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만드세요.



1 양파에 칼집을 넣어요
양파는 껍질을 벗겨 깨끗이 씻은 후 ⅔ 정도 깊이까지만 열십자로 칼집을 넣는다. 미나리는 깨끗이 다듬어 씻은 후 짧게 토막내고, 부추도 깨끗이 다듬어 미나리와 비슷한 길이로 자른다. 붉은 고추는 꼭지를 떼고 어슷어슷 썰어 속씨를 턴다.


2 양파를 소금물에 담가 절여요
굵은 소금을 물에 골고루 섞어 녹인 후 손질한 양파를 담가 부드럽게 절인다. 손질한 미나리와 부추도 굵은 소금을 솔솔 뿌려 섞어서 알맞게 절인다.


3 양파에 소를 꼭꼭 채워 넣어요
양파와 미나리, 부추가 알맞게 절여지면 흐르는 물에 씻어 부추와 미나리는 체에 담아 물기를 빼고, 양파는 마른 행주로 물기를 말끔히 닦는다. 벌어진 칼집 사이에 소금에 절인 부추와 미나리, 어슷 썬 붉은 고추를 꼭꼭 누르면서 채워 넣는다.


4 김치 국물을 만들어 부어요
생수에 밀가루풀과 멸치액젓을 넣어 골고루 섞은 후 고춧가루와 다진 마늘ㆍ생강, 설탕을 체에 담은 채 골고루 풀어 내려서 고운 김치 국물을 만든다. 소금으로 간을 맞추고, 준비한 양파에 김치 국물을 부어 푹 담가서 알맞게 익힌다.

 

 

Cooking Point

양파는 소금물에 담가 아린 맛을 빼요
양파김치도 양파가 싸고 그럴 적에 장아찌를 담그지만 별미로 김치를 담그셔도 좋아요. 이것도 역시 경상도 언양 지방에서 배운 건데요, 마늘장아찌를 슴슴하게 담가 놓으면 고기 요리나 느끼한 음식 먹을 때 곁들이면 좋듯이 양파김치도 마찬가지예요. 양파는 생강이나 마늘보다 향이 덜해서 양념해서 국물을 넉넉히 잡아 김치를 담그면 맛이 담백하고 깨끗하면서 산뜻하죠. 양파를 열십자로 위를 갈라 가지고 소금물에 담가 절이듯이 아린 맛을 뺀 후 양념한 물을 부어 익히셔야 해요.

 

출처 : 미즈쿡 레시피  |  글쓴이 : 서울문화사 원글보기
메모 :
양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