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eta.ppsx

Pietà

(비탄하는 성모 마리아)

미켈란젤로 부오나로(MichelangeloBuonarroti·1475~1564)는 살아있을 때 전기가 출판된 서구 최초의 미술가다. 동시대인들은 그의 재능을 신성한 것으로 추앙했다. 현재 바티칸의 성베드로 성당에 있는 조각상 '피에타(Pieta·사진)' 1499년 완성 당시 겨우 24세였던 미켈란젤로에게 최고의 명성을 안겨준 작품이다.

'
자비를 베푸소서'라는 뜻의 '피에타'는 십자가형을 받고 죽은 예수 그리스도를 안고 있는 성모 마리아를 그린 그림이나 조각을 말한다. 미켈란젤로의 '피에타'에서 아들의 시신을 무릎 위에 눕힌 마리아는 조용히 시선을 아래로 떨구고 있다. 어머니 품에 안겨 있는 예수의 얼굴은 고통을 받고 죽었다기보다는 곤히 잠든 아기처럼 해맑고 평화롭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