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기공사협회 & 한전 이웃돕기 쌀라면 전달

- 14, 오전 11시 동대문구청 방문해 쌀 500kg, 라면 50박스 이웃돕기 성품으로 전달

 

2019. 11. 14.()


사진 / 동대문구 제공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한국전기공사협회 서울시동부회, 한국전력공사 동대문중랑지사가 14일 오전 11시 동대문구청에 방문해 이웃돕기 쌀 10kg들이 50(환가액 150만원 상당), 라면 50박스(환가액 1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국전기공사협회 서울시동부회, 한국전력공사 동대문중랑지사는 전기공사기업인의 지역사회 나눔 실천과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제정된 사회공헌의 날을 맞아 소외계층을 위해 이날 동대문구에 생필품을 전달하게 됐다.


전달식에는 한국전기공사협회 서울시동부회 주기환 회장 외 한국전기공사협회 관계자 6명과 한국전력공사 동대문중랑지사 조중훈 전력공급부장 외 한전 관계자 2명 등 총 10명이 참석했다.

 

구는 전달받은 쌀을 회기동의 어려운 이웃과 지역 내 저소득장애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라면은 동대문푸드뱅크마켓에 전달할 예정이다.

 

최홍연 동대문 부구청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나눔을 실천해 사회 공헌에 앞장서는 한국전기공사협회 서울시동부회와 한국전력공사 동대문중랑지사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다가오는 겨울에 소외된 이웃이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오늘 받은 물품을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