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신동희망복지위원회·혜민서,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와 재래시장 먹거리 나눔 행사개최

 

2019.12. 7.()



 

용신동희망복지위원회(위원장 신옥생)와 사회적협동조합 혜민서(이사장 남궁청완)는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지사장 송병곤)의 후원으로 5() 용신동주민센터 3층에서 따뜻한 동행재래시장 먹거리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에서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1천만원을 후원하고, 용신동희망복지위원회와 사회적협동조합 혜민서가 함께 지역사회 재래시장에서 멸치와 김(2만원 상당) 500세트를 구입하여 관내 저소득층 및 차상위, 한부모가족, 서울형기초보장수급자 등 틈새계층 500가구에 전달했다.

 

한국마사회 동대문지사는 매년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정기적인 나눔을 실천통해 지역사회에 훈훈한 정을 더하고 있다. 또한, 통장과 생활관리사 등의 협력으로 취약계층을 직접 찾아 동절기 건강과 안부를 살피고, 먹거리세트를 전달했다.

 

신옥생 희망복지위원장은 작은 마음이지만 후원자와 봉사자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추운 겨울을 녹이는 이웃 간의 온기를 전하여 소외계층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남궁청완 혜민서 이사장은 소외된 이웃의 손을 잡아주는 따뜻하고 훈훈한 정이 있는 사회가 되도록 연말연시 나눔의 손길들이 계속해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