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간 아버지가 몹쓸짓…이젠 좀 말해야겠다”

한겨레 | 입력 2012.08.17 08:30 | 수정 2012.08.17 1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