썩은 호수가 맑은 물로 변한 기적의 현장

 

악취가 진동하던 썩은 호수물이 손을 담그고 싶을 만큼 맑은 물로 변했다면 믿으시겠어요?

오늘은 죽은 호수를 생명의 물로 바꾸는 기적의 현장을 소개합니다.

 

축산 분뇨와 같은 시퍼런 오염덩어리들이 호수 수면 위에 가득 떠 있습니다. 이 엄청난 오물들이 호수 물 안에 있던 것들이라니.... 눈앞에 가득 쌓인 오물 덩어리를 보면서도  쉽게 믿기지 않는 장면이었습니다. 이렇게 더러운 오물들이 호수 안에 있었으니 그동안 호수 물이 썩고 악취가 진동한 것이 당연했던 것입니다. 

 

 

 

 

 

 

‘똥 덩어리’들이 정말 물 위에 떠 있는 것인지 막대기로 헤쳐 보았습니다.

10cm가 넘는 꽤 두터운 양이었습니다. 수년 동안 호수 깊은 곳에 가라 앉아 있으면서

호수 물을 오염시켜오던 오물들이 수면 위로 떠 올라있는 것입니다. 

 

 

 마치 호수 위에 '똥 덩어리'들을 얹어 놓은 듯 하였습니다.

 호수 물위에 떠 있는지 조심스레 파 보니 두께가 10cm가 넘었습니다.

 호수 위로 떠 올라있는 오물들의 두께를 확인하기 위해 삽으로 퍼 보기도 했습니다.

 

호수 제방 위에는 호수에서 건져 올린 오물들을 가득 담아놓은 자루들이 무려 120개가 한 줄로 끝없이 놓여 있었습니다. 호수에서 건져 올린 오물의 양은 약 450톤에 이르는 엄청난 양이었습니다.

 

 

 둑에 가득한 자루를 풀어보니 호수에서 건져올린 오물들로 가득하였습니다.

 

 

 

충청남도 최악의 호수물이 맑은 물로 변하다.

 

죽은 호수를 살리는 생명의 현장은 충청남도 아산시에 있는 ‘신휴저수지’ 입니다. 주민들의 증언에 의하면 신휴 저수지는 충청남도의 저수지 중에서도 최고로 썩은 호수였다고 합니다. 수질 개선 작업을 하기 전에는 COD 23ppm(참고: 농업용수 기준 8ppm)이었으니 그 오염이 얼마나 심각했는지는 알만 했습니다.

 

 

저수지 물이 썩기 10년 전 까지는 신휴저수지는 낚시터로 유명하였습니다. 전국에서 신휴저수지를 찾은 낚시꾼들이 가득했고, 낚시꾼들을 태우고 온 관광버스가 10여대씩 줄 지어 서 있었다고 합니다. 주민들은 호수 주변 보리밭은 가리키며 유명한 000 영화배우의 땅이라고 알려 주었습니다. 많은 사람이 찾아왔었던 곳이라 투기의 대상이었음을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낚시터 입구에 쓰러져가는 민박집이 옛날의 영화를 보여주었습니다. 호수가 오염되기 전에는 낚시꾼들로 붐볐을 민박집일 텐데, 물이 오염되니 낚시꾼도 떠나고 이젠 창고로나 쓰이는 것입니다. 

 

 

 

낚시꾼들이 떠나  폐가가 된 민박집입니다. 물이 오염되면 지역 주민들도 피해를 입게됩니다.

 

호수물이 맑아지니 제일 즐거워하는 사람들은 바로 이곳에 살아가는 주민들이었습니다. 이장님을 비롯하여 몇몇 주민들에게 호수 정화 사업에 대하여 이야기를 들어 보았습니다. 주민들도 처음엔 전혀 믿을 수 없었으나 하루하루가 다르게 물빛이 달라지는 것을 보니 신기하기만 하다는 것입니다.

 

수질을 개선하기 전의 호수 물에 대한 주민들의 묘사가 재미있었습니다.

