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가 개임

그저께 차량이 많아서 들어가지 않았던

주산지를 아침 식사 후 바로 찾아감.

사람이 적당한 수준

아주 편안한 산책을 즐김