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합행위 신고한 공익신고자에게 역대 최고 보상금 6억 9,224만 원 지급

- 국가 및 지자체 환수액 654억 9,800여만 원에 달해 -




제품가격 인상, 시장점유율 합의 등 제조업체들의 담합행위를 신고한 공익신고자에게 역대 최고보상금인 6억 9,224만원이 지급됐습니다. ​


국민권익위원회는 제조업체들의 담합행위, 건설공사 수급인 등의 자격제한 위반 등을 신고한 공익신고자 18명에게 총 8억 4,917만 원의 보상금과 포상금, 구조금을 지급했습니다. 이들의 신고로 인한 국가와 지방자치단체 환수액은 654억 9,800여만 원입니다.





#권익위 #부패방지 #담합 #공익신고 #보상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