“ 간장 물과 같았다”
“녹즙을 풀어 놓은 것과 같았다” 

 

시커먼 간장과 같고, 녹즙같이 악취가 나던 호수물이 이젠 “먹어도 될 것 같다”고 주민들이 좋아하였습니다. 이전엔 악취로 인해 호숫가에 나오는 것조차 힘들었지만, 이젠 호숫가에 나와 하루하루 달라지는 물빛을 바라보는 것이 즐겁다는 것입니다.

 

 호수물이 맑아지는 것을 바라보는 것이 즐겁다는 마을 분들의 모습입니다.

이젠 마을분들이 자진하여 호수 정화 일을 거들어 주기도 하고 있습니다. 

 

물이 맑아지면 이 호수 물로 농사짓는 농민들은 청정 농산물로 인정되어 쌀값도 더 받을 수 있어 경제적 이익도 됩니다. 국민들은 깨끗한 쌀을 먹고, 농민들의 수익도 커지니 수질 개선이 모두에게 필요한 일인 것입니다.

 

  낚시꾼이 다시 찾는 낚시터로 변신하다.

 

호수 수질 개선을 시작하였던 지난 봄에 이곳을 처음 찾아왔었습니다. 호수 주변은 악취가 진동하였고, 물빛은 검푸른 빛으로 바닥이 전혀 보이지 않았습니다. 심지어 호수 둑에는 썩어가는 물고기들을 쉽게 볼 수 있었습니다.

 

 

 수질 개선을 시작한 초기의 물빛깔입니다. 검푸르게 썩은 물이 악취가 진동했습니다.

그러나  몇 개월 뒤 다시 찾은 신휴저수지의 물은 몰라보게 맑아졌습니다.

 

 신휴저수지를 처음 보러 왔을 때, 호수 주변은 죽은 물고기들로 가득하였습니다.

 

 죽은 물고기 안에 구더기가 기어다니는 모습도 볼 수 있었습니다.

 

호수 안에는 낚시를 위한 수면 위 오두막들이 있었지만, 그 어디에도 단 한명의 낚시꾼을 찾아 볼 수 없었습니다. 이렇게 더러운 물에서 낚시하는 사람이 이상한 것이겠지요. 그러나 물이 맑아진 요즘, 호수 주변 여기저기에 낚시꾼들이 자리하고 있었습니다. 물이 맑아진 소식을 듣고 낚시꾼들이 찾아 온 것입니다.

 

 

 호수 주변 곳곳에 낚시꾼들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가까이 다가갈 수도 없던 호수가 맑아진 것입니다.

 

물이 맑아지니 마을 주민들도 종종 나와 낚시를 즐깁니다.

 낚시 시작한지 한 시간 만에 많은 물고기들을 잡았습니다.

 

 

썩은 호수를 맑은 물로 바꾸는 기적은 어떻게....

 

어떻게 호수 안에 있던 썩은 오염물들을 호수 위로 건져 올릴 수 있었던 것일까요?

이 수질 개선 방법은 물 속 깊이 파동을 이용하여 극초 미세기포 발생시키면, 미세기포가 수중으로 부유하면서 오염물질을 흡착하여 수표면으로 부상하는 것입니다. 수면 위로 떠 오른 오물들을 한 곳에 모이게 한 후, 호수 밖으로 건져냅니다. 

 

호수 수질 개선 현장 모습을 순서대로 살펴보겠습니다.


수심 깊이 쏘아 보낸 미세 기포들이 부유하면서 누런 오염물들을 흡착하여 떠올립니다.   

 수심 깊이 쏘아 보낸 미세기포들이 바닥에 퇴적되있던 누런 오염물질들을 흡착하여 떠오릅니다. 

 

호수 위에 펼쳐 놓은 휀스 끝에 유기성 퇴적물들이 쌓이기 시작합니다.

 

 

 

 호수 바닥으로부터 떠 오른 유기성 퇴적물들이 엄청난 양의 “똥떵어리” 처럼 모이게 됩니다.

