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선해수욕장에 겨울 바다를 느끼러 갔다고 주변 산책 후 찾았던 흑돼지집이랍니다.

칼로리가 소모되면 가장 먼저 기름진 음식들이 생각나는 것 같구요 그 와중에 고심 끝 선택한 곳이

바로 표선해수욕장 흑돼지 맛집으로 불리우는 제주흑돈세상수라간 표선점이었어요.







믿음이 팍팍!!

간판만 봐도 신뢰감이 잔뜩 발생했구요

미리부터 고소한 식감이 그냥 심상으로 마구 나타나더라구요.







본점은 서귀포시 서홍동에 있다고 하더라구요.

고로 인근에서 볼거리 목적을 가지고 있다면 둘 곳 가운데 선택하면 될 듯 싶었구요

우리 같은 경우는 이미 언급했지만 표선비치에서 산책을 하던 와중이었기 때문에 일부러 표선점으로 향했던 것 같아요.







식당 내부는?

좌식용 테이블도 다수 가지고 있는 것 있죠.

고로 개인 단체 할 것 없이 심적 여유롭게 한 끼 식사를 즐길 수 있겠더라구요.







커피 자판기 또한 물론 비치하고 있었구요

식사 후 달콤하게 후식용으로 즐길 수 있었어요.

이게 참으로 재미난 게 커피기기도 두 가지 종류로 비치하고 있어 여러모로 선택의 폭도 가지고 있더라구요.







실내로 들어오는 즉시!

직원으로 보이는 분께서 행하는 흑돼지 칼질을 하는 장면도 살펴봤구요

육안으로 보기에도 생고기 퀄리티가 너무너무 상태 좋은 모습으로 심적 다가오더라구요.






기본 음식들을 우선 챙겨주셨어요.

하나하나 정성스레 담음새로 세팅을 행해주셨구요

괜스레 흑돼지 생고기가 익기 전 미리부터 식감을 누려보고 싶더라구요.







개인적으로 선호하는 밑반찬이랍니다.

어찌나 입맛 상승 요소가 많던지 완전 꿀맛이었구요

표선해수욕장 흑돼지 맛집 부가 음식 가운데 무척이나 커다란 역할을 하기도 했어요.







우미콩물 또한 챙겨주더라구요.

사전에 위를 보양하는 역할을 하기도 했으며

역시나 미리 즐기는 음식으로 제역할을 다하지 않았나 싶어요.







이것 실화냐?

강원도산 백탄을 세팅해주시는 것 있죠.

그만큼 상태 좋은 재료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였으며

어느 하나 소홀히 하는 것이 하나도 없는 그만큼 손님 입장에서 믿음직스러움으로 느껴지더라구요.







두께감도 장난이 아니죠.

완전 군침이 절로 발생하는 모양새였으며

제주산 흑돼지의 진면목을 보는 마냥 그냥 군침이 마구 흘러내리더라구요.







정말로 먹기 좋게 잘라주셨어요.

아무리 밑바탕 재료가 훌륭해도 과정 또한 중요하잖아요.

보는 재미도 쏠쏠하게 안겨줬으며 그만큼 최대치의 고소한 식감이 확실하게 나타날 것 같더라구요.







밥하고 함께 즐기고 싶어 공깃밥을 주문했는데 말이죠.

하지만 노란밥이 나와 너무나도 당황하면서도 궁금증이 발동하는 것 있죠.

듣기로 치자밥이라고 했으며 그냥 웰빙스러움이 잔뜩 묻어났기 때문에 그 즉시 즐기고 싶은 열망이 강하게 표출되더라구요.







한 쌈 활용했지 뭐에요?

진심 식감적 너무나도 조화롭게 어우러졌으며

연신 입안 즐거움을 만끽하고 싶은 생각이 발생할 수밖에 없었어요.







윤기가 자르르르!!

이 특유의 식감은 지금까지도 재차 섭취하고 싶구요

매주 한 번 씩 즐기고 싶은 생각이 간절한 그만큼 중독성을 가지고 있는 흑돼지구이였답니다.







건배!!

결코 빼먹을 수 없었으며

연말이 되기 전 그 기분을 자연스레 느끼고 싶더라구요.







물론 그만큼 맛깔난 식감 덕분이었구요

참으로 조화로웠기 때문에 메메 즐겼던 것 같구요

제주산 흑돼지구이는 제주도에서 항시 즐기는 일종의 버컷리스트 가운데 하나랍니다.







오겹지방의 달달함은

과연 이게 육고기가 맞는지 의심될 정도였으며

그만큼 식감적 다양한 요소를 가지고 있어 만족도 상승에 무척이나 크게 일조를 하더라구요.







그렇게 기름진 육고기를 다량 즐긴 뒤!

상성상 식사류가 필요한 듯 싶어 김치찌개르 부탁드렸으며

입안 개운한 식감을 가져가고 싶어 자연스러운 수순으로 부탁드렸던 것 같아요.







치자밥과 김치찌개의 어우러짐.

만족스러운 식감과 식감의 만남이었으며 ㅋㅋㅋ

확실히 표선해수욕장 흑돼지 맛집의 깔금한 마무리 식사류다웠어요.







선육후면 자세까지!

너무나도 조화롭게 믹스가 이루어졌으며

식감 자체는 다양성에도 무척이나 일조를 했던 막바지 훌륭한 조합이었답니다.







결국 달달하게 마무리를 ㅋㅋㅋ

입안 가득 기름짐을 깔끔하게 행궈냈으며

외부로 나오는 순간까지 긍정적인 느낌이 마구 발산되더라구요.







자체 텃밭도 있더라구요.

든든하게 배 두드리며 자연의 섭리를 만끽했으며

내년 봄철 이 야채류로 즐기는 한 끼를 떠올리며 엔도르핀 다량 도는 상태로 바깥으로 나갈 수 있었네요.ㅎㅎ




제주 서귀포시 표선면 표선당포로 23

064-787-8588

주차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