타진다면서" 신기해 하는 걸 볼 수 있었다.<사진-3>

 

이건

러쉬의 서스펜션 시스템이 잘 조정되어 있어 균형유지가 수월해 라이더의 의도대로 mtb를 탈 수 있기 때문인데

이렇게 서스펜션이 잘 맞춰져 있으면

험로에서 뿐만아니라 장거리 라이딩에서도 편안하고 피로가 덜한 효율적인 라이딩을 할 수 있다.<사진-7>

 

아마,

문환이 러쉬를 타보지 않았다면 천만원이 넘게 들어간 이선생님의 엘리먼트가 조정이 덜 되어서, 잘 안 타지는 mtb 라는 걸 몰랐을 것 같다.

더 중요한 것은 험하더라도 쉽게 갈 수 있는 라이딩의 재미를 미리 포기했을 지도 모른다.

 

 

                                    mtb 서스펜션에 대한 이해 : http://blog.daum.net/yearim/16898754  

                                    급경사 업힐과 mtb 메커니즘 : http://blog.daum.net/yearim/16899577

 

 

 

                                                                                     <사진-1> 수리산 임도 오거리.   

 

 

 

사진 설명

<사진-1> 수리산 임도 오거리. 

<사진-2> 캐논데일 러쉬

<사진-3> 러쉬로 얕은 계단 내려오는 연속사진

<사진-4> 록키 마운틴 엘리먼트 70

<사진-5> 엘리먼트로는 균형 유지가 어려워 중간에 서는

<사진-6> 문환이

<사진-7> 서스펜션 피팅이 잘된 러쉬

<사진-8> 제킬의 서스펜션이 장애물을 지나는 사진

<사진-9> 케논데일 제킬 

<사진-10> 이 식당은 내가 찾아서 단골이 되었다  

 

 

 

 

 

 

 

 

 

 

 

 

                                                                                     <사진-2> 캐논데일 러쉬

 

 

캐논데일 러쉬카본과 록키 마운틴 엘리먼트 70

모두 고성능 mtb들이다.

(라이딩 효율, 무게와 신뢰성, 서스펜션 성능 등)    

특히 xtr로 구성한 엘리먼트는 1000만원이 훌쩍 넘는 mtb다.

 

엘리먼트의 효율 위주의 레이싱 성격은 

신형 스카펠과 비슷한듯 보이지만, 

스카펠 보다는 러쉬에 가까운 성격인것 같다.

(러쉬가 트래블이 10mm 더 길다)

 

리어샥은 동일한 rp23 을 사용하고 있고

러쉬의 프레임은 전형적인 싱글 피봇 구조인데,

엘리먼트는 멀티 링크 구조로 되어있다.

 

 

 

 

 

 

 

 

 

 

                                                                                     <사진-3> 러쉬로 얕은 계단 내려오는 연속사진

 

 

 

 

 

 

 

 

 

 

 

 

 

 

 

 

 

 

 

 

 

 

 

 

 

 

 

 

 

 

 

 

 

 

 

                                                                                     <사진-4> 록키 마운틴 엘리먼트 70

 

 

 

 

 

 

 

 

 

 

 

 

 

 

 

 

 

 

 

 

 

 

 

 

 

                                                                                     <사진-5> 두번시도 했으나 엘리먼트로는 균형 유지가 어려워 중간에 서는 사진

 

 

 

 

 

 

 

 

 

 

 

 

 

 

 

 

 

 

 

 

 

                                                                                     <사진-6> 문환이

 

 

 

 

 

 

 

 

 

 

 

 

 

 

 

 

 

 

 

 

 

 

                                                                                     <사진-7> 그날 문환이 러쉬

 

 

 

 

 

 

 

 

 

 

 

 

 

 

 

 

 

 

 

 

 

                                                                                     <사진-8> 그날 장애물을 쉽게 지나는 제킬.

 

 

 

 

 

 

 

 

 

 

 

 

 

 

 

 

 

 

 

 

 

 

 

                                                                                     <사진-9> 캐논데일 제킬 5년째 타고 있다.^^

 

 

 

 

 

 

 

 

 

 

 

 

 

 

 

 

 

 

 

 

 

 

 

 

 

 

이건

러쉬의 서스펜션 시스템이 잘 조정되어 있어 균형유지가 수월해 라이더의 의도대로 mtb를 탈 수 있기 때문인데

이렇게 서스펜션이 잘 맞춰져 있으면

험로에서 뿐만아니라 장거리 라이딩에서도 편안하고 피로가 덜한 효율적인 라이딩을 할 수 있다.<사진-7>

 

아마,

문환이 러쉬를 타보지 않았다면 천만원이 넘게 들어간 이선생님의 엘리먼트가 조정이 덜 되어서, 잘 안 타지는 mtb 라는 걸 몰랐을 것 같다.

더 중요한 것은 재미있게 라이딩 할 수 있는 험로를 미리 포기했을 지도 모른다. 

 

                                                                        

hidden 

우리는 mtb로 맨날 험한 길만 다니지는 않는다. 포장 도로에서도 타고 임도에서도 타고, 업힐도 하고 다운힐도 한다.

  레이싱 취향 이라면 주행성능(라이딩 효율) 위주의 피팅을 하고 여유로운 라이딩을 원하면 서스펜션 성능을 높인 안정적인 세그 셋업을 해야한다.

 

주행성능(라이딩 효율)은 아래 처럼 이해하여 적극적으로 효율을 높이고, 

  - 효율적인 페달링은 mtb 라이딩의 기본이다 생각하고 숙지하여 즐긴다.              mtb 페달링                                                                            

  - 라이딩 성향을 감안한 프레임을 선택해서 피팅을 하고 

    라이딩 효율을 보완하는 장치(락 아웃이나 프로페달 등)를 적극적으로 이해한다. 

              

서스펜션은 mtb의 근본성능이니까, 아래 처럼 한껏 활용하는게 좋을 듯하다. 

 -면의 다양한 변화로 부터  mtb와 라이더를 보호하면서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하고

 - 타이어 접지력을 향상시켜 균형유지를 쉽게 할 수 있어 험로에서도 안정된 라이딩을 할 수 있게 101% 트레블 세그 셋업을 한다 

 

                                                                    

                                                     mtb 라이딩의 효율성과 안정성 

 

 

                                                                                     <사진-10> 이날 금정역 근처에서 어죽,  단골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