 

 

펌프로 호수가로 퍼 올려 자루에 담아 말리는 과정을 되풀이하면 호수가 맑아집니다. 

'똥 덩어리'들을 가득 건져 올린 호수 둑 오른쪽에 추수가 끝난 논이 보입니다.

이렇게 전국에서 농경수로 쓸 수 없는 오염물로 농사짓는 농경지가 엄청 많습니다.

 

  국민 세금만 낭비하는 호수 정화사업

 

호수에 유기물이 유입되어 썩기 시작하면, 호수 내의 오염물질들로 인해 수중 용존 산소가 희박하게 되어 미생물에 의한 자정작용이 떨어지게 됩니다. 점점 더 오염이 심각해지면 조류가 발생하기 시작하고, 독성물질이 생성되며 악취가 발생하면서 죽은 호수가 됩니다.

 

호수 물을 살리기 위해서는 바닥에 쌓인 유기 퇴적물을 제거하는 근본적인 치유가 필요합니다. 호수 바닥에 쌓였던 오물들이 제거되면, 태양빛이 호수 바닥 깊이 침투하게 되어 호기성 미생물들이 남아있는 오염물질들을 제거하는 자정작용이 회복되는 것입니다. 

 

신휴저수지가 얼마나 맑아졌는지 보트를 타고 호수를 한 바퀴 돌아보았습니다. 전과 같았으면 악취로 인해 보트를 탈 엄두조차 못 냈을 것입니다. 호수 물에 손을 담가보니 정말 많이 맑아졌습니다.

 

보트를 타고 물이 맑아진 호수 전체를 돌아 보았습니다.  

 

보트를 타고 돌다보니 호수 상류에 연꽃이 가득 보였습니다. 오염된 호수를 정화시키기 위해 많은 예산을 들여 심어 놓은 것입니다. 연꽃이 수중에 있는 오염물을 흡수하여 수질 정화에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겨울이 되어 얼어 죽은 연잎을 거두지 않는다면 잎이 썩어가며 부영양화를 일으켜 더 큰 오염을 가져오게 됩니다.

 

 

 호수 상류에 수질 개선을 위해 심어 놓은 연꽃들입니다.

 그러나 겨울이 되어 연잎이 시들면 호수안에서 썩으며 부영양화를 가져와 호수를 더 오염시킵니다.

 

그동안 정부에서 오염된 호수를 살리기 위한 방법은 주로 호수 바닥을 파내는 준설이나 수생 식물을 심는 것이 전부였습니다. 그러나 호수의 물을 빼내고 실시하는 준설방법은 엄청난 예산이 들뿐만 아니라 호수의 생태계를 파괴하면서도 그 효과가 미미합니다. 자연 친화적인 수생식물을 심는 것도 호수 바닥에 오염을 제거하기에는 근원적 해결책이 될 수 없습니다. 충남 홍성에 있는 홍동지라는 저수지가 바로 이런 방법으로 수질 개선 사업에 20여 억 원의 많은 예산을 쓰고 실패한 그 사례입니다. 

 

신휴저수지의 수질개선 비용은 다른 공법의 10분의 1 정도밖에 되지 않습니다.

적은 비용으로 실질적 수질 개선의 커다란  성과를 만들어 내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전국의 많은 호수가 오염되어있습니다. 문제는 호수 하나에 수백억원이 넘는 수질 개선비용입니다.

 

맑은 물을 위한 수질 정화는 국민의 건강을 위해 시급한 일

 

호수 물을 맑게 하는 것은 국민의 건강을 위해 시급한 일입니다. 농림부 자료를 찾아보니 우리나라 전국의 저수지 중에 약 260개 이상이 농업용수 기준을 넘을 정도로 심각하게 오염이 되어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렇게 농업용수 기준을 넘어선 오염수로 농사를 짓고 있고, 이런 더러운 물을 먹고 자란 오염된 쌀이 전 국민의 식탁에 오른다는 끔찍한 사실입니다.

