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2019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시험, 2,841명 최종 선발

- 행정직군 1,768, 기술직군 1,073..남성 1,128(39.7%), 여성 1,713(60.3%)작년 대비 여성비율 1.5%p 증가..장애인, 저소득층 등 사회적 약자 295(10.4%) 선발

 

2019. 9. 26.()

 

서울시가 서울시정을 이끌어나갈 인재를 채용하기 위해 실시한 2019년 제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결과 최종합격자 2,841명을 26() 확정발표했다.

 

최종합격자는 지난 615일 시행된 필기시험 합격자 3,990명 중 819()~95() 실시된 면접시험을 통과한 사람들이다.

 

직급별로는 92,628, 8213, 직군별로는 행정직군 1,768, 기술직군 1,073명이다.

 

사회적 약자의 공직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일반 응시생과 별도로 구분모집을 실시하여, 장애인은 전체 채용인원의 3.7%104저소득층은 9급 공개경쟁시험 인원의 6.7%191명이 합격했다.

 

성별 구성은 남성이 1,128(39.7%), 여성이 1,713(60.3%)으로 여성 합격자가 전년도(58.8%) 정기공채 대비 1.5%p 증가했다.

 

연령 구성은 20(1,771, 62.3%)가 다수를 차지했으며, 30871(30.7%), 40162(5.7%), 5035(1.2%), 102(0.1%) 순이다.

 

또한, 이번 시험은 서울시가 타 시도 지방직 시험과 동일날짜에 필기시험을 치르는 첫 시험인만큼, 최종합격자의 지역별 구성비율에 변화가 있었는데, 지역별로 보면 서울시 57%, 경기도 24%순이며, 서울시 거주자의 합격비율이 전년도 대비 20%p 증가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