 

 전국적으로 농경수 기준을 벗어난 저수지가 260개가 넘습니다.

이런 썩은 물로 농사지은 오염된 쌀이 오늘 우리 식탁에 오르는 것입니다.

 

오염된 물과 쌀이 무슨 상관관계가 있냐고요?
식물은 주변의 토양이나 수질의 오염을 뿌리로 흡수하여 몸 안에 간직합니다. 물과 토양이 오염된 농경지의 농작물엔 중금속이 가득합니다. 그 예로 폐광 지역의 농산물 중에 현미 안에 중금속 분석 결과 자료를 한번 보겠습니다. 알루미늄(Al), 망간(Mn), 아연(Zn), 납(Pb), 크롬(Cr), 카드늄(Cd) 등의 중금속이 현미 안에 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폐광 지역 인근의 농경지에서 나온 쌀엔 인체 해로운 중금속이 가득합니다.  

 

농업용수 기준을 넘어선 오염된 호수 물로 농사를 짓는 곳이 260개가 넘는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러나 문제는 더 심각합니다. 정부의 수질 검사 기준은 표층수를 기준으로 조사합니다. 그러나 농민들은 표층수가 아니라 심층수를 사용합니다.

 

오염물질이 바닥에 퇴적되기 때문에 표층수보다 심층수가 더 오염이 몇 배 심각하다는 사실을 대부분의 사람들이 생각하지 않습니다. 때문에 농업용수 기준을 넘어선 썩은 물로 농사를 짓는 곳은 전국적으로 정부 통계 260개의 호수 보다 더 엄청나게 많다는 사실입니다. 그리고 정부 통계에도 아직도 수질 검사를 하지 못하는 호수들도 있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지금 농림부의 묵인과 무책임 속에 전국에서 농사용으로 쓸 수 없는 썩은 물로 농사를 짓고 있고, 오염된 쌀이 국민의 식탁에 오르고 있습니다. 오늘도 내가 먹은 쌀이 어떤 더러운 물을 먹고 자란 쌀인지 알 수 없는 것입니다.  제가 대학생이던 20여 년 전, 염색공장의 오폐수가 흘러들어간 오염된 하천 물을 논에 끌어 올려 농사짓는 것을 직접 본 기억이 아직도 생생히 떠오릅니다. 

 

농업용수로도 사용할 수 없는 썩은 물로 농사를 짓고, 그 오염된 쌀이 오늘 우리들의 밥상에 오르고 있습니다. 그만큼 수질 개선 대책이 시급하다는 이야기입니다. 수질 개선 사업은 국민의 건강을 위해 무엇보다 시급하고 중요한 일입니다. 농림부와 정부 당국의 결단이 필요한 때입니다. 

 

호수 물을 살리고, 국민 건강을 위하고, 지역 농민의 소득 증대를 위해 적은 예산으로 실질적 수질 개선을 이뤄내는 일들이 전국에 많이 보급되기를 바라는 마음입니다.  

 

 

 

우리 가족의 건강을 위해 오늘 내가 먹는 쌀!

물이 맑은 곳에서 생산된 것인지 확인하세요.

 

 

얼마전 우리나라에서 습지 보전을 위한 람사르 총회가 열리기도 하였습니다.

습지 보전을 위한 많은 목소리들이 나왔지만

정작 물을 깨끗하게 회복하는 방법에 대해서는 그 어디서도 대안이 없었습니다.

적은 비용으로 이미 죽은 물을 살리는 것,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세계가 필요한 일이지요.

 

어제도 마포구 성미산 학교에서 강의를 마치고 나오는데

골목길에 20kg 쌀포대가 버려져 있었습니다.

천수만 간월호의 오염된 물로 농사 지은 000 상표의 쌀이었습니다.

오염 사실을 모르고 쌀을 사먹고 있는 사람들이 안타까왔습니다.

 

농산물 먹거리의 안전을 위해 전국 호수의 수질 개선이 시급히 이뤄줘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